상단여백
HOME 연예 뮤직
'코로나 확진' 청하 "조심한다고 했는데…걱정하지 말고 곧 만나요"

가수 청하의 코로나19 확진 소식이 전해지면서 충격을 안긴 가운데, 청하가 직접 팬들의 우려를 달랬다.

청하는 7일 자신의 팬카페를 통해 "너무 미안해요 걱정하지 마세요!"라는 제목의 글을 게재했다.

그는 "우리 별하랑(팬덤명) 소식 없으면 너무 걱정할까봐 글 남긴다"며 "너무 미안하고 또 미안해요"라고 팬들에 사과의 말을 전했다.

청하는 "조심한다고 했는데 제가 많이 부족했나봐요. 저도 오늘 급히 연락 받고 이제 알았어요"라면서도 "다시 건강한 모습으로 활동하는 모습 보여드릴게요!"라고 걱정하는 팬들의 마음을 다독였다.

이어 "우리 별하랑도 조심하고 또 조심해요! 너무 걱정하지 말고 우리 곧 만나요"라며 "다시 한번 미안해요"라고 덧붙였다.

한편 이날 청하의 소속사 MNH엔터테인먼트는 공식 팬카페를 통해 "청하는 최근 확진자와 접촉한 사실을 인지하고 자발적으로 검사를 받았고, 7일 오전 검사 결과 최종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또 "청하는 모든 활동을 중단하고  바로 자가격리에 들어갔으며, 방역당국의 지침에 따라 필요한 조치를 취하고 있다. 현재 동선이 겹치거나 접촉이 있었던 소속 아티스트 및 스태프, 직원 등은 함께 검사를 진행했거나 진행할 예정"이라며 "확인이 되는대로 이에 대한 후속 조처를 취하겠다"고 설명했다.

김나연 기자  delight_me@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나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