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연예
‘언더커버’ 지진희X김현주, 치열한 생존 뒤 반전 촬영장

‘언더커버’가 한층 뜨겁고 짜릿한 2막을 연다.

JTBC 금토드라마 ‘언더커버’(연출 송현욱, 극본 송자훈·백철현, 제작 (주)스토리티비·JTBC스튜디오) 측은 19일, 눈을 뗄 수 없는 반전 전개로 시청자를 매료시킨 배우들의 웃음꽃 만개한 촬영장 비하인드 컷을 공개했다.

반환점을 돈 ‘언더커버’는 새로운 사건과 함께 궁금증을 더욱 고조시키고 있다. 여기에 김명재(정인기)의 자살로 역전의 승기를 잡은 국정원 기조실장 임형락(허준호), 공수처 보안팀장으로 잠입해 보이지 않는 위협과 압박을 가하는 도영걸(정만식) 등 한정현과 최연수를 노리는 음해 세력의 공격도 거세졌다.

이에 자신의 비밀과 가족의 행복을 지키기 위한 한정현(지진희), 최연수(김현주)의 고군분투 역시 계속될 전망이다. 무엇보다 치밀한 스토리와 강렬한 캐릭터에 숨을 불어넣어 생생하게 구현해낸 배우들의 믿고 보는 열연은 다가올 2막이 기다려지는 이유 중 하나다.

그런 가운데 공개된 사진 속, 극 중 분위기와 달리 유쾌하고 화기애애한 촬영장 뒷모습에서 배우들의 ‘반전美’ 넘치는 매력을 엿볼 수 있다.

지진희, 김현주 그리고 유선호, 이재인까지 ‘한정현 패밀리’의 닮은 꼴 미소가 이목을 집중시킨다. 이어진 사진에는 ‘빌런’의 존재감을 과시하고 있는 허준호, 정만식, 손종학의 훈훈한 모먼트가 포착됐다. 카메라 밖에서의 확연하게 다른 온도 차가 눈길을 끈다.

‘언더커버’ 제작진은 “더욱 강렬하게 휘몰아칠 2막을 앞두고 있다”라며 “새로운 사건 속 위기를 맞은 한정현과 최연수의 끝나지 않은 싸움, 그리고 이들 부부에게 불어닥칠 변화를 지켜봐 달라. 흥미로운 반전이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언더커버’ 9회는 오는 21일(금) 밤 11시 JTBC에서 방송된다.

사진=(주)스토리티비·JTBC스튜디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