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영화
‘삽질’ 독립·예술영화 박스오피스 2위...단체관람·상영관 확대요청 쇄도

4대강 사업의 진실을 파헤치는 다큐멘터리 영화 ‘삽질’(감독 김병기)이 뜨거운 반향을 일으키고 있다.

개봉 이후 꾸준히 관객들이 증가하면서 단체관람 문의와 공동체 상영 요청 등이 이어지는 중이다. 2주차에 접어들어 할리우드 대작 및 상업영화가 줄이어 개봉하는 가운데 독립·예술영화 박스오피스 2위를 기록하며 의미있는 행보를 보이고 있다. 이에 지난 16~17일 김병기 감독과 김종술 기자가 서울 강남 및 강북지역 극장을 찾아 관객과의 대화를 진행하며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또한 포털사이트 네이버 9.75점, 다음 9.3점 등 높은 점수로 관객들의 만족감을 증명하고 있다. 특히 관객들은 “개봉관과 상영시간을 늘려주세요! 직장인이 볼 수가 없네요” “상영관이 한정적이지만 찾아보겠습니다” “대한민국 국민이라면 꼭 봐야할 영화로 강추” “답답하지만 꼭 알아야 할 진실” 등 상영관 확대 요구와 영화를 꼭 관람하고 추천하겠다는 글로 응원을 보내고 있다. 실제 관객들은 단체관람과 공동체 상영, 제작진과의 만남 등을 문의하며 영화에 힘을 실어주고 있다. 

‘삽질’은 대한민국 모두를 잘살게 해주겠다는 말로 국민을 기만한 이명박 정권의 ‘4대강 사업’을 12년간 밀착 취재해 그 실체를 낱낱이 파헤친 추적 다큐멘터리다. 국민의 혈세를 낭비했음에도 현재까지 그 누구도 책임지고 처벌받은 사람이 없는 이해할 수 없는 대한민국의 현주소를 보여준다. 밑바닥에 숨겨진 괴생물체 모습과 부역자들의 뻔뻔한 과거와 현재 그리고 내 가족과 아이들이 먹어야 소중한 물의 위기를 모두 공개하며 절찬 상영 중이다.

용원중 기자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용원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