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갤러리 포토
[포토] 뮤지컬 '웃는 남자' 수호, 규현 목소리 너무 감미로워요~

 

 

 

 

 

▶규현

▶수호

▶신영숙

▶민영기

▶김소향

▶최성원

▶김경선

▶한유란

▶이상준

▶강혜인

▶이수빈

규현과 수호가 15년 우정을 과시했다.

14일 서울 서초구 예술의 전당 오페라 극장에서 뮤지컬 '웃는 남자' 프레스콜이 진행된 가운데 그윈플렌 역의 규현(슈퍼주니어), 수호(엑소), 우르수스 역 민영기, 조시아나 여공작 역 김소향, 데아 역 이수빈, 강혜인이 참석해 이야기를 나눴다.

또한 이날 하이라이트 시연 중 장면 전환 타임에는 박강현(그윈플렌 역), 신영숙(조시아나 여공작 역), 한유란 김경선(앤 여왕&비너스 역), 최성원(데이빗 경), 이상준(페드로 역)의 인터뷰가 이어졌다.

이날 규현은 함께 그윈플렌 역할에 캐스팅된 수호에 대해 "수호를 안지가 15년 가까이 됐다. 고등학생 시절 본 동생이라 뭘 하던지 사랑스럽다. 눈에 넣어도 아프지 않는 그 정도는 아니지만 사랑스럽다는 표현이 절로 나오는 것 같다. 사적으로도 그런 사랑스럽다는 생각한다"고 애정을 드러냈다.

수호 역시 규현에 대해 "개인적으로 들어본 목소리 중 가장 감미롭다. 좋은 뮤지컬 배우, 가수 선배님들 많지만 이번에 가까이 연습하면서 노래를 자주 들어보니 진짜로 우리나라에서 손꼽히는 목소리가 아닌가 그런 생각을 했다. 15년동안 알고 지내서 익숙해졌다고 생각했는데 이번에 들어보니 사람들에 설득력있는 목소리라 생각했다"며 화답했다.

한편 '웃는 남자'는 세기의 문호 빅토르 위고의 소설을 원작으로 신분 차별이 극심했던 17세기 영국, 끔찍한 괴물의 얼굴을 하고 있지만 순수한 마음을 지닌 '그윈플렌'의 여정을 따라 정의와 인간성이 무너진 세태 비판하고 인간의 존엄성과 평등의 가치에 대해 깊이 있게 조명한 작품이다.

2018년 초연 당시 4개의 뮤지컬 시상식 작품상을 모두 섭렵한 최초의 작품이라는 타이틀을 거머쥐며, 흥행성과 작품성을 동시에 입증한 뮤지컬 '웃는 남자'는 오는 1월 9일부터 3월 1일까지 예술의전당 오페라극장에서 공연된다.

사진=최은희 기자

싱글리스트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싱글리스트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해치지않아' 위험한 중독성 지닌 '로고송' 영상 전격 공개! icon’스토브리그’, 3부 분할 편성 “중간광고 아닌 PCM”…시청자VS방송사 온도차 [종합] icon‘라디오스타’ 권상우, ‘소라게 짤’ 탄생 비화 공개...2020버전까지 icon이케아, '인도산 트롤릭트비스 머그' 글로벌 리콜 시행 icon[포토] '웃는 남자' 박강현, 꿀 보이스로 희망을 노래하다! icon[인터뷰] '히트맨' 정준호 "코미디 호흡 빨라져...배우들과 합 중요" icon엑소 세훈, 벨루티 패션쇼 참석... 美친 비율로 시선 강탈 icon30주년 ‘배철수의 음악캠프’, 5일간 영국서 ‘Live at the BBC’ 특집 생방송 icon데이비드 맥기니스, 반려견과 빛나는 화보 ‘존중 케미’ icon[포토] '웃는 남자' 규현, 4년만에 뮤지컬 무대로 돌아오다! icon퓨전국악밴드 '경지', 삼일절 101주년 기념 콘서트 진행 icon‘실화탐사대’ 초등학교 소변테러 사건, CCTV에 찍힌 괴한의 정체는 icon고민정-유송화, 총선 사퇴시한 하루 앞두고 사직…출마지는 아직 icon‘대한외국인’ 제이쓴, 홍현희 개인기 투혼에 “돈 버는 모습보니 짠해” icon[포토] 뮤지컬 '웃는 남자', 더 업그레이드 돼 돌아왔다! icon[포토] '웃는 남자' 수호, 조커 뺨치는 광기 어린 연기! icon‘해투4’ 장현성, 차은우 버금가는 큰아들? “걸그룹이 ‘아버님’이라고 불러” icon현빈 소속사, 악성루머 자료 수집 “소속배우 권익보호” 나섰다 icon'심야아이돌' '하성운 개로'피자''콘셉트 100회 특집 진행 icon'버즈 오브 프레이' 극강텐션-컬러풀 뮤직비디오 공개! 전 세계 반응 폭발 icon다비치 이해리, 두번째 미니앨범명 'from h'...관통하는 오브제는 편지 icon[포토] '소녀가 소녀에게' 에다 유카 감독 "여성 표현하는 영화 만들고 싶다" icon서울드래곤시티, 가족·연인·친구끼리 즐길 수 있는 '올포러브' 패키지 출시 icon[현장] '남산의 부장들' 이성민 "박정희 전 대통령 연기, 솔직히 부담 컸다" icon젝스키스, ‘ALL FOR YOU’ 트랙리스트 공개...음악적 성장+보컬 매력 재발견 icon강예슬, 뮤지컬 '트롯연가' 캐스팅...원조 '미스트롯' 출신의 합류! icon[현장] '남산의 부장들' 이병헌 "'우민호 감독, '마약왕' 이후 많이 차분해져" icon예스24, 문화소외계층 아동 위한 도서 1천권· 후원금 500만원 기부 icon아나운서 출신 이재용, '모던 패밀리' 합류...10년차 재혼 라이프 공개 icon'모두 그곳에 있다' 학교 폭력 소재 다룬다...노정의 1인 2역 첫 도전 icon거미 '너의 하루는 좀 어때'로 음원차트 상위권 진입 'OST 여왕 위엄'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