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축구
구자철, 절친 기성용 K리그 복귀 불발에 "안타까운 마음"

축구선수 구자철이 프로축구 K리그 복귀가 불발된 절친 기성용에 대해 아쉬운 마음을 드러냈다. 

사진=구차절 유튜브 채널 캡처

14일 구자철인 자신의 유튜브 채널 ‘슛별친’을 통해 ‘성용이가 K리그 복귀를 결정하며 했던 각오’라는 제목의 영상을 올렸다. 구자철은 영상에서 계속 아쉬운 마음을 전하며 “성용이가 기자회견을 열려했는데 코로나 여파로 당장 열지 않았다. 그래서 내가 영상 편집자를 보내줄테니 너가 어떤 마음인지 팬들과 소통하라고 했다. 성용이가 ‘하루이틀 생각해볼게’라고 했다”고 전했다.

이어 “제가 먼저 한 명의 팬으로, 기성용의 팬으로, FC서울 팬은 아니고. 영상찍는 것도 성용이와 충분히 이야기하고 나의 안타까움을 표현해야 되겠다고 했다. FC서울 팬 뿐만 아니라 한국축구팬들이 아쉬워하고 안타까워해서 공감하고자하는 마음이 들었다”고 말했다.

구자철은 “성용이, (이)청용이와 연락을 자주 한다. 우리가 K리그에서 활약하는 모습을 팬들에게 보여주자고 말을 많이 했다”며 “성용이가 K리그에 복귀하겠다는 마음을 먹은 것 자체가, 제가 옆에서 지켜봐온 친구로서 굉장히 놀랍고, 대단한 선택을 해줘서 너무 반가웠다”며 기성용의 선택을 지지했다.

마지막으로 “내부적으로 어떤 과정이 있었는지 다 이야기하고 싶지만, 그건 제가 이야기할 부분이 아니다. 제가 얘기할 수 있는건 여기까지다. 한사람의 팬으로서, 기성용 팬으로서, K리그 팬으로서, 조금의 축구인 구자철로 이야기한 것이다”고 전했다. 

기성용은 전북 현대, FC서울과 K리그1 복귀 추진을 했지만 협상 결렬로 이번 시즌 국내 복귀가 무산됐다. 기성용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이에 대해 아쉬움을 표현하는 글을 남겼다. 기성용과 이청용은 유럽 진출 전 FC서울에서 활약했으며, 구자철 역시 제주 유나이티드에서 선수생활을 보냈다. 현재 기성용의 일본 J리그 진출설이 수면 위로 떠오르고 있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더 프린세스: 도둑맞은 공주', 3월 개봉 확정...뉴 포스터+스페셜 예고 공개 icon‘아는 형님’ 허지웅 "난 한혜연의 노예...충성 다해" 우정 뽐내 icon'아이돌학교' 제작진 투표조작 정황, 경찰 구속영장 신청...17일 영장심사 icon'뉴스토리', 구충제와 암환자 관계 조명...정말 효과있나? icon미래통합당, 17일 정식 출범...황교안 대표체제 유지 icon제이코퍼레이션, 크라우드 펀딩 와디즈와 협력...'강아지카시트' 판매 프로젝트 icon올리브영, 14일까지 ‘모두의 밸런타인’ 선물 기획전 진행 icon임미리 교수, 신상털이에 '셀프' 이력 공개 "안철수 캠프 참여 안했다" icon푸드나무, '피키마스크' 美수출...코로나19·미국독감 효과 기대 icon박칼린 국악쇼 '썬앤문', 3월 새학기 & 3ᐧ1절 프로모션...혜택 多 제공 icon젝스키스·AKMU, 2월~3월초 콘서트 일정 취소...코로나19 여파 iconBYC, 졸업 앞둔 성장기 아이들을 위한 속옷 제품 선보여 icon현대百, 봄맞이 예비 신혼부부 '웨딩페어' 개최...15개 점포서 진행 icon'밝고 명랑하게'...2020 신학기 맞이 '실용' 키즈 패션 icon라비스타, 2020 SS 컬렉션 선봬...꽃에 앉은 나비 형상화 icon레노마, 골프웨어 '프리모션 점퍼' 출시...활동성 극대화 장점 icon창작오페라 ‘까마귀’ 성료..."강렬해서 뇌리에 남는 작품" icon'기생충' 봉준호 감독 "오스카 4관왕, 믿을 수 없어...벌써 3년전 일 같다" icon'관찰카메라24' 부평 지하상가, 세계 최대 지하 쇼핑몰 위엄...상인 일상 공개 icon'핑크 계열 컬러 인기'...퍼펙트, 2020 글로벌 컬러 트렌드 리포트 공개 iconNRG 노유민 “자주 싸우던 부모님, 집에 가기가 싫었다” icon‘TV는 사랑을 싣고’ 노유민 “문성훈, 부모님이 부자…방이 우리 집 크기였다” icon갑연, 짜장마을 짜마 사장님 “‘사풀인풀’ 촬영도 했다” icon안인모, 안현모 진행 실력도 빼박? 유세윤 “이건 내 직업이다” icon박준하(제이유나), 브랜뉴뮤직 입성? 라이머 “연락처 꼭 주고 가라” icon이윤규, 법무부 출신 변호사 “성악대회 출전의 꿈 품고 산다” icon‘궁금한이야기Y’ 동대구역‧부산 지하철, 코로나19 유튜버 “사과? 노코멘트”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