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소셜 정치
청와대, 北송이버섯에 감사 선물 '제주산 귤 200톤'

청와대가 북측 송이버섯 선물에 대한 답례로 제주 귤 200톤을 보낸다.  

북측 송이버섯 답례로 귤을 보냈다고 밝힌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 / 연합뉴스 제공

11일 오전 8시께 청와대 발표에 따르면 이날 오전 우리 군 수송기가 제주산 귤 200톤을 싣고 제주공항을 출발해 평양 순안공항으로 향했다.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은 "오늘 아침 우리 군 수송기가 제주산 귤을 싣고 제주공항을 출발해 평양 순안공항으로 향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제주 귤 200톤은 지난 9월 평양정상회담 개최 당시 북측이 송이버섯 2톤을 선물한 것에 대한 화답의 의미다. 

귤은 11일과 12일 이틀 동안 하루에 2번, 모두 4차례 운반돼 전해진다.

에디터 홍정원  hongcine7@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홍정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 갤러리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