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S이코노미 부동산
서울 아파트 평균가 7억8천...최고 ‘강남구’ 15억5천vs최저 ‘도봉구’ 3억8천

서울시 전체 아파트 평균가는 약 7억8000만원으로 지난달 한국감정원에서 발표한 서울 아파트 전체 평균가인 8억원과 비슷한 수준이지만 전체 중위가는 약 6억3000만원으로 평균가와는 다소 차이가 있다.

부동산 시세 플랫폼 밸류쇼핑이 서울시 아파트 전체 158만7746호 중 90%인 142만863호를 가격 산정해 1일 발표했다. 약 10%는 신축 또는 재건축 등의 이유로 자체 거래사례가 전혀 없는 경우로서 가격의 신뢰도를 재고하여 이번 가격산정에서는 제외했다.

매매된 아파트 실거래 평균가보다는 전체 아파트 적정가의 중위가격이 통계자료로는 활용가치가 더 높다. ‘중위가’는 자료의 중심위치를 나타내는 통계량, 변량들을 크기순으로 정렬했을 때 가운데 위치한 값을 말한다.

구별로는 강남구가 평균가 16억5000만원으로 가장 높았으며 서초구(15억2000), 용산구(12억5000), 송파구(11억5000) 순이었다. 반대로 평균가가 가장 낮은 구는 도봉구(4억), 노원구(4억1500), 금천구(4억2000) 순이었다.

이는 가격 산정된 전체 약 142만호 중 1000여 호를 무작위 추출해 실제 가격 비교하고 검증한 결과로서 오차율은 ±2% 이내로 분석됐다. 이로써 자동 산정된 가격의 신뢰도 역시 상당히 높은 수준인 것으로 이번 아파트 가격 조사 결과 재확인됐다.

해당 데이터는 4차혁명과 감정평가법인 세종에서 올해 7월1일 기준 서울시 아파트 가격 동향을 조사, 발표한 것으로 이는 4월말 론칭한 밸류쇼핑을 활용한 것이다. 밸류쇼핑은 이번 데이터를 위해 서울 소재 모든 아파트 개별 호수(약 160만호)를 전수 조사했다.

사진=밸류쇼핑 제공

에디터 용원중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용원중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남주혁, 일일 바리스타 변신...투썸 ‘달콤한 커피데이트’ 성료 icon위버스, 방탄소년단 공식 팬 커뮤니티 'BTS 위버스' 오픈...전세계 아미 교류 icon덥고 습한 장마철 건강주의...편의점에서 해결책 찾아볼까 icon황치열, 대륙의 황태자에게 초능력이? 한류대세 총출동 ‘FUN한 캠페인’ icon푸조-시트로엥-DS, 오늘(1일)부터 교환-환불제도 '한국형 레몬법' 적용 icon동원몰, 신규 회원 대상으로 ‘속시원하게 동원샘물 쏜다’ 31일까지 진행 icon'시몬스 웨딩 프로모션', 토스 행운퀴즈 정답은?...빈칸넣기 문제 출제 icon세노비스, 론칭 81주년 기념 패밀리 이벤트...할인 및 사은품 제공 icon‘남들과 다른’ 밀레니얼 세대의 취향존중, 가전도 맞춤형+개인화 시대 icon더비랩 기억력, 토스 행운퀴즈 등장...반값 3Day특가는 언제까지? icon추자현-우효광-아들 바다 '완전체' 등장...돌잡이 '웃음꽃' icon'냉부해' 이민우, 샘킴 면요리 시식 후 '불꽃 댄스' icon'동상이몽2' 윤상현♥메이비, 어머니 등판...훈훈 고부관계 자랑 icon허규♥신동미, '허규닷컴' 팬들 만나...'친구 같은 여자' 점지 일화 공개 icon맥주와 신개념 다트! 칼스버그 ‘2019 피닉스다트 원리그’ 성료 icon'스트레이트', 독립군 토벌 '친일' 행적에도 '전쟁영웅' 된 백선엽 다뤘다 icon에인절스 스캑스, 27세로 사망…호텔서 숨진채로 발견 icon[오늘날씨] 낮 기온 30도 안팎, 미세먼지 보통·자외선 약간나쁨 icon‘검법남녀2’ 노민우, 장철VS닥터K 자아대립 속 긴장감↑…가구 시청률 9.3% icon'7월 컴백' 강다니엘, 새 프로필 사진...몽환적 분위기 속 멍뭉美 icon톰 홀랜드, ‘스파이더맨’ 복장으로 어린이병동 방문…비공개 일정 icon빅히트, 내년 5월 용산 신사옥으로 이전...올해 말 완공예정(공식) icon아이즈원, 日싱글 2연속 첫주 20만장 돌파...4개 도시 투어 icon홍콩 시위대, 입법회 진입해 의사당 점거…‘범죄인 인도 법안’ 대치 극화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