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S라이프 싱글 이슈
미혼남녀 10명 중 8명 "겨울스포츠, 애정전선에 도움 된다"

미혼남녀 10명 중 8명은 겨울스포츠를 이용한 데이트가 ‘애정전선에 도움이 된다’(82.7%)고 생각했다.
 


결혼정보회사 듀오가 지난 1월19일부터 31일까지 미혼남녀 335명(남 163명, 여 172명)을 대상으로 ‘겨울스포츠 데이트’에 대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이 같은 사실이 드러났다.

겨울스포츠가 애정전선에 도움이 된다고 생각한 이유에 대해 ‘겨울에만 즐기는 특별한 데이트 추억’(39.1%)을 남길 수 있기 때문이라는 답변이 가장 많았다. 이어 ‘공감대를 형성하고 나눌 수 있어서’(22.4%), ‘자연스러운 스킨십으로 더 가까워질 수 있다’(16.4%)는 점도 애정전선에 도움이 되는 이유로 꼽혔다.

반대로 겨울스포츠 데이트가 애정전선에 도움이 되지 않는다고 생각하는 이유는 ‘추운 날씨 속 고생’(41.2%)한다는 점이 컸다. 또 ‘비용이 비싸고 부담스러워서’(17.6%), ‘실력 차이로 인한 즐거움 반감’과 ‘땀에 젖고 힘든 모습을 보여주고 싶지 않아서’(12.2%)도 있었다.

미혼남녀가 연인과 함께 즐기고 싶은 겨울스포츠 1위는 ‘스키&스노보드’(66.9%)였다. 성별로 나눠보면 특히 남성 응답자의 ‘스키&스노보드’(79.8%) 응답 비율이 압도적으로 높았다. 여성은 ‘스키&스노보드’(54.7%)에 이어 ‘눈썰매’(17.4%), ‘아이스 스케이팅’(11.6%) 등을 연인과 함께 즐기고 싶은 운동으로 꼽았다.

눈으로 즐기는 겨울스포츠 데이트도 가능하다. 바로 평창 올림픽이 시작되기 때문이다. 미혼남녀는 평창 동계올림픽 종목 중 ‘쇼트트랙’(51.6%)을 연인과 가장 함께 보고 싶다고 응답했다. 또 ‘피겨스케이팅’(23.3%), ‘스피드 스케이팅’(8.7%)이 뒤를 이었다.

듀오의 한 관계자는 “한파도 이겨내는 겨울스포츠의 매력은 겨울에만 즐길 수 있다는 점이다”면서 “반복된 일상을 벗어난 즐거움과 특별함을 모두 즐기는 추억을 남기길 바란다”고 전했다.

 

에디터 신동혁  ziziyazizi@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신동혁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 갤러리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