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영화
‘기방도령’, 코믹버스터 출사표...이준호 “조선 남자기생 역 위해 가야금 배워”

올여름 시원한 웃음을 책임질 코믹버스터 ‘기방도령’(감독 남대중)이 본격적인 흥행 시동을 걸었다.

14일 오전 메가박스 동대문에서 열린 제작보고회에는 주연배우 이준호, 정소민, 최귀화, 예지원, 공명과 남대중 감독이 참석해 화려한 입담으로 장내를 웃음 물결로 가득 메웠다.

‘기방도령’은 폐업 위기의 기방 ‘연풍각’을 살리기 위해 꽃도령 허색이 조선 최고의 남자 기생이 돼 벌이는 이야기다. ‘조선 최초의 남자기생’이라는 새로운 소재로 등장부터 많은 주목을 받았던 작품이다.

남대중 감독은 “조선시대를 살아가는 여인들의 애환에 대한 이야기를 해보고 싶었다. 허색이라는 남자기생이 여인들의 슬픔을 이해해주고 교감하며 성장하는 이야기”라고 연출 의도를 밝혔다. 이준호는 “허색은 정말 사랑스럽다. 단순히 여인들의 마음을 녹이는 게 아니라, 그 시대를 살아가는 이들의 아픈 마음을 이해하고 치유해주고자 하는 공감능력 좋은 친구다”며 캐릭터에 대한 무한애정을 드러냈다.

당찬 아씨 해원 역의 정소민은 “첫 장을 펴는 순간 거짓말 조금 보태서 숨도 안 쉬고 다 읽었다. 시나리오가 이렇게 재미있으니 안할 이유가 없었다”, 연풍각의 카리스마 안주인 난설 역 예지원은 “훌륭하게 영화를 만들어 주실 거라는 감독님에 대한 믿음이 있어 선택했다”고 말했다. 어린 시절부터 해원을 짝사랑해온 양반가 도령 유상 역의 공명은 “품위 있으면서도 따뜻하고 남자다운 캐릭터라 또 다른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을 것 같은 기대감이 든다”며 자신감을 내보였다.

이준호는 “한 곡을 다 해내려고 노력했다. 굳은살이 엄청 배겼다”며 허색을 연기하기 위해 직접 가야금을 배운 사실을 밝혀 눈길을 끌기도 했다. 기방결의로 맺어진 허색과 육갑의 케미에 대해 최귀화는 “굉장히 잘 맞았다. 이 작품으로 처음 만났는데 사고방식이 비슷하고 특히 유치한 면이 많이 닮았다”며 두 사람이 선보일 아찔한 브로맨스에 대한 기대를 높였다. 6월 개봉.

사진=CJ ENM 제공

용원중 기자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용원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이동휘X유선 ‘어린 의뢰인’, 5대도시 ‘앙코르 시사회’ 개최...기대감↑ icon[현장] ’절대그이’ 홍종현-방민아, 7년만에 연인으로 재회 “새롭고 더 멋있어졌다” icon'악인전' 김성규 "칸 입성, 제 인생에 있을 수 없었던 일" icon[현장] ’절대그이’ 여진구 “순수한 휴머노이드의 사랑, 감동 받으면서 촬영했다” icon이제훈-윤시윤-박보검-육성재, 男스타들 '개성만점' 봄패션 순간포착 icon허지웅, 혈액암 완치 후 근황 “항암 일정 끝나...좋은 어른되겠다" icon‘동상이몽’ 적수없는 ‘월요강자'...신동미♥허규, 새벽쇼핑 ‘최고 시청률’ 6.5% icon소녀시대, ‘Lion Heart’ MV 유튜브 1억뷰 돌파...통산 10번째 기록 iconNCT 127, '슈퍼휴먼’ 24일 공개 '중독성甲+스펙타클 퍼포먼스 중무장' icon‘그녀의사생활 김재욱♥︎박민영, 대망의 집데이트? 덕질 흔적에 폭풍질투 icon임창정, 후배 김재환에 곡 선물 "생각한 것보다 10배 이상 잘불러" icon'라디오스타' 하성운, '너의 집앞에서' 열창...박선주 감탄 "김범수 고생한 곡" icon버버리X지지 하디드, TB 모노그램 캠페인...성별 넘나드는 변화 눈길 icon'로드FC' 권아솔, 18일 만수르 상대 "1라운드 2분 안에 KO승 자신" icon‘백종원의 미스터리키친’, 레시피 기부+지자체 협업...‘공익과 재미’ 다잡는다 icon'영재발굴단' 손흥민, 최고선수 성장 분석...역대급 활약 비법은? icon[종합] “애교가 고민”…‘절대그이’ 여진구, 2연속 시청률 홈런? 밀당 없는 직진 로맨스 icon[포토] ‘절대그이’ 홍종현 “입대 시기 미정, 가기 전 마지막 작품일 것 같다” icon유준상, 단독 콘서트 ‘그냥...좋은데’ 개최...배우-감독-가수 종횡무진 icon[72회 칸영화제] '성추문 의혹' 김기덕 감독, 필름마켓서 신작 공개 icon[포토] ‘절대그이’ 여진구-방민아-홍종현 “순수한 로맨스 보러 오세요” icon[현장] EXID LE "발목 부상으로 무대 참여 못해 지ㅗ송 iconLG 구광모·한진 조원태·두산 박정원, 대기업 ‘4세대 총수’ 시대 열렸다 icon[현장] EXID 하니-솔지 "팬송 작업중 눈물 펑펑, 멤버들 생각에 짠했다" icon‘경찰총장’ 윤총경, 직권남용 적용해 송치…뇌물수수 혐의 피했다 icon[현장] EXID "해체 아냐, 향후 완전체 활동 위해 계속 소통할 것" icon케이뱅크, 412억원 유상증장 결의…자본확충 빨간불?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data-ad-format="autorelaxed">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