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영화
‘0.0MHz’ 정은지 "'여곡성'찍은 손나은, 공감가는 말 많이 해줘"

정은지가 손나은이 해준 공포영화 경험에 공감했다고 밝혔다.  

사진=스마일이엔티 제공

‘0.0MHz’는 초자연 미스터리 동아리 멤버들이 귀신을 부르는 주파수를 증명하기 위해 우하리의 한 흉가를 찾은 후 벌어지는 기이한 현상을 다룬 공포영화다. 정은지의 첫 주연 영화작이자 2019년 첫 공포영화로 주목을 받고 있다. 정은지와 이성열 그리고 최윤영, 신주환, 정원창까지 젊은 배우들이 인기 원작 웹툰 속 캐릭터로 완벽하게 분했다.

29일 개봉을 앞둔 ‘0.0MHz’는 오늘(20일) 언론배급 시사회를 통해 첫 선을 보였다. 시사회 후 가진 기자회견에는 감독 유선동과 배우 정은지, 최윤영, 신주환, 정원창이 참석했다.

이날 기자회견에서 정은지는 첫 영화에 대한 소감을 전했다. 그는 “첫 영화임에도 좋은 스태프와 파트너를 만나서 원 없이 즐기면서 했다”며 “한 로케에서 한 달동안 모여서 촬영해서 배운 것도 많고 추억도 많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첫 주연 영화작으로 ‘0.0MHz’을 꼽은 이유를 밝혔다. “얼마 안 되는 작품이지만 그동안 캔디 같은 역할, 저만의 밝은 캐릭터를 했다”며 “그래서 의외성을 보여주는 것을 하고 싶었다. 주변에서도 영화 예고를 보시고 은지가 ‘너가 이렇게 웃지 않은 것은 되게 신기하다’라고 하시더라”고 연기변신을 시도했다고 전했다.

또한 같은 그룹인 에이핑크에서 공포영화 ‘여곡성’에 도전한 손나은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그는 “나은이 ‘여곡성’은 같은 제작사다보니 많이 얘기를 나눴다. 나은이가 공포영화가 힘들기도 하지만 재밌다고 했다"며 "저도 공감을 많이 했다"고 말했다. 

한편 정은지 주연의 ‘0.0MHz’는 오는 29일 개봉한다. 

임라라 기자  fkfk0111@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라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봉준호 신작 ‘기생충’, 19일 칸 입성 완료! “훌륭한 배우들과 함께라 든든” icon박나래, 끈적한 여운 남긴 ‘농염주의보’…19금 유머+연애담 포텐 icon신동미♥허규 부부, 새 집으로 이사 후 '멘붕'된 사연(동상이몽2) icon계절밥상, 티몬서 1만원 할인권→1000원에 판매 '1인 5매까지 구매제한' icon위너, 20주차 가온 소매점 앨범차트 주간 1위 영예 icon홍현희, 19일 부친상...'아내의 맛' 측 "녹화 30일 예정...현재 변동無" (공식) icon과거사위 “장자연 수사에 조선일보 외압 행사…재수사 권고 어려워” icon‘0.0MHz’ 유선동 감독 “‘기생충’과 같은날 개봉...서로 시너지냈으면” icon뮤지컬 ‘엑스칼리버’ 카이-김준수-도겸, 무빙 포스터 눈길...21일 프리뷰티켓 오픈 icon블랙넛, 항소심서 무죄 주장 “키디비 창작물도 내 곡들과 비슷해” icon최지우, 200여명 팬만나다...보미라이 SSG닷컴 입점기념 '미니토크쇼' 성료 icon‘보이스’ ‘구해줘’ ‘신의퀴즈’…다들 어렵다는 시즌제, OCN은 왜 성공할까 icon여름에도 촉촉함은 계속돼야 한다! 수분공략 스킨케어 PICK icon2019 싸이 흠뻑쇼, 일정 공개만으로 관심↑…공연神 온다 icon한신포차, 오늘(20일) 성년의 날 ‘닭발 반값’ 행사 “2000년생 모여라!” icon1인 기업? 이제 ‘1인 가게’ 시대! 중고나라 내차팔기 누적 4만대 돌파 icon임지현, 임블리 브랜드 인플루언서 전향 “6년간 많은 사랑 받았다” icon'왼손잡이 아내' 이승연, 진태현에 "이수경 너무 마음에 안들어" icon'왼손잡이아내' 이수경, 이승연에 "김남준 잡혀가, 500억 필요해" icon조선일보 측 "故장자연 사건 외압 의혹, 명백한 허위...법적대응할 것"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