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영화
'아내를 죽였다' 이시언, '혼란-불안-분노' 극과극 감정...3단 변화 스틸 공개

‘블랙아웃’이라는 참신한 소재로 기대를 모으는 영화 ‘아내를 죽였다’가 극과 극을 오가는 이시언의 감정 변화가 담긴 스틸을 공개했다.

사진='아내를 죽였다' 스틸컷

‘아내를 죽였다’는 음주로 전날 밤의 기억이 사라진 남자 정호(이시언)가 아내 미영(왕지혜)을 죽인 범인으로 몰리면서 벌어지는 사투를 그린 블랙아웃 스릴러 영화다.

공개된 스틸은 친근한 이미지로 대중에게 다가갔던 이시언의 모습과는 180도 다른 모습을 담아내 눈길을 끈다. ‘아내를 죽였다’에서 기억이 사라진 사이, 아내를 죽인 용의자로 지목된 정호 역을 맡아 극과 극을 오가는 캐릭터의 감정을 완벽하게 표현해낸 이시언의 모습을 엿볼 수 있다.

첫 번째 스틸은 과음으로 전날 있었던 일이 생각나지 않는 정호가 아내가 죽었다는 사실을 알게 되고 혼란에 빠진 모습을 담고 있다. 초점이 나간 듯한 이시언의 표정은 평범한 일상이 하루 아침에 지옥으로 바뀐 정호의 심정을 고스란히 전달한다.

사진='아내를 죽였다' 스틸컷

두 번째 스틸은 아내를 죽인 유력한 용의자로 지목된 이후, 경찰의 수사망을 피해 달아나야만 하는 정호의 피폐해진 모습을 포착했다. 길가에 서성이며 주변의 눈치를 보고 있는 ‘정호’의 모습에서는 불안한 심경이 역력히 드러난다. 세 번째 스틸은 극한의 상황 속 정호의 분노와 설움을 전해 안타까움을 자아낸다. 마치 절규를 하고 있는 듯한 정호의 모습에서 과연 그를 둘러싼 사건의 진실이 무엇일지 궁금증을 자극한다.

이시언은 촬영 전부터 심도 있는 캐릭터 연구에 몰두, 사건이 진행될수록 온도차가 뚜렷해지는 인물의 감정을 섬세하게 표현해내며 극의 중심을 이끌어간다. 그동안 쌓아온 연기 내공을 모두 쏟아 부은 이시언의 새로운 연기 변신으로 기대를 모으는 영화 ‘아내를 죽였다’는 12월 11일 개봉한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텀블러에 유니크한 패션 입히다...락앤락XGPD, 한정판 2종 선봬 icon티몬 블랙쿠폰, 한정적인 제품군? 특가딜 포함 적용…누구나 혜택 icon헨리 카빌 '위쳐', 괴물사냥꾼 대서사시 시작...스틸 공개 iconAOA, 카리스마틱 멋쁨의 정석 슈트화보 "새 앨범, 멋지고 당당해" icon'인기명 조갈찜', 토스 행운퀴즈 출제...40호점 매장은? icon이준혁, MBC ‘365:운명을 거스르는 1년’ 주인공 확정…형사로 변신 icon‘스탠드업’ 정경미-정경아, 결혼 환상 깨는 순도 100% 리얼만담 icon옹알스, 오늘(21일)부터 3개월간 장기공연...넌버벌 퍼포먼스 기대↑ icon겨울=딸기, GS25 딸기샌드위치 출시...예년보다 2주 빨라 icon‘해투4’ 윤도현, 펭수 동년배 감성에 감탄 “내 노래 다 알더라” icon'터치' 김보라, 아이돌 연습생→메이크업 아티스트 변신...러블리 매력 폭발 icon조정은 첫 콘서트 성료, 김준수·박은태와 달달한 듀엣송 icon'송가인 콘서트', 11월 2주차 방송 VOD 1위...공효진 '가보연' '동백꽃' 상위권 icon[포토] 포트레 디 콰트로 “화음의 겨울왕국으로 초대합니다” icon비비와이비, '장나라 가방' 홀리데이 리미티드 에디션 출시...최대 40% OFF icon박정복-강상준, 어머시브 공연 ’위대안개츠비’ 개츠비役 캐스팅 icon아스트로·마마무·제시·에릭남, 오늘(21일) '컬투쇼' 수험생 특집 출격 icon'배가본드' 배수지 머그샷 촬영, 죄명 '범죄수익 은닉' 대반전 예고? icon'윤희에게', 프로덕션 비하인드 #연기묘 #만월 #캐스팅...미공개 스틸 공개 icon손담비, ‘동백꽃 필 무렵’ 향미 무한애정 “커다란 관문 잘 넘었다” [화보] icon여행자의 종착지 인도, 타지마할 말고도 갈 데가 많다! 관광명소 PICK5 icon'나를 찾아줘', 관객 취향저격 관람포인트 #웰메이드스릴러 #열연 #메시지 icon‘검사내전’ 이성재, 이선균-정려원 이끄는 부장검사…베테랑 포스 iconTRCNG 8인 부모 "거짓 주장·루머 유감...법적대응 계획" (공식) icon감찰무마 의혹 유재수, ‘뇌물수수 혐의’ 피의자 신분 소환조사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