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KBS, 세월호 4주기 맞아 추모 특집 방송 편성 "미안합니다. 잊지 않겠습니다"

KBS는 당시 보도 참사를 사과하고 희생자들을 기리기 위해 ‘미안합니다. 잊지않겠습니다’라는 주제로 지난 14일부터 17일까지 특별 추모 기간으로 정하고, 추모 특집 방송을 진행했다.

 



참사 당일 16일(오늘) 오후 3시에는 KBS1를 통해 ‘세월호 참사 희생자 정부 합동 영결 추도식’을 생중계한다. 또 뉴스 개편을 통해 김철민 김솔희 앵커가 첫 진행을 맡게 된 특집 ‘9시 뉴스’에선 세월호 특별취재팀에서 준비한 보도를 5차례 걸쳐 순차적으로 내보낼 예정이다.

같은 날 오후 8시부터 KBS홀에서 추모 음악회 ‘기억 그리고 다시, 봄’가 열린다. 가수 양희은, 전인권, 안치환, 이상은 등이 참여해 희생자들을 기리고, 가족들을 위로하는 노래를 선보인다. 이 공연은 16일 오후 10시 KBS1에서 방송된다.


17일 오후 10시 방송되는 시시기획 창 ‘침묵의 세월’에서는 블랙박스와 휴대전화 기록 등을 통해 침몰 상황과 원인을 재분석하고 구조 상황의 문제점을 지적한다. 침묵을 강요받았던 세월호 특조위와 침묵에 동조한 언론의 자기반성을 통해 여전히 풀리지 않은 세월호 이야기를 담아낸다.

19일 오후 10시 방송되는 KBS스페셜 ‘세월호 4년, 관객과의 대화’에서는 참사로 아이들을 잃은 엄마들의 연극을 통해 세월호를 조명한다. 그들이 제안하는 추모 방식으로 4주기를 되돌아본다.

KBS 라디오에서도 세월호 추모를 이어간다.  KBS 1라디오에서는 지난 14일부터 사흘간 ‘세월호 4주기 기획 '미안합니다. 잊지 않겠습니다’를 제작해 세월호 희생자를 추모하는 국민들의 목소리를 전하고 있다.

4주기를 맞은 이날 오후 12시20분 ‘생생라디오 매거진’과 이어 오후 2시30분 ‘라디오 전국일주’, 오후 6시10분 ‘함께 하는 저녁 길 정은아입니다’에서는 세월호 참사와 관련된 내용을 집중적으로 다룰 예정이다.


에디터 신동혁  ziziyazizi@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신동혁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포토 갤러리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