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라디오스타’ 10cm 권정열, 홍대 뮤지션병·외모 전격 해명 '폭소'

10cm 권정열이 ‘홍대 뮤지션병’이라고 난 소문을 전격 해명한다.

 

 

오는 18일 방송될 MBC ‘라디오스타’에 출연한 권정열은 나홀로 10cm 활동기와 자신을 둘러싼 여러 소문들에 대한 해명을 내놓았다. 먼저 전설의 ‘홍대 뮤지션병’에 대한 질문을 받은 그는 “어릴 때죠”라며 당시 자신이 가졌던 뮤지션적 가치관을 솔직하게 털어놨다고 전해져 궁금증을 더한다.

또한 권정열은 제일 후회되는 곡으로 10cm의 이름을 본격적으로 알린 ‘아메리카노’를 꼽아 그 이유를 밝히고, 외모에 대한 해명까지 나설 것으로 전해져 큰 웃음을 안길 것으로 보인다. 또한 옥상달빛 김윤주와의 결혼이 알려졌을 당시, 아내에게 지인들이 보내왔다는 사진을 보며 전격 ‘외모해명’에 나설 전망이다. 

특히 권정열은 ‘연애를 알지도 못하는 대표적 가수’로 윤종신과 유희열을 꼽기도 했다. 그는 “(두 분의)영향을 많이 받았다. 연애 잘 못했을 것 같은..”이라며 윤종신과 유희열의 노래에 등장하는 주인공들의 특징을 콕콕 짚어내 웃음을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권정열이 제시한 윤종신과 유희열의 ‘연알못’ 증거와 홍대 뮤지션병, 외모에 대한 해명은 오는 18일 수요일 밤 11시 10분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사진제공> MBC ‘라디오스타’

에디터 이유나  misskendrick@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이유나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포토 갤러리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