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눈이 부시게' 손호준, 母 몰래 홀로 삼겹살 구워먹다 실신...이정은 분통

손호준이 홀로 방에서 삼겹살을 구워먹다 실신했다.

11일 첫 방송된 JTBC 월화드라마 '눈이 부시게'에서는 김영수(손호준)이 엄마 이정은(이정은) 몰래 방에서 홀로 삽겹살을 구워먹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백수 영수는 헌혈 후 영화표를 정육점에서 삼겹살과 바꿨다. 그는 김혜자(한지민)을 방에서 내보낸 후 방문을 테이프로 막아 삼겹살 냄새가 번지는 것을 막았다.

이 사실을 알고 있지만 한심하게 생각한 혜자는 어머니와 함께 식사를 마친 후 오빠 영수가 있는 방문을 두드렸다. 하지만 영수는 대답이 없었고, 혜자가 문을 열려고 하다 결국 정은이 삼겹살 타는 냄새에 눈치를 챘다.

정은은 다급하게 방문을 열었고, 영수는 입에 삼겹살 쌈을 문채 산소 부족으로 질식해 기절했다. 이 사실은 동네 주민들에 그가 '번개탄'을 피우고 자살 시도했다는 것으로 확산돼 가족들을 난감하게 만들었다. 

사진=JTBC '눈이 부시게' 캡처

에디터 노이슬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노이슬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음주운전 물의' 안재욱, 뮤지컬 '영웅'하차...'광화문연가' 부산 공연은 진행 icon'호야 학대범' 학대+음주사실 인정...조재윤, 진술서 받아냈다 "분노가 생기더라" icon신예 오승훈, '아이템' 본방사수 독려...비주얼X실력 겸비한 형사 서요한으로 변신 완료 iconitzy(있지), 데뷔곡 '달라달라' 선공개 후 역대급 기록행진...1230만뷰 돌파 icon짜집기? 짜깁기?...'우리말겨루기' 오늘(11일)의 시청자 문제 icon'왼손잡이아내' 하연주, 김진우 정체 발각위기...이수경 본격 남편의심 icon'왼손잡이 아내' 이수경, 김진우에게서 과거 송원석 모습 발견 '혼란' icon'왼손잡이 아내' 이수경, 진태현에 "나한테 남자는 이수호 하나다" 마음 거절 icon서울시합창단, ‘유관순 오페라 칸타타’ 초연...자유-평화의 이름 일대기로 그리다 icon지만원 운영 사이트 가보니…“5.18, 민주화운동이라고 부를 수 없어” icon다미로, 콘서트 'A Melody of Memories' 개최...작업한 뮤지컬 넘버 총망라 icon김순례, 5·18 망언 논란에 뒤늦은 사과 “전달과정에서 잘못된 표현” icon문희상 “일왕, 위안부 피해자들에 사죄해야”…일본 외무상 ‘불쾌’ icon'스카이캐슬' 김보라, 신소율 한솥밥 먹는다…모먼트엔터테인먼트 계약체결 icon밸런타인데이, 연인과 함께 하면 좋을 ‘로맨틱’ 공연·행사 PICK 4 icon이상화, ‘집사부일체’ 쌍꺼풀 수술+고강도 훈련 고백…시청자 관심↑ icon‘왕이 된 남자’ 이세영, ‘♥︎여진구’ 커질수록 위태로운 사랑…”판도라의 상자 열린다” icon'황후의 품격', 4회 연장 전격 결정...장나라-최진혁 복수 성공하나? icon'제보자들' 김포 거물대리 주민들 "가족들 모두 중금속 오염, 죽지 못해 산다" 고통호소 icon'왕이 된 남자' 하선 여진구, 이세영에 '가짜'란 사실 들통났다 "누구냐 넌" icon'아이템' 주지훈, 피투성이 상태로 초능력 이용 열차 막아세웠다...강렬 첫등장 icon진지희,대학교 올A 과탑 성적표 공개 "영어 부족해 예습, 결국 A+ 받았다" icon정겨운 아내, 눈뜨자마자 "칫솔 갖고와"...달달 침대 icon'동상이몽2' 정겨운, 장인에 죄송함에 눈물..."이혼 사실 재조명, 너무 죄송했다" icon라이머♥안현모 부부, 김현우·강청완X버벌진트·한해와 신년회 "프러포즈 때 '나야나' 춤춰" icon강주은, 남편 최민수 첫인상? "잘난척 하는 남자...만난지 3시간만에 프러포즈" icon최민수, 아내 강주은 만류에도 목욕가운+잠옷 차림으로 외출 "오 마이 가쉬" icon[오늘날씨] 서울·경기도·충청도, ‘눈’ 소식...수도권 미세먼지 ‘나쁨’ icon에픽하이, 3월11일 신보 발매…1년5개월만 컴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