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왕이 된 남자’ 이세영, ‘♥︎여진구’ 커질수록 위태로운 사랑…”판도라의 상자 열린다”

중궁전에 폭풍전야 같은 긴장감이 고조됐다.

tvN ‘왕이 된 남자’(극본 김선덕/연출 김희원/제작 스튜디오드래곤) 측이 10회 방송을 앞두고, 심상치 않은 기색이 역력한 이세영(중전 유소운)의 스틸을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사진=tvN

지난 9회 방송에서는 하선(여진구)과 소운이 한껏 무르익은 연모의 정을 나누며 시청자들의 심장을 두근거리게 만들었다. 그러나 하선은 소운에게 자신의 정체를 숨겨야만 하는 만큼, 갈수록 커져가는 ‘하소커플(하선+소운)’의 사랑이 되려 살얼음 같은 긴장감을 자아내고 있는 상황.

이 가운데 공개된 스틸 속에는 충격적인 사건과 맞닥뜨린 듯한 이세영의 모습이 담겨 있어 관심을 집중시킨다. 아무도 없는 중궁전에 우두커니 앉아 있는 이세영은 참담한 표정을 짓고 있다. 무엇보다 파리한 낯빛과 금방이라도 눈물이 쏟아질 듯 위태로운 모습이 그에게 들이닥친 사건의 크기를 짐작케 할 정도.

그도 잠시 이세영은 이내 얼굴에서 유약함을 지우고 비장한 눈빛으로 돌변한 모습이다. 이에 과연 그에게 무슨 일이 벌어진 것인지 궁금증이 한껏 고조시킨다.

이에 ‘왕이 된 남자’ 측은 “오늘 방송에서 판도라의 상자가 하나 열릴 예정”이라고 귀띔한 뒤 “시청자분들께서 ‘왕이 된 남자’의 향후 전개에 대해 다양한 예측을 해주고 계신 것으로 안다. 하지만 이번에도 예상치 못한 엔딩씬으로 전율을 선사하겠다. 많은 시청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tvN 월화드라마 ‘왕이 된 남자’는 임금이 자신의 목숨을 노리는 자들로부터 벗어나기 위해 쌍둥이보다 더 닮은 광대를 궁에 들여놓으며 펼쳐지는 이야기. 오늘(11일) 밤 9시 30분에 10회가 방송된다.

에디터 강보라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강보라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황후의 품격', 4회 연장 전격 결정...장나라-최진혁 복수 성공하나? icon염정아·김서형·오나라·윤세아, 뷰티부터 자동차까지 광고계는 ‘SKY 캐슬’ 전성시대 icon[인터뷰②] 뮤지컬 '빨래' 강기헌 "해피엔딩이 아니기에 사랑받는 작품" icon[인터뷰①] 뮤지컬 '빨래' 강기헌 "나의 솔롱고? 할말은 하지만 동시에 참아야 하는 인물" icon최강희 감독, 中 다롄 이팡과 계약 체결...제2의 톈진 사태는 없다? icon’시인 할매‘, 할머니들 ’아침마당‘ 출연 확정...TV로 이어지는 시(時)확행 힐링 icon[포토] '스카이캐슬' 오나라 "후배한테 먼저 인사할 수 있는 배우가 되고 싶어요" icon방탄소년단, '그래미 어워드' 참석소감 "아미, 좋은 추억 만들어 줘...행복합니다" icon‘동상이몽2’ 최민수♥︎강주은-정겨운♥︎김우림, 오늘(11일) 반전 결혼생활 첫 공개 icon차일디쉬 감비노, ‘그래미 어워드’ 4관왕 등극...방탄소년단 韓 최초 시상 icon이상화, ‘집사부일체’ 쌍꺼풀 수술+고강도 훈련 고백…시청자 관심↑ icon'스카이캐슬' 김보라, 신소율 한솥밥 먹는다…모먼트엔터테인먼트 계약체결 icon밸런타인데이, 연인과 함께 하면 좋을 ‘로맨틱’ 공연·행사 PICK 4 icon문희상 “일왕, 위안부 피해자들에 사죄해야”…일본 외무상 ‘불쾌’ icon김순례, 5·18 망언 논란에 뒤늦은 사과 “전달과정에서 잘못된 표현” icon다미로, 콘서트 'A Melody of Memories' 개최...작업한 뮤지컬 넘버 총출동 icon지만원 운영 사이트 가보니…“5.18, 민주화운동이라고 부를 수 없어” icon서울시합창단, ‘유관순 오페라 칸타타’ 초연...자유-평화의 이름 일대기로 그리다 icon'왼손잡이 아내' 이수경, 진태현에 "나한테 남자는 이수호 하나다" 마음 거절 icon'왼손잡이 아내' 이수경, 김진우에게서 과거 송원석 모습 발견 '혼란' icon'왼손잡이아내' 하연주, 김진우 정체 발각위기...이수경 본격 남편의심 icon짜집기? 짜깁기?...'우리말겨루기' 오늘(11일)의 시청자 문제 iconitzy(있지), 데뷔곡 '달라달라' 선공개 24시간 최다 조회수 경신...1230만뷰 돌파 icon신예 오승훈, '아이템' 본방사수 독려...비주얼X실력 겸비한 형사 서요한으로 변신 완료 icon'호야 학대범' 학대+음주사실 인정...조재윤, 진술서 받아냈다 "분노가 생기더라" icon'음주운전 물의' 안재욱, 뮤지컬 '영웅'하차...'광화문연가' 부산공연은 진행 icon'눈이 부시게' 손호준, 母 몰래 홀로 삼겹살 구워먹다 실신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