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사회 정치
'헌법재판관 취임' 이미선 "국민 질타 겸허히 수용"...한국당 "文과 끝까지 싸울 것"

이미선 헌법재판소 재판관 취임에 한국당이 이를 받아들이기 어렵다고 비판했다.

사진=연합뉴스

19일 오후 서울 종로구 재동 헌재 대강당에서 열린 취임식에서 이미선 헌법재판소 재판관이 “그간 국민 여러분과 헌법재판소에 심려를 끼쳐드린 점에 송구하다는 말씀을 드린다”고 말했다.

그는 “임명 과정을 통해 공직자의 행위는 위법하지 않거나 부도덕하지 않은 것을 넘어 한치의 의혹도 남겨서는 안 된다는 점을 다시 깨달았다”며 “국민 여러분의 질타를 겸허히 수용하며 마음 깊이 새겨 행동 하나하나에 신중을 기하겠다”고 밝혔다.

또 “국민의 목소리를 정성을 다해 듣고 사회적 소수자와 약자를 따뜻하게 보듬으며 국민 곁으로 가까이 다가서는 헌법재판소가 되도록 소임을 다함으로써 국민과 헌재 가족에 진 빚을 갚겠다”고 덧붙였다.

이날 오전 우즈베키스탄 국빈 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은 이 재판관과 문형배 재판관의 임명안을 전자결재했다. 문 대통령은 16일 국회에 두 사람에 대한 인사청문 경과보고서를 송부해달라고 재요청했지만 국회에서 보고서 채택이 무산되자 전자결재를 통해 임명안을 최종 승인했다.

사진=연합뉴스

미공개 정보를 이용해 주식을 거래했다는 의혹을 받고 지명 한 달 만에 임명된 이 재판관의 취임에 대해 자유한국당은 비판의 목소리를 높였다. 황교안 한국당 대표는 이날 국회도서관에서 기자들을 만나 "야당의 반대에도 불구하고 무모한 인선을 하는 것은 정말 오만이라고 생각한다"며 "청와대가 야당과 아무 소통 없이 불쑥 이 후보자를 임명하는 것은 정말 받아들이기 어렵다"고 말했다.

황 대표는 페이스북을 통해서도 "저도 속았고 우리 당도 속았다. 우리 국민은 문 대통령에게 속았다"면서 "국민을 마치 조롱하듯 깔보듯 무시했고 민생의 엄중한 경고도 묵살했다"고 비판했다. 이어 "말로 하지 않겠다. 이제 행동으로 하겠다"며 "오직 국민의 명령에 따라 국민만을 바라보며 문 대통령과 끝까지 싸우겠다"고 강조했다.

나경원 한국당 원내대표도 "예고한 대로 원 내외 투쟁을 병행하겠다"며 "국민 눈높이에 맞지 않는 부적격 후보를 임명 강행한 것은 결국 문 대통령께서 헌법재판소를 마음대로 만들겠다는 의지의 표현인데 매우 안타깝다"고 밝혔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나혼자 산다’ 헨리, 분신 바이올린 경매...불타는 승부수 끝 최종 낙찰가는 icon‘아름다운 세상’ 추자현 “왜 이제야 알았지?”…오늘(19일) 남다름 사고 밝혀진다 icon[현장] 뮤지컬 ‘루드윅: 베토벤 더 피아노’, 천재 아닌 인간 베토벤을 그리다 icon더 투웰브 2019, 콘텐츠 리스트 공개...4월의 남자친구는? icon김서형, ‘스카이캐슬’ 차기작은 여고괴담 오리진 영화 ‘모교’ [공식] icon‘스테이지K’ 멕시코-태국-프랑스-중국, 슈퍼주니어와 꿈의 무대 ’매력폭발‘ icon'복수전' 맨시티 vs '상승세' 토트넘, 3연전 마지막 결과는?(ft.손흥민) icon‘슈퍼밴드’ 박영진X가능동 밴드, 유튜브 스타 출연!…더 로즈 잇는 美친 존재감 icon‘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딸’ 기태영, 김하경 찾아 삼만리? 독설 후폭풍 icon타임스퀘어, '지오다노' 단독 프로모션...6가지 품목 특가 제공 icon다나, 몸과 마음의 상처 극복하고 20kg 감량 “최종 목표까지 10kg 남아” icon이천희♥전혜진 부부, 서울환경영화제 홍보대사 선정...'에코라이프 실천' 커플 icon'진주 방화-살해범' 안인득, 얼굴 공개 "아파트에 정신나간 사람이 많다" icon‘아는형님’ 마마무 문별, 민경훈 두성창법 전수? “헬륨가스 마셔도 본인 목소리 내야한다” icon‘개그콘서트’ 조진세, 홍현호 “할 수 있다” 응원에도 짜증? 웃음유발 예민보스 icon뉴이스트 백호 "노력의 원동력은 멤버들"...각별한 애정 눈길 icon'쇼핑의 참견' 민경훈, LED 마스크 리뷰 '열정 폭발'...시청자 구매 욕구↑ icon‘런닝맨’ 김혜윤xEXIDx세븐틴x한보름, 숨막히는 ‘실검 1위대결’ 결과는 icon'어벤져스: 엔드게임', 메가박스 사운드 특별관 'MX 3D' 개봉 확정 icon블랙핑크, 美 '제임스 코든쇼'서 신곡 무대공개 "K팝 걸그룹 최초" icon마마무, 오늘(19일) 단독 콘서트...믿고 보는 '공연형 걸그룹' 출격 icon'8주년' 에이핑크, 팬송 'Everybody Ready?' 오늘(19일) 공개 "팬들과 함께 기념' icon‘어벤져스:엔드게임’ 상상초월 예매질주...사전예매량 123만장 ‘신기록’ icon'믹스나인' 1위 우진영 소속사 디원스 측 "YG에 소송 취하, 사과 받았다" icon"트와이스 과감해졌다"...신곡 'FANCY'서 '시크+파워풀' 군무예고 icon러블리즈 베이비소울, 디지털싱글 '조각달' 23일 공개...'팬사랑 담은 자작곡' icon'핑크문' 오늘(19일) 한국 하늘에서 볼 수 있다...밤 8시 관측가능 icon김상혁, 아내 '♥송다예'와 푸켓 신혼 여행 달달 인증샷 "잘살자"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