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슈퍼밴드’ 케빈오·디폴·이종훈·이주혁·가능동밴드, 드라마틱 음악천재 7팀 눈길

글로벌 슈퍼밴드를 만드는 음악천재들의 동반 성장기 JTBC ‘슈퍼밴드’ 2회의 키워드는 ‘인간미’였다. 귀를 호강시키는 음악과 함께 한 명, 한 명의 고민과 외로움의 드라마가 펼쳐졌다.

19일 방송된 JTBC ‘슈퍼밴드’ 2회에 참가자 중 만화 캐릭터를 연상시키는 미소로 ‘만찢남’이라 불린 미디어 아티스트 겸 DJ 디폴은 ‘신기함’에서 단연 최고였다. 게임기를 활용한 패드플레이로 자신만의 전자음악을 만드는 그는 프로듀서들의 극찬 속에 “외로웠다”는 속내를 밝히며 “늘 혼자 음악을 해 왔다. 전자음악 특성상 세션들과 함께 할 기회가 없어 다른 사람들과 어떤 케미가 나올지 궁금하다”고 오디션 참가 동기를 밝혔다.

4년 전 ‘슈스케’ 우승자로 이름을 떨친 케빈 오 역시 “음악적으로 소통할 수 있는 친구를 만나고 싶었다”며 등장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그는 한층 성숙해진 느낌의 자작곡은 물론, 대기실에서부터 음악적 동반자를 적극적으로 찾는 모습으로 그가 만들어갈 밴드에 대한 기대감을 키웠다.

‘반전 매력’ 참가자들 역시 감동을 자아냈다. 흰 머리카락, 흰 속눈썹으로 시선을 끈 베이시스트 이종훈은 피부병 ‘백반증’을 20여 년간 앓아왔다. 이 때문에 이종훈은 늘 “내 외모가 이상한가”라는 생각에 소심해졌다고 남모를 아픔을 밝혔다. 하지만 그는 “음악을 하고 나서 ‘이상해서가 아니라 멋있어서, 연주를 잘해서 저렇게 쳐다보는구나’라는 자신감이 생겼다”며 콤플렉스에서 벗어나 인정받은 개인사를 전했다. 드라마틱한 이야기뿐 아니라 완벽한 완성도로도 눈길을 끌었다.

세션맨에서 당당한 솔로 연주자로, 색소폰 연주뿐 아니라 편곡 또한 수준급임을 입증한 멜로우키친의 무대 역시 시선을 강탈했다. 프로듀서 윤종신뿐 아니라 많은 뮤지션들의 세션으로 참여해 온 프로 연주자이지만 단독으로는 조명받은 적이 없던 그는 “좀 부끄럽기도 하다. 하지만 제 음악을 들려드리고 싶다. 못 들어보셨을 테니까”라며 홀로 무대에 섰다. 그리고 윤종신에게서 “제 공연에선 정해진 플레이만 해서 몰랐다. 이런 것도 잘하는 줄”이라는 심사평을 들으며 자신의 가치를 입증했다.

‘부기드럼’으로 유명한 드러머 박영진과 260만뷰 SNS 스타이자 버스킹 고수 가능동밴드를 들 수 있었다. 긴 머리를 휘날리며 외모부터 충만한 록 스피리트를 자랑한 박영진은 카리스마와 함께 알 수 없는 청순함을 발산해 폭소를 자아냈다. 스스로 “외모부터 인간적이다”라고 자신들을 평가한 가능동밴드는 흥이 폭발하는 열정적인 무대로 모두를 놀라게 했다. 바이올린의 활이 다 끊어질 정도로 온 힘을 다해 연주한 바이올린 담당 신예찬의 포스에 프로듀서들도 혀를 내둘렀다.

2회의 마지막은 2인팀 기프트가 장식했다. 허스키한 청순 음색을 자랑하는 보컬 이주혁과 다정한 동생이자 베이시스트인 김형우가 함께한 기프트는 서로에 대한 깊은 애정으로 뭉쳐 있었다. 단 둘이서도 음악적으로도 꽉 찬 모습을 보여준 기프트의 무대는 시청자들로 하여금 다른 참가자들 역시 마음에 맞는 동반자를 찾아 멋진 밴드를 만들기를 기원하게 했다. 매주 금요일 오후 9시 방송.

사진=JTBC '슈퍼밴드' 방송캡처

용원중 기자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용원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메이비, 모친 빚투 해결 "가족 챙기지 못한 내 잘몬, 남편·아이들에 미안" icon‘열혈사제' 김남길, 김민재로 인해 절체절명 위기 맞아...최고시청률 24.1% icon방탄소년단·강다니엘 등, '더팩트 뮤직 어워즈' 인기상·팬앤스타 초이스상 icon‘아름다운 세상’ 남다름 추락사고→조여정 자살 위장, 소름돋는 진실 드러나 icon"세상에 맞서는 神의 사자"...박서준X안성기X우도환 '사자', 론칭 예고편 icon"파격·과감"...트와이스, 새 앨범 'FANCY YOU' 전곡 일부 미리듣기 icon이문호, '버닝썬' 대표 구속...애나는 기각 "구속 필요성 인정 어려워" icon‘나혼자산다’ 한혜연, 슈스스 귀환! 이번에는 캠퍼스 출동 icon‘유스케’ 황소윤, 허스키+중성적 보이스 눈길 “새소년으로도 찾아뵙겠다” icon갈수록 쫄깃한 '자백', 후반부 관전 포인트 #은폐세력 #사형수 #악몽 icon‘나혼자 산다’ 헨리-이시언, 두 남자의 특별한 하루...金夜 감동으로! icon'세젤예' 신입 홍종현, 상사 김소연에 삿대질부터 반말까지 '하극상' icon‘전설의 빅피쉬’ 꿈의 가물치 실체에 4.8% ‘최고의 1분’...보미x진우, ‘낚시돌’ 등극 icon'슈스케' 김그림, 5월의 신부된다...그림같은 웨딩화보 '눈길' icon방탄소년단, 英 오피셜 앨범차트 톱100 1위 '韓 가수 최초' icon'마리텔V2' 야노시호X우지석, 요가+복싱 '뷰티클래스‘...근육돌 셔누, 댄스매력 폭발 icon뉴이스트, 동화 같은 티저...나무 아래 잠든 4명 기사 VS 행성 속 기사 icon김준수, 日투어 성료...도쿄·고베·나고야 완벽접수 이어 서울 앙코르 공연 확정 icon방탄소년단 지민·뷔·정국, 4월 보이그룹 개인 브랜드평판 휩쓸었다 icon'막영애17' 라미란X정보석, 썸 시작되나...김재화 美친 존재감 '자체 최고 시청률' icon'슈퍼맨' 윌리엄X벤틀리, 침샘 자극 등갈비 먹방 '고기는 뜯어야 제맛!' icon'정글의 법칙 in 태즈먼' 병만족 멘붕 빠트린 '두 얼굴의 바다' 그 정체는? icon'대화의 희열2' 유희열 "유시민 24시간 중 20시간 수다" 폭로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