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책문화 공연
‘더 일루션’, 일루셔니스트 이은결의 마스터피스...환상적 무대로 초대

상상과 현실을 넘나드는 이은결의 ‘더 일루션’이 상상력을 자극하는 스토리텔링과 화려한 영상, 눈을 뗄 수 없는 퍼포먼스로 관객들을 사로잡았다.

‘더 일루션’은 이은결의 23년 마술 내공이 총 집약된 국내 최대 스케일의 공연이다. 마술 영역에서 볼 수 없었던 하나의 주제의식을 담고 작가주의를 탄생시켰다.

일루셔니스트 이은결의 ‘더 일루션’은 1막과 2막으로 나눠져 트릭과 매직, 액트를 스토리텔링으로 엮고 미디어아트, 드로잉, 마임 등 다양한 장르를 접목해 하나의 극으로 만들어졌다. 또한 이은결의 유쾌하고 재치있는 입담은 공연의 분위기를 한 층 더 끌어올리고 스토리텔러로서 관객들을 자신의 인생과 일루션의 세계로 초대한다.

1막에서는 이은결의 ‘마술 철학과 주제의식’을 보여준다. 자신이 마술을 처음 접했을 때, 자신의 상상이 마술을 만났을 때, 일루션과 현실 사이에서의 고민을 마술로 풀어낸다. 불꽃을 동반한 마술, 파트너와 함께하는 마술과 화려한 퍼포먼스 등으로 관객들의 눈길을 사로잡는다. 그리고 16년간 함께 한 앵무새 ‘싸가지’의 등장은 이은결의 상상이 현실이 되는 순간을 보여준다.

2막에서는 이은결의 ‘일루션’를 보여준다. 이은결의 이야기는 영상으로 이어지고 영상은 다시 마술로 이어지며 상상력을 자극하는 하나의 작품으로 탄생한다. 어른들에게는 순수했던 어린 날의 추억으로, 어린이들에게는 상상의 나래를 펼치게 하며 감성과 환상에 빠지게 한다.

끊임없이 도전하고 더욱 새롭고 차별화된 환상과 감동의 무대를 선보이는 일루셔니스트 이은결. ‘더 일루션’에서 하이라이트라고 할 수 있는 것은 ‘핑거 발레’와 ‘일루션 오브 아프리카’다. ‘핸드메이드 일루션’이라는 이름으로 손가락을 자유자재로 움직이며 선보이는 ‘핑거 발레’는 이은결 마술 인생 23년을 고스란히 보여준다. 또한 노을 지는 아프리카 영상을 배경으로 빛을 이용해 손가락 그림자를 만들어 선보이는 ‘일루션 오브 아프리카’는 남녀노소 불문하고 환상의 세계에 빠지게 한다.

‘더 일루션’은 공연 내내 '상상' '현실' '순수' '희망'이라는 키워드를 곳곳에 내비치며 전 연령층에 긍정적인 메시지를 전한다. 그리고 ‘관객 참여형’ 공연으로 어린이들부터 어른까지 관객 모두가 즐기고 소통할 수 있다. 눈에 띄는 부분은 공연 시작 15분 전부터 무대 양 옆에 설치된 스크린에 관객들을 비춰 자막으로 이야기를 나누거나 미션을 주며 친근하게 소통한는 점이다. 공연에 대한 재미와 기대감 그리고 열린 마음으로 즐길 수 있도록 한다.

17일 첫 공연 후 이은결은 “마술을 하는 사람이 아닌 마술로 이야기하고 표현하는 사람으로 남고 싶다. 마술을 해온 오랜 시간 동안 무대는 더 화려해지고 커졌지만 나를 꿈꾸게 하고 그 가능성을 이끌었던 것들과 멀어져 가는 느낌을 받았다”며 “마술을 보여주는 것 외에 무언가를 할 수 있지 않을까 생각했다. 상상, 꿈, 환상 등 많은 이야기를 가장 잘 할 수 있는 것으로 전하고 싶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더 일루션’은 오는 6월9일까지 예술의전당 CJ토월극장에서 공연되며 인터파크 티켓 예매사이트에서 예매할 수 있다.

사진=(주)EGPROJECT 제공 

임라라 기자  fkfk0111@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라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까사미아, 이른 무더위에 ‘가족愛여름’ 행사...여름 패브릭 및 매트릭스 할인 icon닭가슴살 브랜드 '맛있닭', 롯데홈쇼핑에서 판매 개시 '12팩씩 총 36팩' icon가리지 말고 예방하자! ‘미스 홍당무’위한 초여름 스킨케어 TIP icon‘담백’ 베이지부터 ‘상큼’ 옐로까지...트렌드 컬러로 ‘썸머스타일링’ 완성 icon‘밀회’ ‘그것만이 내세상’ 피아니스트 송영민, 강남심포니와 협연 icon'왕좌의 게임' 제이콥 앤더슨, 에픽하이 열혈팬 인증 "'술이 달다' 내 최애곡" icon황교안 "문 대통령, 진짜 독재자 후예에 말 못하니 대변인 짓" icon‘돼지코팩’, 홈쇼핑서도 승승장구...첫 방송판매 ‘5000세트 완판’ icon“이거 내 이야기야?”…감성 매마른 싱글을 위한 ‘리얼연애’ 콘텐츠3 icon나만의 향찾기! '향기 레이어링' 인기에 랄라블라, 프라도어 매출상승 icon'옹알스' 차인표-전혜림 감독 "라스베이거스 도전기, 진심과 기다림 중요했다" icon조현민 前대한항공 전무, 대한문 인근서 차량 추돌사고...경찰 "음주 NO" icon의정부 일가족 사망사건, 父 시신서 '주저흔' 발견...의문점 풀리나 icon위즈위드 위크, 검색하면 1만원 쿠폰 100% 증정? 토스 행운퀴즈 정답은 icon부산대 60대 환경미화원 사망, 동보미술관 외벽 무너져...사고 조사中 icon‘0.0MHz’ 정은지X최윤영, 몸을 아끼지 않은 열연...클래식한 공포영화 탄생 icon몬스타엑스, 美 애니 '위 베어 베어스' 예고편 등장 '셔누X그리즐 닮은꼴' icon‘서정희 딸’ 서동주, 미국 변호사 시험 합격 “뭐든 한 번에 얻은 적 없어” icon'세월호 특조위 방해' 조윤선-이병기-김영석, 검찰 '징역 3년' 구형 icon인앤아웃 버거, 내일(22일) 강남서 팝업스토어…선착순 한정 판매 icon광교신도기 유치원서 불, 유치원·교직원 등 300여명 긴급대피 '1명 찰과상' icon성윤모 "여름 오기 전 누진제 개편, 전기요금 인상 고려 안해" icon죠스떡볶이, 5월말까지 배달의민족서 주문시 최대 6천원 할인! icon"여름엔 린넨이 최고!"...니트·가디건으로 제안하는 나들이 스타일링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