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뉴스토리', 2배 급증 데이트폭력...대책 실효성無? 피해자 현실고발

17일 방송되는 SBS '뉴스토리'에서는 최근 사회 문제로 떠오른 데이트 폭력의 굴레에서 피해자들이 처한 현실을 다룬다.  

사진=SBS '뉴스토리'

경찰청에 따르면 데이트 폭력 신고 건수는 2016년 9364건, 2017년 1만4163건에서 지난해에는 1만8671건으로 2년 새 2배 급증했다. 최근 데이트폭력으로 한 여성이 목숨을 잃는 등 사망까지 이어지는 경우도 최근 3년간 51건이나 됐다.

'뉴스토리' 취재진이 설득 끝에 어렵게 만난 이지혜(가명) 씨는 지난 6월 전 남자친구로부터 폭행을 당한 이후 심각한 후유증에 시달리고 있었다. 악몽과 거식증으로 2주 만에 10kg가량 줄었고, 심한 우울증과 공황장애, 대인기피증까지 생겨 온종일 컴컴한 방 안에 스스로 갇혀 살고 있다.

연인폭력으로 인한 고통은 이뿐만이 아니었다. 4년의 교제 기간 동안 지속적으로 남자친구에게 폭행을 당했다는 정은혜(가명) 씨. 더 이상 참을 수 없었던 그녀는 경찰에 도움을 요청했지만 별 소용이 없었다. 정 씨는 경찰이 쌍방폭행이니 두 사람 모두 가해자라며 합의를 요구했다고 억울함을 호소했다.

사진=SBS '뉴스토리'

정부는 작년 2월 피의자 강력 처벌, 현장 대응력 강화, 피해자 지원책 마련, 인식 개선 등 4개의 추진 전략을 세워 ‘스토킹-데이트 폭력 피해방지 종합 대책’을 발표했다.

하지만 전문가들은 이 대책들이 현실적으로 별다른 도움이 되지 않고 있다며 비판하고 있다. 관련 법 제정 등 법안 마련은 여전히 제자리 걸음이고 피해자 지원책도 제 기능을 하지 못하고 있다.

양수복 기자  gravity@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icon마이클 리, 2년만에 뮤지컬 ‘헤드윅’ 복귀! 한국어 자막 리미티드 공연 icon한고은, 가을여신 고혹美...라우렐 데일리룩 화보 공개 icon'아워바디' 이재인·금새록·노수산나·김사권 등, 충무로 라이징★ 총출동 기대↑ icon‘모던패밀리’ 미나, ‘다산의 여왕’ 김혜연에 임신비법 전수...시험관시술 의지 불끈 icon'찰떡콤비' 하성운-라비, 최초 아이돌 짝꿍...열정만수르 하의탈의까지? iconLA다저스 류현진, 18일 애틀란타 원정서 '시즌 13승' 도전 icon'탐사보도 세븐' 고유정, 범행 전 치킨집서 웃고 떠들었다 icon"방탄소년단 예능 총집합"...추석특집, SBS 'BTS 예능 연대기' 방송확정 icon구자철, 카타르 '알 가라파' 입단...등번호 '10번' 배정 icon'완판남' 강다니엘, 아레나 옴므도 예판 물량 소진...독보적 파워 실감 icon우리공화당·한기총外 광복절 '문재인 탄핵집회' 열어 막말대잔치 icon호날두-반다이크-메시, UEFA 올해의 男선수 최종 후보...유럽 최고 플레이어는? icon인터파크 IN생날, 제주도 편도 항공권이 9900원? ‘늦캉스’ 떠나자 icon직장인 공감 200% 대학로 뮤지컬 '정글라이프', 16일 티켓오픈 icon나만의 이색 '꿀조합' 레시피'→ 이색 페어링 新 메뉴로 탄생 icon추석 손님맞이, 오래된 식기가 걱정이라면? 현대홈쇼핑 한가위 프로모션 icon'애드 아스트라' 브래드 피트, 출구無 입덕포인트 #슈트핏 #제작자 #먹방 icon탑텐-게스-닥스 外, 여름 쇼핑 최적기는 지금! 클리어런스 세일 icon에어비앤비, K팝-K뷰티 체험여행 론칭...아이돌 칼군무 배워볼까? icon'안녕베일리' 헨리X캐서린 프레스콧, 절친 케미 기대↑...보도스틸 10종 공개 icon틱톡X아지냥이, 휴가철 반려동물 유기방지 ‘#평생함께’ 챌린지 icon'삼시세끼 산촌편' 정우성, 감자캐기는 기본...장작 패기·장보기까지(ft.잔소리) icon'더콜2', 오늘(16일) 3차 라인업 아티스트 공개...'듀엣 명곡' 무대 예고 icon에버글로우, 새 싱글 'HUSH' 하이라이트 메들리 공개...명품 '걸크러시' icon‘타인은 지옥이다’ 이동욱, 연기인생 첫 장르물 “나에게도 새로운 도전” icon‘개묘한여행’ 박시후-김희철, 우리 집사는 연예인? 17일 첫 방송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