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연예
‘미우새’ 정려원, 샤크라 시절 회상 “이상민 하늘같은 존재였다”

정려원이 이상민의 비밀을 깜짝 폭로한다.

20일 방송되는 SBS ‘미운 우리 새끼’에는 스페셜 MC 정려원이 자신을 발탁한 프로듀서 시절 이상민에 대한 비화를 공개한다.
 

(사진=SBS)


스튜디오에 출연한 정려원은 과거 히트곡 제조기로 이름을 날리던 이상민이 멋있었다고 고백했다. 이어 “저희(샤크라)한테는 하늘 같은 분이었다”라고 말했을 정도.

정려원은 이상민이 주문을 외우듯 노래 가사를 한 번에 써 내려 갔었다고 설명했다.

이에 ‘모벤져스’ 어머니들도 “상민이는 아주 국보급이야”, “빚 다 갚으면 승승장구할 거야”라는 등 이상민을 향한 폭풍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그러나 정려원은 뒤이어 ‘작사 천재 이상민’ 의 숨겨진 비하인드 스토리를 밝혀 큰 웃음을 자아냈다. 알고 보니 이상민이 한 번에 가사를 쓸 수 있었던 배경에는 귀여운 비밀이 숨어 있었다고.

정려원이 밝히는 허세로 똘똘 뭉쳤던 이상민의 과거 스토리는 오는 5월 20일 일요일 밤 9시 5분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 확인할 수 있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