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연예
‘슈돌’ 장윤정x도경완 가족, BTS 지민 추전 부산맛집 방문 '불타오르네'

‘슈돌’ 도플갱어 가족이 BTS 지민 추천 맛집을 찾는다.

23일 밤 9시15분 방송되는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는 ‘이미 도전은 시작됐어’라는 부제로 꾸며진다. 그중 도플갱어 가족 경완 아빠와 연우, 하영 남매는 부산 여행 둘째 날을 맞이한다. 함께하면 언제나 즐거운 도플갱어 가족의 여행 이야기가 시청자들에게도 즐거움을 선사할 예정이다.

공개된 사진 속 연우-하영 남매는 호텔 가운을 입고 여유로운 아침을 즐기고 있다. 특히 사과 모자를 쓰고 미니사과로 변신한 하영이가 귀엽다. 이어진 사진에선 분식집에 간 도플갱어 가족이 보인다. 입맛을 다시며 생각에 잠긴 하영이와 방탄소년단의 춤을 추고 있는 연우의 모습이 이들의 분식집 나들이가 어떤 재미를 줄지 기대를 상승시킨다.

이날 도플갱어 가족은 호텔에서 부산여행 둘째 날을 시작했다. 경완 아빠보다 먼저 일어난 연우-하영 남매는 늘 그렇듯 애정 넘치는 인사로 하루를 맞이했다고. 이때 연우는 하영이와 호텔 미니바 주스를 마시며 남다른 플렉스를 보여줬다고 한다. 이에 아침에 일어나서 이를 확인한 경완 아빠가 어떤 반응을 보였을지 궁금해진다.

이어 도플갱어 가족은 부산의 맛집을 찾아 나섰다. 이들이 향한 곳은 방탄소년단 지민이 어린 시절 자주 방문했다는 분식집. 자신의 롤모델인 방탄소년단, 그중에서도 지민의 추억이 깃든 음식을 먹은 연우는 지민의 ‘불타오르네(Fire)’ 커버댄스를 추며 리액션을 선보여 현장을 초토화시켰다는 후문이다.

또한 14개월 하영이는 이곳에서 생애 처음 도전한 음식이 있었다고. 그동안 닭발, 계란, 치킨, 감식초 등 수많은 음식들을 먹어온 먹방 요정 하영이도 이번 음식의 맛은 색달랐는지 남다른 반응을 보였다는 전언. 이에 하영이가 무엇을 먹고 놀란 건지 호기심이 증폭된다.

사진=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 제공

용원중 기자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용원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박서준, 이영애·김고은 이어 대구에 1억 기부 '선한 영향력' icon이랜드, 코로나19 피해 대구시에 지원금 10억 전달 icon'하바마‘ 김태희, 감성자극 애절한 모성애 연기...드라마 복귀 ‘성공’ icon외식 못지않은 즉석조리식품! 이마트, 닭강정·캘리포니아롤 ‘인기돌풍’ icon이탈리아, 코로나19로 확진자 50명 중 2명 사망...세리에A 3경기 연기 iconCU, 씨유튜브 구독 10만 돌파...‘단짠단짠 요정사’ 웹드제작 icon강릉 코로나19 의심환자 발생, 방역조치 등 완료...강원 지역 사회 감염 우려 icon‘더블캐스팅’ 뮤지컬 앙상블 열정 도전기...첫회부터 안방극장 홀릭 icon美 국무부, 한국 코로나19 확산에 '2단계 여행경보' 발령...日·홍콩과 동급 icon‘전참시’ 젝스키스, 티격태격 찐우정 감동...‘괴물 트롯신동’ 조명섭 눈길 icon홍콩반점·한신포차, 오늘부터 배달의민족과 할인 프로모션 icon대구가톨릭병원서 母에 간 기증한 딸, 코로나19 확진판정 '신천지 교인' icon‘씨름의 희열’ 임태혁, 초대 태극장사 등극 “그 어려운걸 제가 해냈다” icon‘김사부2’ 양세종-안효섭-한석규, 미묘한 재회 쓰리샷...반전예고 icon상주시청, 코로나19 확진자 동선 공개에 홈페이지 접속자 폭주 '마비' icon‘집사부일체’ 육성재, 장윤정 인증 '트로트계 황소개구리' 실력 방출 icon슈주 동해, 오늘 블랙가스펠 ‘하모니’ 음원 공개...비와이 피처링 icon포항 코로나 확진자 5명 동선공개...5명 중 4명 대구방문·신천지 교인 icon국내 코로나19 확진자 총 556명, 네번째 사망자 발생 '대남병원 관련 50대 男' iconBTS 지민vs강다니엘, 아이돌 2월 브랜드평판 투톱...방탄소년단 뷔 3위 icon‘미우새’ 깔끔왕 김희철, 일생일대 천적 만나 진땀 폭발 icon‘슈돌’ 이미도 부부, 17개월 셀럽아들 도형과 깜짝 출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