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뷰티패션 패션
데렉 램, 롯데홈쇼핑 론칭...환경까지 생각한 착한 브랜드

뉴욕 디자이너 브랜드 '데렉 램'이 롯데홈쇼핑을 통해 국내에 공식 론칭하며 20 SS 신상품을 공개했다. 

디자이너 ‘데렉 램’의 이름을 딴 브랜드 데렉 램은 ‘웨어러블 럭셔리’라는 슬로건을 바탕으로 일상에서 즐기는 편안함, 감각적인 심플함, 절제된 우아함을 표현한 컬렉션을 선보이고 있다. 미국 패션계를 이끄는 차세대 디자이너다운 안목으로 뉴욕의 자유로움과 젊은 감성의 디자인을 통해 모던하고 개성 있는 스타일을 찾는 여성들의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데렉 램은 센슈얼 셋업 4종, 뉴트로 트렌치 코트, 타임리스 실크 블라우스를 한국 첫 런칭 상품으로 선정했다. 자켓, 팬츠, 블라우스, 스커트로 구성된 센슈얼 셋업 4종은 특유의 시크한 감성과 자유로운 분위기를 담은 시그니처 룩으로 어떠한 착장과도 크로스 코디가 가능한 상품 구성으로 활용성을 극대화했다.

환경을 생각하는 브랜드 철학을 기반으로 홈쇼핑 최초 지속가능한 섬유소재인 아세테이트를 사용하여 고급스러운 광택과 기분 좋은 촉감을 선사한다. 

뉴트로 트렌치 코트는 간결하고 클래식한 디자인에 데렉 램만의 우아하고 페미닌한 분위기를 더했다. 아세테이트와 나일론을 혼방하여 은은한 광택과 풍부한 색감을 표현했으며 세미 A라인 실루엣으로 깔끔하고 슬림한 핏을 연출할 수 있다.

한편 데렉 램의 신상품은 3월 1일 오후 10시 35분 롯데홈쇼핑 방송을 통해 론칭하며 롯데아이몰에서 미리 만나볼 수 있다.

사진=데렉 램 제공

김수경 기자  oso0@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icon'도망친 여자', 베를린영화제 전석매진+호평...수상 기대감 UP icon美 국무부, '코로나19' 한국 여행경보 3단계 '여행 재고' 격상 icon스트리트 to 애슬레저...노스페이스 ‘아노락 컬렉션’ 제안 icon‘미스터트롯’ 임영웅-이찬원-영탁, 안정권 없다? 순위 지각변동 예고 icon인천 청라 아파트 화재, 2시간만에 진화 완료...주민 5명 병원 이송 icon뮤트뮤즈, 지갑 첫 출시...한손에 쏙! 미니멀 콘셉트 icon레드페이스, 해빙기 안전 산행위한 필수수칙 3 제시 iconK2, 봄 프로모션...신상 신발·의류 15% 할인 icon'최민환♥' 율희, '살림남' 하차에 "행복하게 살아갈 것"...쌍둥이 공개 icon전미도, ‘슬기로운 의사생활’ 예고된 스타? 이미 뮤지컬계 믿보배 icon유진로봇, 음성인식 로봇청소기 이벤트...기가지니 스피커 증정까지 icon밀양, 교동 거주 코로나19 확진자 발생...경남 총 46명 icon'슈가맨3' 유희열, 유재석 '토이' 영상 소환에 "너 나 사생팬이냐" 분노 icon양천구청, '코로나19' 첫 확진자 관내 동선 공개 icon'하이에나' 김혜수-주지훈, 본격 전쟁 시작...의미심장 미소 궁금증 UP icon'편스토랑', 출시메뉴 수익금 기부...결식아동·코로나19 피해 지원 icon국내 13번째 코로나19 사망자, 74세男 신천지 교인 “응급이송 중 심정지” icon심재철, 박능후 '코로나19' 발언 논란에 "국민 탓 분노...즉각 사퇴 요구" icon다비네스, 열판 롤핏 출시...빗어만 주면 볼륨 빵빵 icon양산시청, 홈페이지에 '코로나19' 알림판 공개...현재 상황은? icon남주혁X컬럼비아, 일상에서 모험으로! ‘시프트 컬렉션’ 선봬 icon'트롯신이 떴다', BTS 'DNA' 패러디 도전...'방탄트롯단' 탄생? icon레스포색, 스타필드 위례점 팝업스토어 오픈...최대 70% 할인 icon'스포트라이트' 슈퍼전파 '신천지' 추적, 코로나19 확산 원인 탐사 icon'365' 양동근, 카리스마+불량함 시선강탈...찰떡 캐릭터 변신 icon한미연합훈련, 코로나19 여파로 연기…“동맹 여전히 철통” icon‘리사이클 강자’ 프라이탁, '힙'한 스마트폰 넥파우치 론칭 icon‘홈쇼핑 쟁여템’ AHC 아이크림, 올리브영 론칭...스페셜세트 선봬 icon스포츠 캐주얼브랜드 NFL, 론칭...온라인몰 오픈 이벤트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