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단유 후 감정기복 변화 심해져"...메이비, ♥윤상현과 첫 다툼

메이비가 단유 후 감정기복의 변화가 심해졌다.

20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이하 '동상이몽2')에서는 윤상현, 메이비 부부의 일상이 그려졌다.

이날 윤상현과 메이비 부부 사이에는 어색한 기류가 흘렀다. 윤상현은 "와이프가 단유하고 나서 성격이 왔다 갔다 한다"고 말했고, 소이현은 "그걸 받아줘야 하는 게 단유하고 나면 탈모가 시작된다. 머리카락이 빠진다. 애보다 엄마 머리가 더 빠진다"고 경험담을 전했다. 

이에 윤상현은 "머리 빠지는 것보다 피부처지는 걸로 스트레스를 엄청 받더라"고 말했고, 소이현은 "씻고 나와서 머리카락 떨어지고 색소 올라오고 그러면 눈물 날 때가 있다. 애들은 너무 예쁘지만"이라며 당시를 회상했다. 

메이비는 힘들어하면서도 그 속은 이야기하지 않았다. 알랭드 보통의 책을 언급하자 윤상현은 "너는 책에 있는 것만 맞다고 생각한다. 네 생각이 맞다고만 하지 않냐. 그런걸 고집이라고 한다"'고 말했다.

그러자 메이비는 "나는 결혼해서 고집을 부려본 적이 없다"고 했지만 윤상현은 "너 혼자 스트레스 받으면 너 혼자 풀려고 하고 힘든 이야기 안 하지 않냐. 밖으로 표출하고 얘기를 해야 어느정도 풀린다"며 내색하지 않는 아내에 답답해했다.

 

에디터 노이슬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노이슬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장윤정 "감태, 소고기보다 귀하게 여긴다"(냉장고를부탁해) icon윤상현, ♥메이비 생각에 눈물 "외롭게 살아온 것 같다"(동상이몽2) icon앤디박 "'툼레이더' 시리즈 20개, 안젤리나졸리 캐스팅 전부터 작업" icon'마블' 앤디박 "아이언맨, 섹시한 느낌...스포츠카 참고"(문제적남자) icon박보영, 구슬 가진 이성재 유인해 안효섭 살렸다 '반전 엔딩' (어비스) icon'어비스' 한소희, 살인마 이성재와 무슨 관계? '과거 학대 피해' icon전광훈 목사 "황교안, 이승만-박정희 잇는 지도자 되길 바라며 기도" icon큐레이터, 스펠링은? 오상진 "큐라도르" 힌트제시(옥탑방의문제아들) icon윤봉길, 거사 앞두고 김구와 시계 바꾸며 한 말은?(옥탑방의문제아들) icon태교신기, 스승의 가르침·母의 10달 태교보다 중요한 '이것'은? icon오상진 "아내 김소영, 임신선에 털 너무 신기하고 귀여워"(옥탑방의문제아들) icon'우리말겨루기' 오늘(20일) 결방...'주문을 잊은 음식점' 재방송 icon러블리즈, '그 시절 우리가 사랑했던 우리' 음원차트 1위 '성공적 컴백' icon'왼손잡이아내' 진태현 시한부 판정, 이수경·이승연 '전시회'로 동상이몽 icon조선일보 측 "故장자연 사건 외압 의혹, 명백한 허위...법적대응할 것" icon'왼손잡이아내' 이수경, 이승연에 "진태현 납치됐다, 500억 필요해" icon'왼손잡이 아내' 이승연, 이수경과 신경전 "너무 마음에 안들어" icon임지현, 임블리 브랜드 인플루언서 전향 “6년간 많은 사랑 받았다” icon전지현-김아중-효연-현아-전소미, 스타들의 '핫'한 썸머룩은? icon안현모, 라이머에 "딩크족으로 애 없이 사는건 어때?"(동상이몽2) icon송훈 셰프, 데뷔전 1승...장윤정 "소고기와 첫사랑에 빠진 느낌"(냉장고를부탁해) icon[오늘날씨] 출근길 기온 뚝...강원산지 ‘강풍특보’ 주의 icon대림동 여경, 현장에 있었던 교통 경찰관 “도착했을 땐 여경이 주취자 제압” icon‘배진영 그룹’ C9BOYZ(가칭), 정식 팀명 ‘CIX’ 확정...“미지수 완성 뜻지녀” icon싸이, 2년2개월만 정규 9집 발매...7월 초 컴백 icon중국, 희토류 대미수출 중단? ‘세계 생산량 95% 차지’ icon위메프 푸드반값, 30% 할인 증정...'5만포인트' 이벤트 함께 진행 icon‘어비스’ 박보영, 이성재 유인해 안효섭 살렸다! 반전 엔딩 icon화웨이, 구글 이어 퀄컴? 美 상무부 ‘거래제한 기업’ 후폭풍 icon‘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 김동욱, 국회의원 전국환 갑질 응징에 시동 icon보라카이 재개장, ‘저렴한 물가+짧은 비행시간’ 가족여행지로 인기 icon마라, 혼술족-홈술족 사로잡은 ‘대륙의 매운맛’…편의점 스테디셀러 新강자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