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영화
‘레옹’ 뤽 베송, 여배우 성폭행 혐의로 고소 “호텔에 돈뭉치 남기고 갔다”

AFP, AP통신 등 외신들이 19일(현지시간) 영화 ‘레옹’ ‘제5원소’로 국내 영화팬들에게도 많은 사랑을 받은 프랑스 감독 뤽베송이 성폭행 가해자로 지목됐다고 보도했다.
 

여배우 A씨는 뤽 베송 감독에게 성폭행을 당했다며 수사당국에 고소장을 제출한 것으로 전해졌다.

소장에 따르면 17일과 18일 오전 시간 파리 브리스 호텔에서 사건이 발생했다. 경찰은 신고 접수 직후 수사에 착수했지만, 여배우의 이름을 언론에 공개하지 않았다.

여배우는 뤽 베송 감독과 만나 차를 마신 후 의식을 잃었다고 주장하고 있다. 정신이 들었을 때 이미 성적으로 학대를 당했다는 것이 여배우의 입장이다.

뤽 베송 감독은 돈뭉치를 남긴 채 먼저 호텔을 떠났다.

2년 가량 뤽 베송 감독과 알고 지낸 여배우는 “직업적인 이유로 친밀하게 지내야 한다는 압박을 느꼈다”고 말했다.

반면 뤽 베송 감독은 “몽상가가 제기한 고소일 뿐”이라며 혐의를 부인했다. 변호인 역시 “두 사람이 아는 사이인 건 맞지만, 결코 부적절한 행동을 하지 않았다"고 밝혔다.

한편 뤽 베송 감독은 지난해 영화 ‘발레리안: 천 개 행성의 도시’ 개봉 당시 내한해 국내 팬들을 만나기도 했다.

뤽 베송 감독은 현재 영화 프로듀서 비르지니 실리와 네 번째 결혼생활을 하고 있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밥누나’ 손예진♥︎정해인X안판석, 시청률 6.8% 유종의 미#체험멜로#완벽케미 icon‘미우새’ 정려원, 샤크라 시절 회상 “이상민 하늘같은 존재였다” icon‘집사부일체’ 이승기, 법륜스님 묵언수행 권유에 ‘나대家 본능’ 꿈틀 icon권창훈, 대표팀 소집 앞두고 아킬레스 부상…신태용호 ‘빨간불’ icon이엘, 김재욱 사진유출 논란에 SNS 비공개 전환…”장난으로 올린 것” icon5월 21일은 성년의 날~추천 선물 3pick(ft. 관련상식) icon스타파워 + 입소문 = 사랑받는 ‘OOO 뷰티템’ 4 icon‘미스트리스’ 박병은, 최희서 불륜 알고도 미소 ‘소름’…이희준이 지목한 내연남 icon손예진, ‘밥누나’ 아쉬움 가득 종영인사 “아픔도 아름다웠다” icon구본무 LG그룹 회장 별세…”가족들 곁에서 영면” icon메건 마클♥︎해리 왕자, 곳곳에서 느껴진 고 다이애나빈의 흔적 icon국방부, 병사 일과 후 ‘휴대전화 사용·부대 밖 외출’ 추진 icon김구라·남희석·김의성·배철수...시사프로 진행 연예인 ‘4대천왕’ icon‘런닝맨’ 이광수♥한기범, 소름끼치는 싱크로율 “부자지간 같다” icon‘런닝맨’ 송지효, 천성문 열애폭로 조짐에 욕설…통편집 시도 icon‘복면가왕’ 민서, 베트남소녀로 등장…위너 ‘각별한 애정’ icon김연아, 4년만에 은반 복귀…여전히 우아한 자태 ‘눈길’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