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사회 사회
자유한국당, KBS 로고 노출 비판 "범국민 수신료 거부 운동 시작"

자유한국당이 KBS의 한국당 로고 노출에 강하게 비판했다. 

사진=연합뉴스

19일 자유한국당은 서울 여의도 KBS 본관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KBS가 일본 제품 불매운동을 보도하는 뉴스 리포트에서 자유한국당 로고를 노출한 것에 대해 비판의 목소리를 높였다.

나경원 원내대표를 비롯한 한국당 의원 60여명은 “노골적인 선거개입 KBS는 즉각 해체하라”며 “KBS 뉴스는 사망했다. 범국민 수신료 거부 운동을 시작하겠다”고 강력하게 항의했다.

KBS1 ‘뉴스9’은 18일 일본 제품 불매운동 리포트를 소개하는 과정에서 “안 사요, 안 가요, 안 팔아요” 등 불매운동을 상징하는 문구 안 ‘ㅇ’에 일장기 그림을 넣었다. 이후 이어진 “안 뽑아요” 앞에는 자유한국당 로고를 사용했다.

나 원내대표는 “KBS가 야당 탄압의 칼춤을 추는 홍위병 매체로 전락했다”며 “양승동 KBS 사장의 즉각 사임과 KBS 뉴스 청문회 실시없이는 공영방송 정상화 투쟁을 결코 멈추지 않겠다”고 말했다. 이어 “방송통신심의위원회에 즉각 제소하고 민형사상 고발조치를 취하는 등 법적 조치를 단계적으로 밟아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KBS는 이날 공식 입장을 통해 “인터넷 커뮤니티와 SNS에서 일본의 수출 규제와 관련해 화제가 되는 있는 GIF 파일을 앵커 뒤 화면으로 사용하던 중 해당 로고가 1초간 노출되면서 일어난 일”이라며 “사전에 이를 걸러내지 못한 점 사과 드린다”고 밝혔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벨벳 스펀지 ‘미라클 파우더’, 얼루어 ‘에디터스 픽’ 선정 icon[인터뷰②] ‘녹두꽃’ 조정석 “거미 결혼 후 변화? 만남 자체가 좋은 영향력” icon[인터뷰①] 조정석 “40대 첫 작품 ‘녹두꽃’, 변주의 기회를 열어준 창” icon박유천, 성폭행 피해女 일정금액 배상...법원 강제조정 결정 icon'토스 환전', 행운퀴즈 빈칸넣기 등장...네글자 단어 정답은? icon에디션·LBL·레드페이스...여름에 겨울옷! 역시즌 마케팅 ‘후끈’ icon'붐붐파워', 20일 오픈 스튜디오 특집 '붐쇼' 진행(ft.에일리-이현) icon靑 "강제징용, 국제법 위반 주체 '일본'"...반인도적 불법 행위 지적 icon팝스타 리한나, 올가을 화장품으로 온다....‘펜티뷰티’ 론칭 icon메종 글래드 제주, 휴식+재미 한꺼번에! '여름 액티비티 프로그램' icon모이몰른, 론칭 5주년 고객♥ 보답 프로모션 진행...사은품+포인트 제공 icon‘체르노빌’ 드디어 한국 상륙! 8월 왓챠플레이 SVOD 국내 서비스 [공식] icon日 '쿄애니' 방화사건, 용의자 "소설 훔쳐 불만있었다"...계획 범행 가능성↑ icon태풍 '다나스' 영향...제주공항, 출발-도착 27편 결항 조치 icon‘최현석 딸’ 최연수, 병헌 열애설? “친한 사이일 뿐, 사실무근” icon태풍 '다나스' 북상, 중대본 '비상 3단계' 가동...제주 항공편 46편 결항 icon류현진 다큐 '올스타 원정대', 20일 방송...현지 인터뷰+평가 눈길 icon김해공항, 결국 태풍특보…부산지역 태풍 다나스-장마전선 영향 icon'태양의 계절' 윤소이에 뺨 맞은 오창석 "넌 타락했어" 원망 icon‘TV는 사랑을 싣고’ 김승현 “수빈이 엄마, 모범생인 한 학년 선배였다” icon'태양의계절' 오창석, 물러나달라는 윤소이에 거절 "양지가 못 믿어" icon김승현, 이혼 이유는? “출산일에 양가부모님 첫 만남…갈등 깊었다” icon‘사랑을 싣고’ 김승현, 20년만에 만난 은사님 “장하다” 위로에 울컥 icon'다섯아이 아빠' 임창정 "욕먹을만큼 비정상? 행복하고 싶어 노력" iconX1(엑스원), '프로듀스X101' 데뷔 그룹명 확정 icon‘여름아부탁해’ 이채영, 이영은 파양 막았다 “김사권과 직장 동료일 뿐” icon'프로듀스X101' 총 누적투표수 공개...한승우·차준호·함원진·이한결 11등→14등 icon‘여름아부탁해’ 김산호♥나혜미, 진심 고백하고 키스 “짝사랑 아니에요” icon'#0011' 프로듀스 x101 문자투표 시작 "마지막 11번째는 누적 투표수" icon송유빈, 함원진 제치고 '소년미' 센터됐다(프로듀스X101)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