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S라이프 여행
터키, 현지인 추천 군침도는 가을 미식 여행지 3선

터키문화관광부가 완연한 가을을 맞아 터키의 대표적인 미식 여행지를 추천한다. 현지에서만 맛볼 수 있는 미식은 여행의 큰 즐거움 중 하나이다. 터키는 3면이 바다이고 지역별로 특성이 뚜렷해 다양한 과일과 채소, 풍부한 해산물을 바탕으로 다채로운 음식 문화를 자랑한다.

온종일 걸어도 살찌기 쉬운 여행지에서 나의 건강을 책임져줄 신선한 올리브를 곁들인 지중해 음식과 채식 요리부터, 최근 도시 재생 프로젝트를 거쳐 만들어진 카페 거리에서 맛보는 터키 커피까지 현지인들이 추천하는 터키의 미식 여행지를 소개한다.

사진=터키 전통음식 피데.

■ 환상적인 지중해 요리를 맛볼 수 있는 곳, 이즈미르

신선한 올리브로 만든 지중해 요리와 특색 있는 지역 와인이 맛보고 싶다면 이즈미르(Izmir)를 추천한다. 올리브를 포함하여 작물을 재배하기 적합한 날씨와 비옥한 토지 덕분에 이즈미르에는 다양한 농작물과 과일이 재배된다.

어디서나 쉽게 볼 수 있는 올리브 나무에서 갓 수확해 만든 올리브유를 이용해 만든 지중해 음식을 비롯해 이즈미르에서 차로 15분 떨어진 와인 마을 쉬린제(Şirince)에서만 맛볼 수 있는 깊은 풍미의 석류 와인은 여행객의 침샘을 자극한다. 특히, 이즈미르의 해변을 걷다 만날 수 있는 홍합 속에 양념된 밥을 넣어 쪄낸 터키인들의 국민 간식 미드예 돌마(Midye Dolma)는 이 지역의 대표 별미이다.

 

■ 다양한 터키식 채식요리와 지역 전통음식을 만날 수 있는 곳, 트라브존

터키의 채식요리와 지역 전통 음식을 만나보고 싶다면 흑해 연안의 트라브존(Trabzon)이 제격이다. 트라브존은 유럽 남동부와 아시아 사이의 흑해에 위치하고 있는 도시로 물고기를 나르고 흥정하는 사람들로 항구에는 늘 활기가 넘친다.

사진=터키 전통음식 함시.

터키식 피자 피데(Pide)의 발상지에서 맛보는 치즈와 버터를 녹여 만든 트라브존 피데부터 흑해에서 주로 잡히는 멸치처럼 생긴 함시(Hamsi) 요리까지, 트라브존은 탁 트인 흑해 전경과 함께 터키 전통 음식을 즐길 수 있어 한국인에게는 다소 낯설지만 현지인이 사랑하는 미식 여행지 중 하나이다. 특히, 해안가를 끼고 있는 트라브존의 지리적 위치 때문에 터키 내에서도 채식 요리가 가장 발전한 곳이다.

터키식 애호박전 뮤즈베르(Mücver)를 비롯해 말린 밀에 다양한 허브와 향신료를 넣고 만든 터키의 평범한 가정식 크스르(Kısır)까지 눈과 입을 즐겁게 할 다채로운 터키식 채식 요리를 만나 볼 수 있다.

사진=카라코이 거리 전경.

■ 이스탄불의 성수동 카페 거리, 카디코이 & 카라코이

이스탄불의 가장 힙한 지역에서 향긋한 커피를 마실 수 있는 카페거리를 찾는다면 카라코이(Karakoy)와 카디코이(Kadikoy)를 추천한다. 이 두곳은 최근 도시 재생 프로젝트를 통해 떠오르는 이스탄불의 ‘젊음’을 상징하는 명소로 아기자기한 골목들 사이로 감성을 자극하는 이색적인 카페들이 즐비하다.

특히, 카디코이는 수많은 ‘좋아요’를 부르는 분위기 있는 카페 인생 샷을 찍을 수 있어 소셜 미디어 상에서 이스탄불의 숨은 명소로 불린다. 거리 곳곳의 노천카페에 앉아 여유롭게 커피를 마시며 이스탄불의 가을을 즐겨보는 것을 어떨까. 청명한 가을 하늘이 함께 어우러져 이스탄불에서의 잊지 못할 추억을 선사한다.

사진=터키문화관광부 제공

양수복 기자  gravity@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icon권해효-조우진, 서울독립영화제 ‘배우 프로젝트’ 진행 “뜻깊은 행사” icon'현아잉' 2회, 가족 총출동했다...남동생과 '현실남매 케미까지'(ft.이던) icon김필, 신곡 '사랑 둘' 뮤비 티저...이학주 섬세한 감정연기 '쓸쓸' iconDAY6, 22일 컴백...'K팝 대표밴드' 글로벌 대세 행보 icon안다르 '모두의 레깅스' 캠페인 영상, 여성 임파워먼트 그려 SNS 화제 icon‘시크릿부티크’ 김선아, 사모님들의 메시아? #비선실세 포스 iconCGV 한국영화 100주년 ‘띵작 기획전’ "18편 모두 6000원에 관람" icon홈술·혼술族 증가, 소시지→막창 ‘포장마차 안주’ 인기 UP icon[BIFF 인터뷰] '파비안느' 고레에다 히로카즈 “가족구성원, 모두가 쓸모있는 존재" (포토) icon‘옥탑방’ 강남, ‘♥이상화’ 결혼 전 예랑이가 알아야 할 꿀팁은? icon'사운드오브뮤직' 선우정아·정은지·유재환 등 '노래의 섬'서 자연을 노래하다 icon위너, 5개월만 새 앨범으로 돌아온다...앨범명은 'CROSS'(공식) icon‘뭉쳐야 찬다’ 레전드 김병현 등장에 양준혁 긴장 '역대급' 활약 icon‘태양의 계절’ 후속 '우아한 모녀', 최명길X차예련 모녀 캐릭터 고정관념 깬다 icon[24th BIFF] 고레에다→티모시 샬라메 바통터치, 반환점 돈 부산영화제 icon'바디럽 겨울이불' "기능성 'ㄱㅅㅅㅇㄷ" 오퀴즈 초성퀴즈 정답은? icon출판계도 유튜버 열풍, 인터파크 유튜브 관련도서 매출 182% 증가 icon반려인 천만 시대! 쿠팡, PET 페어 오픈…최대 57% 할인 icon‘동백꽃 필 무렵’ 이정은, “딱 하나는 해주고 갈게” 까불이 공포 뒤집을까 icon이해인 '아이돌학교' 조작? 알 수 없지만, 인권 없는 촬영이었다" 폭로 icon김나영, 아파트멘터리 '라이프구스' 모델 발탁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