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야구
키움, SK 꺾고 5년만에 창단 2번째 KS 진출...22일부터 두산 상대

키움 히어로즈가 5전 3승제의 플레이오프(PO)를 3경기 만에 끝내고 5년 만에 창단 두 번째로 한국시리즈(KS)에 진출했다.

사진=연합뉴스

키움은 17일 서울 고척 스카이돔에서 열린 2019 신한은행 마이카 KBO PO 3차전에서 SK 와이번스를 10-1로 제압했다.

키움은 정규시즌 막판까지 선두 다툼을 벌이다가 3위로 정규시즌을 마쳤다. 그러나 준PO에서 LG 트윈스를 3승 1패로 눌렀고 PO 관문마저 통과했다. 이제 키움은 두산 베어스를 상대로 창단 첫 KS 우승을 노린다.

PO 1차전에서 연장 혈투 끝에 3-0으로 승리하고,2차전에서도 8-7로 SK를 꺾었던 키움은 이날도 불방망이를 뽐내며 상대를 압도했다

지난해 PO에서 키움을 꺾고 KS에 진출해 우승까지 한 디펜딩챔피언 SK는 투수진은 물론 타자들도 힘을 내지 못했고 수비 실책까지 더해지며 올해 가을 무대에서 1승도 얻지 못하고 쓸쓸하게 퇴장했다.

두산과 키움은 22일부터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7전 4승제의 KS를 시작한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제보자들' 할머니 사육개 '심장사상충'...수의사 "질병 노출 환경 위험" icon대법원, '사랑의교회' 공공도로 점용 허가 위법...교회 측 "판결 존중" icon유시민, KBS 여기자 성희롱 논란 사과 "감수성 부족...굉장히 많이 반성" icon'제보자들' 동물사육장 할머니, 주민 '소음공해' 주장에 "너무해요 너무해" icon'어하루' 이재욱 vs 로운, 김혜윤 손목 잡고 설전...삼각관계 시작 icon'어하루' 김혜윤, 이재욱 퇴짜 "난 널 좋아한 적 없어" icon'여름아 부탁해' 김사권, 이영은에 "윤선우, 네 옆에 있어야 안심된다" icon'여름아 부탁해' 김산호, 김사권에 일침 "윤선우 말에 분노? 자존심 상한거냐" icon윤석열 "화성 8차사건 윤씨, 확실히 범인 아니면 직권 재심 청구" icon'태양의 계절' 하시은, 최성재에 "너랑 나 낙동강 오리알 신세...나한테 잘해" icon英-EU, '브렉시트' 합의 초안 타결...'노딜 사태' 우려 해소 icon'태양의 계절' 오창석, 최정우 은신처 급습 "이 자식 어디로 간거야!" icon이정후, 'PO 3차전' SK 상대 2타점 맹활약...키움 4회 3-0 앞서 icon성시경, 12월 '노래' 앙코르 콘서트...25일 티켓오픈 icon'스포트라이트' 유승준, 병역기피 억울함 토로 "시민권 획득...자연스러운 절차" icon'스포트라이트' 유승준, 병무청·국방부 지원? "요청이나 홍보 전혀 없었다" icon'동백꽃 필 무렵' 강하늘, 까불이 라이터+고양이밥 의심...CCTV 뗀 자국 발견 icon'동백꽃 필 무렵' 김강훈, 공효진에 "아빠 김지석 티나던데?...엄마 나한테 걸렸어" icon손담비, '캣맘' 까불이 발견...본명 '최고운' 공개 (동백꽃 필 무렵) icon'우아한 가' 이규한, 박혜나 "실패작" 말에 살해 "신도 그런 말 안해"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