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축구
[오피셜] 아스날 '레전드' 티에리 앙리, AS 모나코 감독 부임..2021년까지

프랑스와 아스날의 전설적인 스트라이커 출신 티에리 앙리(41)가 AS 모나코 감독이 됐다.
 

사진 출처=AS 모나코 공식 홈페이지

AS 모나코는 13일(한국시간) 공식 홈페이지에 "티에리 앙리가 2021년 6월까지 감독 지휘봉을 잡는다"고 전했다.

앙리도 AS모나코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모나코는 내게 매우 각별한 팀이다. 감독직을 수행할 기회를 기쁘게 생각한다. 선수들과 빨리 만나 일을 하고 싶다"고 밝혔다.

AS 모나코는 프랑스 리그앙 전통 강호로 꼽히지만, 이번 시즌엔 이름값과 달리 최악의 부진을 겪고 있다. 리그 1승 3무 5패로 18위까지 추락했다. 성적 부진의 책임으로 기존 감독이었던 레오나르도 자르딤이 경질됐다.

앙리는 선수 시절 압도적인 커리어를 바탕으로 선수들의 존경을 한몸에 받고 있어, 선수단 장악 측면에서 큰 강점이 있을 것으로 보인다.

티에리 앙리는 1994년 AS 모나코에서 프로 무대에 데뷔했다. 1999년까지 AS 모나코에서 활약하다 유벤투스로 이적했다. 이후 영국 명문 아스날로 이적해 맹활약해 세계 최고 스트라이커 반열에 올랐다.

한편 2014년 선수 은퇴 후에 앙리는 벨기에 축구 국가대표팀의 수석코치로 지도자의 길을 걸었다. 2년 동안 벨기에 국가대표팀에서 수석코치직을 수행하며 2018 러시아 월드컵 3위를 이끈 바 있다.

 

에디터 김정도  yagunnersya@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김정도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포토 갤러리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