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소셜 사회
김창호 대장 등 히말라야 韓원정대 5명은 누구...유해 수습 및 운구 어떻게 되나

국내 최초로 무산소 히말라야 8000m급 완등에 성공한 김창호(49) 대장을 포함한 한국인 5명이 네팔 히말라야 등반 중 12일 밤 사망했다.

'2018 코리안웨이 구르자 히말 원정대'는 김창호 대장을 포함해 유영직(51·장비 담당), 이재훈(24·식량·의료 담당), 임일진(49·다큐멘터리 감독), 현지 스태프 등으로 구성됐다.

김 대장은 국내 최초로 무산소 히말라야 14좌 완등에 성공한 베테랑 산악인이다. 그는 2005년 7월14일 낭가파르바트(8156m) 등정부터 2013년 5월20일 에베레스트(8848m) 등정까지 히말라야 8000m급 14좌를 완등했다.

대한산악연맹에 따르면 김창호 대장이 이끄는 원정대는 지난달 28일부터 구르자히말 남벽 직등 신루트 개척에 나섰으며 11월1일까지 45일 일정으로 출정했다. 주네팔 대사관에 따르면 원정대원은 애초 6명으로 구성됐으나 건강 문제로 한 명을 산기슭에 남겨둔 채 남은 5명이 네팔인 가이드 4명과 함께 등반을 시도했다. 이들은 더 높은 캠프로 등반을 계속하기 위해 날씨가 양호해질 때까지 대기했지만 강한 눈폭풍과 산사태가 다울라기리산 남향 중턱에 있는 해발 3500m의 구르자 베이스캠프를 덮쳐 사망한 것으로 알려졌다.

기상 상황이 13일 오전까지 좋지 않아 수색 작업에 어려움이 큰 것으로 전해졌다. 외교부는 원정대원들의 시신 수습과 운구를 위해 네팔 당국과 긴밀히 협조하고 있다고 밝혔다. 외교부 당국자는 "외교부 본부와 주네팔대사관은 사고신고 접수 즉시 재외국민보호대책반 및 현장대책반을 각각 구성했다"며 "네팔 경찰 당국과 베이스캠프 운영기관 등을 접촉해 사고 상황을 파악하고 시신 수습 및 운구 등 향후 진행사항에 대해 긴밀히 협조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 당국자는 "현지에서 소형헬기로 수색한 결과 시신은 발견했으나 소형헬기로는 시신 수습에 어려움이 있다"며 "수습장비를 구비한 헬기를 이용하여 조속한 시일 내에 시신을 수습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사진=대한산악연맹, 연합뉴스 

 

에디터 용원중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용원중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도드람·랭킹닭컴·근대골목단팥빵, 가을 이벤트...푸드트럭·경품·할인 풍성 icon옥소리, 이탈리아 셰프와 벌인 두 자녀 '양육권 분쟁' 패소 iconNCT127, 첫 정규앨범 국내외 차트 1위...美빌보드 “영화처럼 구현” 격찬 icon한국인 히말라야 원정대 5명, 베이스캠프 덮친 눈사태로 사망 icon’배드파파’ 장혁, ‘힘’ 빼고 ‘감성’ 더하고...메소드 열연 8종세트 icon김윤진 ‘미스마’ 본격 스토리 전개, 관전포인트 3가지 icon‘에브리데이’ 1만 돌파...갓띵 로맨스로 1020세대 매료 icon‘런닝맨’ 임수향, 6년만에 출연해 ‘강남미인 흥댄스’ 반전매력 폭발 icon'빅피처패밀리' 박찬호, 20년 전 떠올리다 '왈칵'...반전 눈물 보인 이유는? icon'플레이어' 송승헌, 국민 사이다 등극?!...대체불가 하드캐리 '美친 존재감' icon‘댄싱하이’ 이기광팀 꼴찌에서 1위 ‘반전드라마’ 썼다...이승훈팀 2명 탈락 icon[오피셜] 아스날 '레전드' 티에리 앙리, AS 모나코 감독 부임..2021년까지 icon'베놈' 개봉 11일차 300만 관객 돌파...멈추지 않는 흥행 행진 icon‘불후의 명곡’ 포레스텔라, 멋진 화음으로 전한 ‘홀로 아리랑’...429표로 1승 icon'불후의 명곡' 파란, 녹슬지 않은 실력으로 '타타타' 열창 icon'빅픽처 패밀리' 박찬호, 20년 전 전성기 회상하며 눈물..."겸손 먼저 배워라" icon홍영기, '동치미' 출연에 실검 1위 등극...SNS에 "많은 관심 감사합니다" 소감 icon'놀라운 토요일' 걸스데이 소진, BTS '페이크 러브'→'팬클럽' 오해..."제목이 뭔데요?"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포토 갤러리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