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소셜 사회
고유정 의붓아들, 사망시 심폐소생술 흔적無...의문사 의혹 증폭

고유정의 의붓아들 몸에서 심폐소생술 흔적이 발견되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17일 청주 상당경찰서는 국립과학수사연구원 부검 결과 숨진 고유정 의붓아들 A군(4세)의 몸에서 심폐소생술 흔적이 없다는 소견을 받았다고 밝혔다.

A군은 지난 3월 충북 청주 고유정과 현남편이 거주하던 집에서 숨진채 발견됐다. 고유정의 재혼한 남편인 B씨는 최근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A군이 숨졌을 당시 심폐소생술을 했다고 주장했다. 통상 심폐소생술을 시행하면 강한 흉부 압박으로 피하출혈이 일어나거나 갈비뼈가 손상되기도 한다. 특히 B씨는 인터뷰에서 자신이 경력 10년의 소방관이라고 밝힌 바 있다.

B씨는 경찰의 초동 수사가 자신에게만 집중돼 이해가 어려웠다며 고유정이 아들을 죽인 정황이 있다는 취지의 고소장을 제출했다.

한편 A군의 몸에서 외상이나 장기 손상은 없었으며, 약물이나 독극물도 검출되지 않았다고 경찰은 설명했다. A군이 사망할 당시 집에는 고씨 부부뿐이었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윤지성, 군입대 앞두고 반려견 '호두'와 오보이 촬영 '소년美 발산' icon‘더 짠내투어’ 한혜진, “돈 계산 진짜 못한다” 혼돈의 가오슝 여행 icon하성운이 부른 '바람이 분다' OST, 오늘(17일) 공개...애절함 배가 시킨다 icon‘지정생존자’ 손석구, 청와대 브레인+냉철한 카리스마 존재감 발산 icon뮤지컬 '마리 앙투아네트', 김소현→황민현·정택운까지 캐스팅 영상공개 icon‘비스트’ 이정호X이성민, 스릴러 장인과 연기괴물의 세 번째 만남 icon한선교, 막말 논란 여파? 자유한국당 사무총장 돌연 사퇴 “건강상 이유” icon'파리로 가는 길', 누구라도 사랑에 빠져버릴 '낭만음악여행'(ft.드뷔시·에디트피아프) icon트와이스, 12개월 연속 기부천사...누적금액 1등은 강다니엘·방탄소년단 icon윤석열, 고검장 건너뛰고 검찰총장? 문재인 대통령 파격인사 icon유노윤호, 첫 솔로로 가온·한터·신나라까지 주간 음반차트 1위 icon뮤지컬 '엑스칼리버' 김준수, 프리뷰서 존재감 증명..."무게 느껴져" icon아이즈원, 데뷔 첫 해외 단독콘서트+방콕 현지 방송+기자회견까지 '성료' icon‘아내의 맛’ 송가인, 수입 첫 정산에 효도 풀코스! 엄마 “메이커도 못 사줬는데…” icon21살 서울국제여성영화제, '여성서사' 바람 타고 경쟁↑ icon임시완, 휴가 123일 사용? 군복무 기간 20% 영외에서...소속사 "확인 중" icon'가수 컴백' 설리, 29일 싱글 '고블린' 발매...직접 작사 참여(공식) icon[인터뷰②] '기생충' 장혜진 "속깊은 최우식-야무진 박소담, 저는 운좋은 사람" icon[인터뷰①] 장혜진 "'기생충' 인기↑, 가족들 '엄마'보다 '배우' 모습 원해요" icon한여름 밤, '땅고'에 취해볼까? 매혹·관능美 '라이브 탱고' 공연 icon‘마약의혹’ YG 수사전담팀 꾸려진다…민갑룡 청장 “철저히 수사” iconYG 측 "비아이 마약관련 제보자 A씨, YG 연습생 출신 아니다"(공식) icon임시완 측 “일반병사보다 휴가일수 많은 것은 사실, 부당 특혜는 NO” [공식] icon文대통령, 19일 'U-20 월드컵' 대표팀 靑 초청..."선수들이 자랑스럽다" iconLA다저스 류현진, '시즌 10승' 달성 실패...평균자책점 1.36→1.26 icon허츠 렌터카, 美-캐나다 外 '1일 요금 무료&20달러 추가 할인' 프로모션 icon"미지의 동유럽으로!"...KRT, 발칸 여행 상품 & 이색 관광지 icon'토이스토리4', 픽사 레전드 시리즈 알고 보기 TMI #톰행크스 #팀알렌 #조던필 icon'기생충' 봉준호, 시드니영화제 대상 쾌거 달성..."계급탐구 명작" 찬사 icon‘동상이몽2’ 최불암,♥김민자 '전격 출연'...로맨티스트 매력 발산 icon이강인, 누나에 소개해줄 선수? "전세진-엄원상...나머지 형들 비정상" icon방탄소년단, 美 '라디오 디즈니 뮤직어워드' 2년 연속 수상영예 '글로벌 영향력 입증' iconYG·비아이 의혹, 수사 본격화…수감 중인 마약판매책 면담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data-ad-format="autorelaxed">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