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S이코노미 잡/재테크
쉴때도 카톡지옥, 직장인 여름휴가 꼴불견 동료 TOP 5

여름휴가 최악의 방해꾼은 '업무 연락을 계속하는 동료'인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연합뉴스

 

취업포털 인크루트와 아르바이트 O2O 플랫폼 알바콜이 공동으로 직장인 520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이 같이 나타났다. 올 여름휴가 계획에 대해서는 계획이 있는 경우가 64%, 이미 휴가를 다녀온 경우가 5%, 현재 휴가중인 경우는 1%로 휴가를 가는 경우는 총 70%였다. 반면에 휴가를 가지 않는 경우는 30%로 직장인 10명 중 3명 꼴에 해당했다.

그렇다면 여름휴가를 가지 못하게 방해하는 요인은 무엇일까. 23%의 응답자는 '동료 직원들(상사) 눈치' 때문이라고 답했다. 그 뒤로는 '부족한 휴가비'(18%), '부족한 휴가일 수'(16%), '타인과의 휴가일정 조율'(12%), '과도한 업무량'(11%) 등이 높은 비율을 차지했다.

더불어 응답자의 55%는 '휴가를 방해하는 꼴불견 동료가 있다'라고 응답했는데, 그중 가장 많은 득표를 한 유형은 '업무 연락을 계속하는 동료', 즉 휴가스틸러(35%)였다. 그 이외에도 '본인은 바빠서 휴가 못가지만 너희는 가라며 빈정거리는 꼰대맨'(18%), '휴가 후 많은 업무가 있다는 것을 계속 강조하는 휴가 저승사자'(18%), '휴가 후 일더미 폭탄을 투하하는 일깡패'(14%), '기념품을 부탁하거나 대놓고 언급하는 선물 테러리스트'(12%) 등의 꼴불견 유형들이 이어졌다.

 

사진=인크루트 제공

 

이러한 휴가 방해를 뿌리치고 휴가를 가기 위해서일까. 직장인 응답자 중 절반 이상은 '원만한 휴가 사용을 위해 거짓말을 해봤다'라고 이야기했는데, 그 내용은 대부분 '여행 일정을 이미 잡아놔서 바꾸기 어려워요'(31%), '가족여행 가요'(19%), '집에 일이 생겼어요'(18%)와 같은 거짓말이었다.

본 설문조사는 지난 7월 20일부터 7월 27일까지 약 1주일 동안 인크루트와 알바콜 회원 619명을 대상으로 진행되었으며 이 중 직장인은 520명이었다. 95%의 신뢰수준에 표본오차는 ±3.94%였다.

 

에디터 진선  sun27d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진선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바캉스 즐거움 더해줄 '휴가지별' 뷰티 아이템 icon문학평론가 황현산 별세, 향년 73세…前한국문화예술위원장 icon여름 땡볕에 ‘까매진 피부’ 화이트닝 관리법 3 icon발 선풍기·미니 냉장고 인기…폭염에 변하는 쇼핑지도 4 icon‘전시장에 오세요’ 목소리로 예술을 안내하는 스타 4인 icon타임스퀘어·하프클럽·위즈위드, 여름 클리어런스 세일…최대 90% icon'1억개의별' 장영남-최병모-서은수-도상우-고민시, 조연라인업 확정 icon폭염+쿨비즈룩 트렌드에 男女 ‘숏팬츠’ 인기 icon'해피투게더3' 이정현 "이병헌과 총격신때 사고, 방아쇠 당겼는데 펑" icon[1인가구 살림팁] 스프레이, 팔찌로는 한계다? ‘벌레퇴치’ 민간요법 5 icon정준영·지연, 1년만에 또 열애설 또 부인 "사실무근" icon'협상' 손예진X현빈, 예고편 최초공개 "사상 최악의 인질극" icon조재현 'PD수첩' 보도에 "성폭행 사실아냐, 적극적 법적대응 할것" icon안젤리나 졸리 “브래드 피트, 여섯아이 양육비 한푼도 안 줬다” iconSPC, 허회수 마약 혐의 구속에 ‘오너리스크’…주가 하락세 icon김기덕 “수사도 없이 강간범 낙인…이혼 위기에 있다” icon[전지적 참견 미식] 혼자 먹기 좋은 신제품&메뉴 17...'짜불따오‘ 外 icon‘최저임금 인상’이 쏘아 올린 자영업자 4중고 현실은? icon고객 건강챙기기 나선 편의점...CU, 소포장 건기식 ‘헬스존’ 론칭 icon불금 전용 ‘핫딜’...G마켓, 매주 금요일 파격할인 icon특별한 커피&디저트...커피전문점 ’프리미엄’ 열전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