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연예가중계' 슈 고소인 측 "변제금액 無, 이자 받은적도 없다"

슈 고소인 측이 슈로부터 빚을 변제받은 부분이 없다고 전했다.

 

 

10일 방송된 KBS 2TV '연예가중계'에서는 S.E.S 슈의 사기죄 논란에 다뤄졌다.

슈는 지인에게 빌린 6억을 갚지 못해 사기 혐의로 고소를 당했다. 그는 이후 돈을 빌린 이유에 도박이 있음을 인정했다.

제작진은 슈를 고소한 측의 대리인과 인터뷰를 했다. 대리인은 "차분하게 고소를 기다리고 있다. 고소인 비방내용을 반박하기 위해 입장을 발표했다. 유수영(슈)씨를 비방하기 위한 목적의 고소는 앞으로도 없을 것이다"고 밝혔다.

슈가 빚을 조금씩 갚았다는 부분에 대해서는 "전혀 변제받은 부분이 없다"며 "6억 원에 대한 이자 부분은 이자 약정을 한 사실 자체가 없고 지급을 받은 적도 없다. 고소인들은 처음부터 이 사건이 기사화되는 것을 원치 않았다. 조용히 해결되길 바라는 마음이다"고 전했다.

한편, 슈 측 법률대리인은 '연예가중계'와의 인터뷰에 응하지 않았다.

 

사진=KBS 2TV '연예가중계' 방송 영상 캡처

 

에디터 진선  sun27d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진선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랜선라이프’ 밴쯔표 해신탕, 재료비만 25만원…전복장 투하 icon‘궁금한이야기Y’ 청주 백숙집, 종업원 집단폭행 사망사건?…“손도 결박돼” icon'북한산 석탄' 정부, 입항금지 조치…안보리·美 제재 가능성은? icon“민중은 개·돼지” 나향욱, 교육부 산하기관 발령…강등 조치 icon'별별톡쇼' 고영욱, 전자발찌 해제 후 근황 "얼굴 가리고 다녀" icon[내일날씨] 낮 최고 37도, 무더위 지속…전라·경남 일부 소나기 icon진에어, 올해 상반기 ‘역대 최대’ 실적…2분기는 감소 icon남경필, 오늘(10일) 비공개 결혼식…“아픔 위로하며 사랑으로 발전” icon가구·패션·레저...유통가 폭염탈출 세일행사 5選(ft. 최대 70%) icon[인터뷰] '이별이 떠났다' 채시라 "20대엔 불확실, 지금은 연륜과 확신 생겼다" icon‘궁금한이야기Y’ BMW 연쇄 화재…차주 “점검 받아도 무섭더라” icon'신과함께-인과 연' 대만서 개봉, 박스오피스 1위 '120만달러 수익' icon‘궁금한이야기Y’ BMW 화재차량 차주 “보험사 자차 가격으로 보상” icon기동민 '김경수 상처' 공개 "백색테러, 이제 놓아주고 일하게 하라" icon‘랜선’ 탕후루, 대도서관 푸드채널 1호 요리…시럽 부먹? icon'선을넘는녀석들' 모로코 탕헤르 메디나 '인셉션' 등 영화 명소 icon'정글의법칙' 박솔미의 눈물 "김병만 멋있다, 얼마나 힘들었을까" icon‘궁금한이야기Y’ 13세 소녀의 죽음, 5개월 전 친한 친구에게 성폭행 피해 icon'꽃보다할배 리턴즈' 이순재, 마멋과 당근교감…귀여운 생김새 감탄 icon숀, 사재기 의혹 불씨 남았나…‘뮤직뱅크’ 1위에 재점화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포토 갤러리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