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소셜 사회
법무법인 영진 측 "방용훈 사장, 고 장자연과 동석·만남 사실 아니다...법적 대응할 것"(공식)

방용훈 사장 법률 대리인이 고 장자연 사건과 관련 입장을 밝혔다.

(사진=MBC 뉴스 캡처)

6일 코리아나호텔 방용훈 사장의 변호인 법무법인 영진 이상욱 변호사는 "방용훈 사장이 2008년 가을 몇몇 인사들과 참석한 모임에서 고 장자연씨가 동석하였다는 일부 언론 보도는 사실이 전혀 아니며, 방용훈 사장은 어제 진상조사단 조사에서 이러한 점을 분명히 밝혔다"고 입장을 전했다.

이어 "일부 언론에 대하여 보도되고 있는 2007년 10월 중식당 모임에서도, 방용훈 사장은 고 장자연씨를 만난 사실이 전혀 없을 뿐만 아니라, 해당 모임은 '장자연 문건'에 기재된 "2008년 9월경"과 시점 자체가 전혀 다른바, 이 점 역시 어제 조사에서 분명히 밝혔다"고 덧붙였다.

방 사장 측 대리인은 "잘못된 보도에 대하여는 법적 대응을 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한편 지난 5일 대검 진상조사단은 같은날 오후 1시 30분부터 4시 30분까지 방용훈 사장을 비공개 소환했다. 장자연이 사망하기 전 자필로 남긴 문건에 적힌 '조선일보 방 사장'이 누구인지, 파악하기 위해 그에 만남 목적등을 질문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하 법무법인 영진 공식입장.

안녕하십니까.

코리아나호텔 방용훈 사장의 변호인 법무법인 영진 이상욱 변호사입니다.

방용훈 사장이 2008년 가을 몇몇 인사들과 참석한 모임에서 고 장자연씨가 동석하였다는 일부 언론 보도는 사실이 전혀 아니며, 방용훈 사장은 어제 진상조사단 조사에서 이러한 점을 분명히 밝혔습니다.

아울러 일부 언론에 대하여 보도되고 있는 2007년 10월 중식당 모임에서도, 방용훈 사장은 고 장자연씨를 만난 사실이 전혀 없을 뿐만 아니라, 해당 모임은 '장자연 문건'에 기재된 "2008년 9월경"과 시점 자체가 전혀 다른바, 이 점 역시 어제 조사에서 분명히 밝혔습니다.

잘못된 보도에 대하여는 법적 대응을 할 방침임을 말씀 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이상욱 변호사 배상

에디터 노이슬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노이슬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나경원, 김정은 北위원장 서울 답방 비판 “한라산 투샷, 한반도 평화로 이어질 수 없다” icon‘서울메이트2’ 홍수현, 마이크로닷 ‘빚투’ 논란 후 첫 공식석상 “언급할 입장 아니야” icon미술관 품은 호텔...키스해링展 패키지·블랑블루 아트페어 진행 icon살찌는 연말? 저칼로리 음료부터 곤약면까지 '다이어트 식음료 총정리' icon큐브 측 "이창섭, 1월14일 현역간다..조용한 입대 원해 장소·시간 미공개"(공식) icon‘그린 북’ ‘블랙 팬서’ ‘스타 이즈 본’, 美영화연구소 올해의 영화 10편 선정 icon일제가 철거한 돈의문, 104년만에 정동사거리서 부활? 증강현실로 복원 icon공연의 신 이승환, 전국투어 '최고의 하루' 매진행렬...추가 투어 전격 결정 icon케빈 하트, 내년 오스카 사회자 낙점...‘쥬만지’ ‘마이펫’ 출연+유머감각↑ icon맥어보이X윌리스 ‘글래스’, 비스트vs강철 신체 대결 스틸 공개(ft. 사무엘 L. 잭슨) icon서초구 래미안 리더스원, 232가구 모집에 9761명 신청…미계약 발생시 예비당첨자순 icon뉴이스트W, 새 앨범 '웨이크, 앤' 가온차트 앨범+다운로드 부문 2관왕 등극 icon김기남, 삼성전자 DS 부문장 부회장 승진…정기 임원인사 단행 icon윤소하 원내대표, 제주 영리병원 설립 강력 비판 “원희룡 지사, 반민주적 폭거” icon청라국제도시 촬영 '한끼줍쇼' 강호동 "마지막 키스 오늘" 답에 홍진경 반응은.. icon'2019년 트렌딩 여행지 10' 향유고래 서식 뉴질랜드부터 日 와카야마현까지 icon‘톱스타 유백이’ 전소민, 19금 깡순이 변신...야한 멘트 폭발! icon마마무 휘인, 샘김에 팬심고백 "음악 너무 좋아, 같이 작업해보고 싶다"(컬투쇼) icon뮤지컬 ‘팬텀’ 카이, “배우 생활에 한 작품을 두 번 만나는 건 행운” icon"온수매트부터 난방텐트까지"...우리아이 겨울 책임질 안전 난방템 icon마블·DC의 선택, 여성 히어로 영화 제작 열풍 icon뮤지컬 ‘팬텀’ 임태경 “가면, 얼굴에 뭐가 나더라...덕분에 피부과 갔다” icon박항서 매직 통할까? 오늘(6일) 베트남vs필리핀 스즈키컵 4강 2차전 격돌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