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로맨스는 별책부록’ 이나영X이종석, 탈지구 비주얼+휴먼 로맨스=新로코의 탄생 [종합]

이나영이 9년만에 시청자들을 찾아온다. 원빈과의 결혼 이후 드라마는 첫 나들이인셈. 지난해 윤재호 감독의 영화 ‘뷰티풀 데이즈’를통해 담담하고 강인한 여성상을 그려낸 이나영은 ‘로맨스는 별책부록’을 통해 긍정 에너지를 발산하는 경단녀(경력단절여성)를 연기한다.

비단 이나영의 컴백 소식만으로 ‘로맨스는 별책부록’이 기대작으로 떠오른 것은 아니다. 그녀와 함께 호흡을 맞출 상대로는 매 작품마다 훌륭한 캐릭터 소화력을 보여주며 동년배 배우들 중 독보저인 입지를 차지하고 있는 이종석이 자리했다. 로맨스 ‘흥행불패’ 신화를 써내려가고 있는 이종석의 시너지가 더해져 올 상반기 단연 최고의 기대작으로 떠오른 tvN 새 토일드라마 ‘로맨스는 별책부록’(연출 이정효/극본 정현정)의 제작 발표회가 이날(11일) 논현동임피리얼 팰리스에서 열렸다.

이날 자리에는 이나영, 이종석을 비롯해 정유진, 위하준, 김태우, 이유미 그리고 연출을 맡은 이정효 감독이 함께했다. 이정효 감독은 ‘로맨스는 별책부록’을 “휴먼이 가미된 로맨틱코미디”라며 “다른 로코와는 달리, 로맨스를 하는 인물들 외에도 휴먼이 가미된 여러 인물들이 나와서 여러 이야기를 전해드릴 수 있는 드라마다”라고 설명했다.

이나영은 “이걸 안 하면 안 되겠다”라고 생각했을 정도로 ‘로맨스는 별책부록’에 대한 확신을 가지고 있었다. 그는 “‘로맨스는 별책부록’의 1, 2부 대본을 처음 봤다. 그 안에서 굉장히 많은 것들이 담겨있었다. 영화 같이 잘 짜여졌다. 보고 놀랐다. 살아있는 느낌이 들었다”라고 전했다.

아울러 이정효 감독을 만난 뒤 “신뢰가 갔다”라며 “드라마가 오랜만이긴 하다. 하지만 현장은 항상 즐겁고 행복하다. 예전보다 환경이 좋아져서 오히려 영화 이상으로 한 장면을 감독님이 꼼꼼히 찍어주신다. 같이 만들어가고 있는 것 같아서 행복하게 촬영하고 있다”라고 밝혔다. 원빈의 반응에 대해 묻는 말에는 “‘열심히 하라’고 해줬다”고 털어놓기도했다.

오늘이 올 줄 모르고(?) 여러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이상형으로 이나영을 꼽아왔던 이종석은 이와 관련한 질문이 나오자 “이 질문만은 나오지 않았으면 했다”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그러면서도 “나는 성공한 팬이다. 감사하게 생각하고 있다”라며 이나영에 대한 신뢰를 드러내기도 했다.

또 자신이 지금까지 연기해온 캐릭터들과 ‘로맨스는 별책부록’ 캐릭터의 차별성을 어떻게 구현할 생각이냐는 질문에 “기존에 했던 작품은 성장형 캐릭터였다. 이번에는 이미 완성형 캐릭터다. 전작들이 판타지가 있었다면, 이번 작품은 굉장히 현실적이다. 그래서 극중 인물을 현실에서 닮았으면 하는 바람을 가지고 있을 정도로 매력적인 캐릭터다. 그래서 어렵다”라고 전했다.

88년생, 올해로 31살이 된 이종석에게는 어쩔 수 없이 군입대에 대한 부담이 뒤따를 수밖에 없는 해였다. 2019년 새 드라마만큼이나 이종석의 행보에 눈길을 끄는 대목은 군입대. 이종석은 “아마 올해 입대를 하게 될 거 같다”라며 “드라마를 잘 마쳐야 한다. 이 드라마를 (선태) 할 때, 팬들이 보고 싶어 하는 걸 보여주고 싶었다. 로코는 처음 해본다. 어렵지만, 이나영 누나에게 도움 받아가면서 잘 찍고 있다”고 전했다.

‘로맨스는 별책부록’은 걸출한 두 스타는 물론이고 JTBC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로 탄탄한 연기력을 입증, 단번에 라이징 스타로 떠오른 위하준과 정유진 그리고 믿보배 김태우와 김유미가 출연한다.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후속으로 오는 26일 첫 방송을 앞둔 ‘로맨스는 별책부록’에 기대가 모아졌다.

에디터 강보라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강보라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냉장고를 부탁해’ 신현준, 30년 된 약가방 공개 “약 모으는 게 취미” icon'영화의 얼굴창조전' '신카이 마코토'...영화·애니메이션·음악, 전시로 재탄생 icon임블리 ‘블리블리’, 오늘(21일) 베스트 아이템 1+1 감사 이벤트 진행 icon‘로맨스는 별책부록’ 이종석, “올해 군입대 계획, 팬들이 기대하는 모습 보여주고싶어” icon도드람, 황금돼지해 맞아 ‘V리그 올스타전’ 장내외 체험 이벤트 icon‘로맨스는 별책부록’ 이나영 “원빈, 9년만의 복귀 ‘열심히 하라’고 응원” icon‘어쩌다결혼’ ‘퍼미션’ ‘험악한꿈’, 겨울잠 자던 연애세포 깨울 2월 로맨스 영화 icon‘극한직업’ 공명 “단톡방? 쉬지 않고 ‘아무말 대잔치’ 중” icon베트남 아시안컵 8강 진출, 동남아 축구 파란 일으키나 icon그루답터 애정템...헤지스맨 룰429 '슬리핑 퍼팩크림’ 인기몰이 icon무선 이어폰·고프로...겨울 레포트 족 위한 스마트 IT 아이템 PICK 5 icon‘신흥강자’ 차은우-유연석-손흥민, 2019 상반기 광고‘킹’ 예약 icon전명규, 긴급 기자회견 “조재범 성폭력 사실 몰라"...은폐 의혹 부인 icon[인터뷰] 심희섭X정혜성, 지난 연애를 돌이켜보게 만드는 영화 ’메이트’ icon[포토] 심희섭X정혜성, 누구나 공감할 수 있는 일상 로맨스 '메이트' icon“모르는 척 할게요!”…현빈·손예진, 전국민이 염원하는 비주얼 커플 icon딘트, ‘스카이캐슬’ 찐찐이가 입은 그옷?…드라마 인기에 패션도 화제성 ↑ icon[3PICK 리뷰] '증인' 힘뺀 정우성X김향기가 '소통'으로 완성한 힐링' icon[인터뷰] ‘극한직업’ 진선규 “메소드 연기? '컷'하면 빠져나와...배역에 내모습 없는게 좋다" icon스탠딩에그·양다일...'어반뮤직 콘서트 #6', 인디계 '믿듣' 아티스트 총출동 icon함연지, ‘재벌3세’ 포스 물씬...“아빠 훈장 받으신 기념” 오뚜기家 가족사진 공개 icon'왼손잡이 아내' 김진우, 강남길 도와 이수경 집 방문 "왠지 익숙하고 아늑해" icon'왼손잡이아내' 김서라, 김우진에 봉변...물벼락 세례 "너 때문에 우리집 망했어" icon'왼손잡이' 이수경, 김병기에 의해 해고되나 "오늘부로 일 그만 둘 것"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