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S라이프 여행
韓여행객 79,6% "투어지 선정시 미식 고려"...대표 음식 천국 1위는?

여름도 중반을 지나면서 가족여행을 계획하는 이도, 방학을 맞은 대학생도 어디서 무엇을 하며 휴가를 보낼지 고민에 빠질지 모른다. 특히 여행지 선택 만큼 중요한 게 먹는 것이다. 익스피디아는 여행객에게 여행지 미식 경험이 얼마나 중요한지, 어떻게 즐기는지 등 여행지 미식 관련 경험을 조사했다.

# 여행객 26.3% “여행지 선택에 맛집 유무 가장 중요해”

한국인 여행객에게 미식은 여행의 가장 큰 부분을 차지하는 요소 중 하나다. 10명 중 8명(79.6%)이 여행지를 선정하는 데 미식을 고려한다고 밝혔다. 이중 26.3%는 가장 큰 영향을 미친다고 답했다.

65%가 이동수단과 숙박 비용을 제외한 여행 경비의 절반 이상을 식비로 지출했다. 지난 해 익스피디아 조사 결과, 나 홀로 여행하는 혼행족도 미식을 중시하는 것으로 나타난 바 있다. 이들 역시 지출을 아끼지 않는 항목 1위로 식사(47.0%)를 꼽았다.

# 현지 맛집 vs 검증된 맛집, 미식 여행 즐기는 다양한 방법

미식을 즐기는 방법(중복 응답 허용)은 각양각색이었다. 한국인은 여행하는 지역의 식문화를 있는 그대로 즐기는 방법을 가장 선호했다. 현지인이 자주 가는 식당(53.3%)에 가보고 시장에서 파는 길거리 음식(43.3%)을 즐기기도 했다. 현지 식재료로 직접 요리해 볼 수 있는 쿠킹클래스(19.0%)도 찾았다.

맛집으로써의 검증 여부를 중시하는 이들도 있었다. 소셜 미디어(38.0%)나 지인(19.3%)을 통해 추천받은 식당에 대한 높은 선호도를 보였다. 미슐랭 가이드와 라 리스트 등 세계적 권위의 미식 리스트에 등재된 레스토랑(18.3%)에도 관심을 가졌다. 한편 우연히 발견한 맛집에서의 식사(29.7%)를 가장 가치 있는 경험으로 생각하는 이도 많았다.

# 인생맛집 경험 위해 ‘000’까지 해봤다

미식 경험에 대한 열의도 여러 가지 모습을 띠었다. 10명 중 6명(58.0%)은 가보고 싶은 식당을 중심으로 여행 동선을 계획했고 4명(42.0%)은 하루에 세 곳 이상의 식당을 방문했다. 1시간 이상의 대기 시간(34.7%)과 여행 전 식당 예약 등 사전 준비(26.7%)를 감수하는 적극성도 보였다. 특정 식당을 찾아 가기 위해 10만원 이상의 교통비를 지출한 여행객도 8.7%에 달했다.

# 대표적인 미식 여행지는? 한국, 홍콩, 대만

한국인 여행객이 생각하는 대표 미식 여행지를 물었다. 절반 이상이 국내를 꼽아 압도적인 1위를 기록했다. 해외 여행지 중에서는 홍콩, 대만, 중국, 베트남이 상위권에 자리했으며 이어 이탈리아, 프랑스 등 유럽 지역도 인기였다.

사진=익스피디아 제공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유인영, SBS ‘굿 캐스팅’(가제) 출연 확정…최강희-김지영 호흡 [공식] icon'워너비 아이콘' 화사, 블랙 비키니로 건강+시크美 icon'스파이더맨: 파프롬홈' 흥행!...유통업계 '마블 마케팅' 열풍 icon가짜 송중기 마스크팩, 200억 상당 제조·유통…주요 성분도 미첨가 icon강다니엘, 8월 싱가포르 시작으로 팬미팅 투어…글로벌 팬들 만난다(공식) icon무더위에도 실용성甲!...여름 바캉스 신발 아이템 icon황의조, 오늘(18일) 보르도 합류위해 미국行 "두 자릿수 골 목표" icon유시민 ‘유럽도시기행1’, 9주 연속 ‘여행의 이유’ 독주 깼다...베스트셀러 1위 icon'돈 워리', 구스 반 산트 감독X배우 4인방 케미 확인...메이킹 스틸 4종 공개 icon삼성전자, 세계 최초 '12GB LPDDR5 모바일 D램' 양산...역대 최고 속도 구현 icon김성원 한국당 의원, 비서 음주운전 차량 교통사고…방조 혐의 검토 icon'스파이더맨: 파프롬홈' 스크린X, 특별관 관객수 1위...감사 할인이벤트 개최 icon고소영, '펜디' 드레스로 비주얼甲 입증...화보 커버 장식 icon투모로우바이투게더, 선배 방탄소년단 월드투어 관람 '브로맨스 폭발' icon류현진, 20일 NL 최하위 마이애미전 선발 예고...시즌 11승 재도전 icon차은우, 의금부 체포→첫 옥살이...조재윤 추궁에도 여유만만(신입사관구해령) icon'그것: 두번째 이야기', 맥어보이X차스테인 3번째 만남...공포 케미 기대↑ icon‘해투4’ 박원숙 “디마프 촬영 중 모친상”...고두심 “촬영장 기싸움 있었다” icon'저스티스' 최진혁-나나, 미제사건으로 얽힌 옛 연인...법정서 대치 icon[인터뷰] ’이몽’ 남규리 “미키와 이별 과정 힘들어, 많은 사랑 받았어요” icon'뭉쳐야찬다', 안정환 팀 vs 허재 팀 족구대결...기싸움도 레전드급 icon'비긴어게인3' D-1, 패밀리밴드 국내 버스킹 도전...박정현 시즌2 감동 재현 iconNHN여행박사, 추석 연휴 해외여행 기획전 오픈...구성상품多 icon스마트렌탈, 'Air 힐링 필수템' 3종 최저가 기획전...시원·쾌적·청결↑ icon여름철 잦은 배탈, 속 편하게 해줄 '식이섬유·유산균' 풍부 식음료 5PICK icon'검블유' 이다희X이재욱, 분위기 압도하는 키스 1초전 투샷 '아찔' icon건후X벤틀리, 옹알이 효과? ‘슈돌’ 52주 연속 시청률 1위 ‘제2의 전성기’ icon스피드메이트, 수입차 장거리 무상점검·정비...최대 40% 할인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