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책문화 공연
뮤지컬 '위윌락유', 아시아 순회공연 예정...퀸 음악-퍼포먼스 기대↑

’위윌락유‘가 아시아 관객들을 만날 예정이다.

사진=엠에스콘텐츠그룹 제공

영화 ’보헤미안 랩소디‘ 등으로 2018년과 올해를 뜨겁게 달군 영국의 전설적인 록밴드 퀸의 음악으로 이뤄진 뮤지컬 ’위윌락유‘가 아시아 투어를 떠난다.

아시아 최초 라이선스를 취득한 엠에스콘텐츠그룹은 하반기에 퀸 상설공연장을 마련해 퀸의 음악과 화려한 무대 퍼포먼스로 국내뿐 아니라 아시아 8개 도시 이상을 순회공연할 예정이다.

’위윌락유‘는 퀸의 24가지 명곡을 토대로 짜임새 있게 스토리텔링한 뮤지컬이다. 지난 5월 말 진행된 공개오디션을 성공적으로 마친 엠에스컨텐츠그룹은 중국, 대만, 일본 등의 8개국 아시아투어를 추진하고 있다.

아시아 최초로 뮤지컬 ’위윌락유‘의 라이선스권을 획득한 엠에스컨텐츠그룹은 12월 17일부터 시작되는 한국에서의 서울공연을 마친 후 국내 버전의 뮤지컬 ’위윌락유‘로 아시아권 순회공연을 하며 새로운 퀸의 역사를 쓰겠다는 당찬 포부를 밝혔다.

한편 한국에서의 첫 공연은 잠실종합운동장 옆 문화광장 내 퀸 상설 공연에서 열린다. 12월 17일에 찾아올 뮤지컬 ’위윌락유‘의 한국에서의 아시아 최초 공연과 그 이후의 아시아권 투어에 뮤지컬과 퀸 팬들의 관심이 높아진다.

에디터 박경희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박경희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남윤국 변호사 "고유정 계획 범죄 아냐...전 남편 혈흔서 졸피뎀 검출無" icon강다니엘, 홍콩 공항 점거 시위에 팬미팅 연기 "아티스트 안전 위한 결정" icon스티브카렐X티모시샬라메 '뷰티풀보이', 父子 감동 실화...9월 개봉 icon태런 에저튼 '다크 크리스탈', 8월말 넷플릭스 공개...메인예고편 눈길 icon서경덕, '아베의 거짓말' 영어영상 공개 "日 역사왜곡 알릴 기회" iconUEFA 슈퍼컵, 사상 최초 女심판진 배정...주심 佛출신 스테파니 프라파트 icon강원도 속초 아파트 공사현장서 승강기 추락사고...3명 사망 추정 icon'애드 아스트라', 베니스영화제 경쟁부문 진출...제임스 그레이 감독 궁금증↑ icon니콜 키드먼 파격 변신...'디스트로이어', 9월 개봉 & 론칭 스틸 공개 icon위너 김진우, 오늘(14일) 솔로출격...송민호 '또또또' 피처링 지원사격 icon옹성우, 넘사벽 남친美 폴폴...아틀리에 코롱 화보공개 icon'해투4' 김고은이 밝힌 정해인 놀리기 꿀팁 "구수한 청국장" icon'같이펀딩' 유희열 등 MC들 진정성X아이디어 공감 프로젝트, 관전포인트 3 icon'뽕따라가세' 송가인X붐, 부산 한복판서 '뽕캉스'로 폭염타파! icon속초 승강기 추락사고, 탑승 인부 3명 사망·부상 2명 중 한명 중상 icon맛으로 기억하는 8.15 정신!...광복절 먹거리 4選 iconLG전자, '퓨리케어 360˚ 공기청정기 펫'...반려동물 건강 책임 icon김아중·한예슬·송윤아·이하늬·김사랑, 미리 만난 가을 女神들 icon임형주, 광복절 디지털 싱글 'A New Road' 발매...'사의 찬미'도 수록 icon무더위 완전 극복!....'오감 만족' 시원한 썸머 영화 열전 icon'열여덟의순간' 김도완, 분노→배신감→허탈함까지 몰입도 최고조 '연기파 신예' icon설빙, 광복절 맞이 '태극기 게양 인증' 이벤트...인기메뉴 쿠폰 제공 icon'캠핑클럽' 효과...여행객 '카라반' 이용, 작년 대비 44% 증가 icon"과즙美 팡팡"...'서머퀸' 레드벨벳 조이, 티저 이미지 공개 icon조국 후보자 "사노맹 사건, 자랑스럽지도 부끄럽지도 않다" icon미혼남녀 64.6% "연인과의 궁합 궁금"...女 2명 중 1명은 결혼 전 사주생각 icon'지정생존자' 지진희에 맞선 쿠테타 모의로 긴장감↑...시청률 최고 6.4% icon옹성우, 워너원→배우로 성공적 홀로서기! '청춘의 아이콘' 등극 icon윤동주 콘서트 ‘별헤는 밤’ 오늘 방송...윤형주·YB·백지영·한혜진·장동윤 外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