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소셜 사회
'댓글조작' 드루킹 김동원, 항소심서 징역 3년 실형 선고...法 "중대한 범죄"

댓글 조작을 벌여 기소된 ‘드루킹’ 김동원이 2심에서도 실형을 선고받았다.

사진=연합뉴스(김동원)

14일 서울고법 형사4부는 19대 대통령선거 등을 겨냥해 댓글 조작을 벌인 혐의 등으로 기소된 ‘드루킹’ 김동원의 항소심에서 댓글 조작과 뇌물공여 등 혐의로 징역 3년의 실형을, 정치자금법 위반 혐의로는 징역 6개월에 집행유예 1년을 선고했다.

1심에서 댓글조작 등 혐의로 받은 징역 3년 6개월에서 형량이 약간 줄었다. 정치자금법 위반 혐의 형량은 1심과 같다. 김동원은 19대 대선에서 더불어민주당 후보를 당선시킬 목적 등으로 2016년 말부터 매크로 프로그램인 ‘킹크랩’을 이용해 댓글 조작을 벌인 혐의로 기소됐다.

일당 중 한 명인 도두형 변호사와 공모해 故노회찬 전 의원에게 두 차례에 걸쳐 5000만원의 불법 정치자금을 건네고 이를 숨기기 위해 관련 증거를 조작한 혐의도 받았다. 재판부는 “킹크랩을 이용한 댓글 순위 조작은 업무방해에 해당한다”며 “故노회찬 전 의원 유서의 증거능력이 인정되고,정치자금을 불법 공여한 사실도 인정된다”고 밝혔다.

이어 “댓글 조작은 피해 회사의 업무를 방해하는 데 그치지 않고 국민의 건전한 여론 형성을 방해하는 중대한 범죄”라며 “선거 상황에서 유권자의 정치적 의사를 왜곡해 자유롭고 공정한 선거 과정을 방해했다는 점에서 위법성이 매우 중대하다”고 지적했다. 재판부는 또 “불법 범행의 대가로 거래의 대상이 될 수 없는 공직을 요구해 죄질이 불량하다”고 지적했다.

앞서 1심은 김동원이 김경수 경남도지사와 공모해 댓글 조작 범행을 했다는 점을 인정했다. 항소심 재판부는 이 부분에 대해 새로운 판단을 내놓지 않았다. 대신 재판부는 김동원의 양형 이유를 설명하면서 “김경수 지사에게 직접 댓글 순위를 조작한 대가로 공직을 요구했다”며 주범으로서 상응하는 처벌이 불가피하다고 밝혔다. 한편 김 지사는 현재 같은 법원 형사2부에서 항소심 재판을 받고 있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광복절 D-1, 스탠리블랙앤데커 “국가유공자 무상수리 진행합니다” icon'러브캐처2' 신동엽-장도연-딘딘, 머니캐처 인원수에 '깜놀'...첫방 궁금증↑ icon'선수촌 내 음주' 스피드스케이팅 대표 5명, 6개월 국대 훈련 제외 icon커피 대신 차(茶), 기분전환+수분보충 책임지는 음료 icon이수근-서장훈-다비치, 19~23일 '철파엠' 스페셜 DJ 합류...김영철 '휴가' icon'세월호 보고 조작' 김기춘, 징역 1년·집행유예 2년 선고...김장수·김관진 '무죄' icon“편의점도 명절에는 쉽니다” CU, 명절 휴무 자율화 시행 icon칫솔, 사용해보고 결정하자! 필립스 소닉케어 음파칫솔 체험 이벤트 icon법원, 美·日대사관 '평화손잡기' 행진 불허 "단순한 집회 아닐 가능성↑" icon배리어프리 영화와 함께하는 무료 야외 상영회 ‘꿈의숲 시네마’ icon"추석선물 미리주문하세요"...쿠팡, '2019 추석' 기획전 진행 icon바빠서 '호캉스' 예약 못했다면 '황제치킨'부터 '세계맥주파티'가 남았다 icon‘꽃파당’ 김민재-공승연-박지훈-변우석, 이미 비주얼 맛집? 꽃매파 포스터 icon양현석-승리, 이번에는 ‘상습 원정도박’ 입건…끝없는 의혹 icon기획전시 ‘비약적 도약’, 신당창작아케이드 10주史 한 자리에 icon'UEFA 슈퍼컵' 리버풀 vs 첼시, EPL 라이벌 '빅뱅'...트로피 주인은? icon‘라디오스타’ 박중훈 “신조어 홈마, 집에 엄마 있는 거?” 포복절도 icon'크로사', 15일 동해 진출...부산-경상-독도 등 '태풍 특보' 발효 예정 icon‘추적60분’ 인보사케이주, 기적의 신약? 의약품 관리 시스템 재조명 icon오늘(14일) '수요시위' 1400회, 2만여명 운집..."끝까지 싸우는 게 승리하는 것" icon‘거리의 만찬’ 조정래 “日 수출규제, 과거사 덮어줄 거라고 기대하는 것” icon‘TV는 사랑을 싣고’ 함익병 “가난했던 어린시절, 귀한 짜장면 먹다 체하기도” icon레이-잭슨-라이관린 등, '홍콩 시위' 비판..."나는 오성홍기 보유자" icon오창석-하시은, 딸 김시우 사망 소식에 충격...최정우 의심 icon'태양의 계절' 이상숙, 최태준에 "내 새끼 살려내, 너때문에 죽었어" 분노 icon'태양의계절' 윤소이, 딸 잃은 오창석 포옹으로 위로 icon뮬라웨어 1945, '광복절 특싸' 이벤트... icon'분노의질주 홉스앤쇼' 쿠키영상이 무려 3개? '끝날 때까지 끝난게 아니다' icon'신입사관 구해령' 이예림 "잘생긴 미친놈이랑 영혼 불사르고 싶다"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