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이동국, 박주호 제치고 나은이 최애? 도경완 “방향이 잘못 됐다”

이동국의 플레이가 나은이의 마음도 뒤흔들었을까?

18일 방송된 KBS 2TV 예능프로그램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에는 경기가 끝난 뒤 박주호가 아닌 이동국에게로 달려가는 나은이의 모습이 그려졌다.

사진=KBS

팀 K리그와 유벤투스의 친선경기가 끝난 뒤 박주호와 이동국은 아이들과 만날 수 있었다. 박주호와 함께 있던 나은이는 이동국의 등장에 시안이가 달려가자 자연스럽게 뒤를 따라갔다. 이동국 역시 나은이를 마치 딸처럼 품에 안아 들어올렸다.

박주호는 이동국을 잘 따르는 나은이를 보며 서운함을 느꼈다. 반면 이동국은 “나은이 삼촌 딸이지?”라고 물었고, 나은이는 흔쾌히 “네”라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도경완은 “나은아 방향을 잘못 간 거 아니야?”라고 물었다.

박주호는 상처받은 눈빛으로 서 있었지만 나은이의 마음은 쉽게 돌아서지 않았다. 한편 이날 나은이와 시안이, 건후는 에스코트 키즈로 나서는 등 숨은 공신에 등극해 눈길을 끌었다.

에디터 강보라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강보라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같이펀딩’ 진관사, 초월스님 태극기의 비밀 “일장기 위에 덧대고 그려” icon‘집사부일체’ 허재, “농구 붐 일으켜달라” 팬 부탁에 수줍은 미소 icon도경완, 나은이 만남에 도책바가지 모드 “얼굴이 고구마가 됐네” icon윌리엄, 사딸라 김영철 만남에 팬심…벤틀리 젤리 선물에 현혹 icon홍은희, 유준상 11살 연하의 아내 “장모님 허락받으려고 다리찢기” icon유준상, 유희열 악연 공개 “‘스케치북’ 출연에 설움…철저히 외면” icon신예은, 윌리엄 수줍게 만드는 미모 “누나 공주님이에요?” icon박주호-건나블리, 드로잉카페 나들이…초딩 수준의 그림 ‘웃음’ icon가왕트랄로피테쿠스, 장덕철 리드보컬 덕인 ‘예상적중’…지니=규현? icon‘복면가왕’ 아이돌 정체는 태진아, 후배들 앞 무대에 눈물 “나오길 잘했다” icon‘60일, 지정생존자’ 지진희-이준혁-허준호, 시청자 지정 ‘인생캐’ 탄생 icon‘당나귀 귀’ 현주엽, 버논 맥클린에 애정 가득 “합류 전이라 잘해줘야 한다” icon박지훈, ‘인기가요’ 성공적 MC 신고식…빛나는 비주얼+진행실력 ‘감탄’ icon‘리틀 포레스트’ 이서진, 철벽남→스윗삼촌 탈바꿈시킨 ‘리틀이’들 icon'맛남의 광장' 백종원-박재범-백진희-양세형, 19일 황간휴게소서 장사 개시 icon‘바다가 들린다’ 2m 꽃미남 빙구 김요한, 괴력 자랑...노홍철·이천희 ‘쭈굴’ icon'캠핑클럽' '삼시세끼'...여름 안방극장 점령한 언니들의 '일탈' icon‘위대한 쇼’ 박하나, 야망지수 상위 1% ‘미모甲’ 아나운서 강림 icon‘호텔델루나’ 이지은♥여진구, 키스 1초 전 공개...찬성피셜 "온힘을 다한 사랑" icon홍종현, 명계남 이혼 강압에 “후계자 자리 포기하겠다”…강성연 환호 icon‘같이펀딩’ 유준상 태극기함, 해피빈 펀딩에 폭발적 관심 “가격에도 의미” icon‘세젤예’ 기태영, 김하경 결혼 또 거부 “알고도 모른 척 할 수 없어” icon기태영, 김하경 일방통행에 폭발 “애처럼 왜 이러니?” icon‘세젤예’ 김해숙, 기침=불치병? “큰 병원 가라”…새드엔딩 가능성↑ icon‘미우새’ 구혜선, 나이 언급에 母벤져스 깜짝 “10살은 어려보여” icon이지은, 여진구 사망소식에 눈물…이다윗 범행 들키자 ‘극단적 선택’ icon구혜선, 신동엽도 놀란 역대급 게스트? “이런 편안한 자세 처음” icon장진 감독 “신하균, 얼굴 주름이 거의 안성기 선배급” icon김종국 아버지 “8남매 건사한 홀어머니, 술 드시면 죽은 막내 이야기” icon강미나♥표지훈, ‘호텔 델루나’ 사내커플 애정행각 “정분이 났네요” icon설운도, 아들 루민 먹방콘텐츠 의심 “이래서 구독자가 들어오겠니?” icon‘캠핑클럽’ 핑클, 구산해수욕장 게릴라 콘서트? 추억의 안무 복구 icon‘SBS스페셜’ 아들 엄마 84% “아들 키우기 힘들어서 우울한 적 있다” icon‘SBS스페셜’ 아들과 딸, 뇌발달 차이? “활성화된 부위가 달라”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