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S라이프 싱글 이슈
성인남녀 대다수, 연인간 비밀은 있다..."사생활 안 지켜주면 연애 못 해"

연인 사이에도 비밀은 있다.

결혼정보회사 듀오가 지난 8일부터 18일까지 미혼남녀 총 396명(남 195명, 여 201명)을 대상으로 ‘연인 사이 사생활’에 대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대부분(86.6%)이 연인 사이에도 지켜야 할 사생활이 있다고 생각한다는 사실이 드러났다.

사진=듀오 제공

설문조사상 연인에게 숨기고 싶은 사생활은 주로 ‘휴대폰 비밀번호’(30.8%)였다. 또한 ‘이전 연애사’(18.2%)가 2위, ‘인간관계’(17.2%)가 3위, ‘재산 내역’(13.9%)이 4위를 차지했다. ‘모두 공개할 수 있다’는 답변은 11.4%에 그쳤다. 이들은 연인의 사생활 간섭이 지나칠 때 ‘나를 의심하는 것 같아 기분 나쁘다’(29.8%)고 말했다. ‘간섭하지 말라고 선을 긋는다’(24.2%), ‘피곤하지만 그래도 맞춰준다’(23.0%)는 의견도 있었다.

성별을 나눠 살펴보면 여성은 ‘나를 의심하는 것 같아 기분 나쁘다’(33.3%), ‘피곤하지만 그래도 맞춰준다’(20.9%)가 가장 많았다. 반면, 남성은 ‘단호하게 선을 긋는다’(32.3%), ‘나를 의심하는 것 같아 기분 나쁘다’(26.2%)는 답변을 택했다. 반대로 연인이 사생활을 모두 감춘다면 ‘궁금하기는 하지만 굳이 물어보지 않는다’(31.3%)는 반응이 일반적이었다. 2위 답변은 남녀의 의견이 갈렸다. 

남성은 ‘우리 사이가 이것밖에 안 되는가 싶어 서운하다’(24.1%), ‘무언가 내게 숨기는 게 있을 것 같아 의심스럽다’(18.5%)는 의견이 뒤를 이었다. 여성은 ‘개인의 사생활이니 나도 신경 쓰지 않는다’(21.4%), ‘무언가 내게 숨기는 게 있을 것 같아 의심스럽다’(18.9%)고 답했다.

한편, 미혼남녀 4명 중 3명(76.8%)은 사생활에 대한 의견이 다른 사람과 연애할 수 없다고 밝혀 개인 프라이버시이 예민한 주제임을 시사했다.

사진=듀오 제공

에디터 양수복  gravity@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icon'모던패밀리' 박원숙-김영옥, 故 김자옥·김영애와 추억소환..."마지막까지 내색 안해" icon서울국제공연예술제, 패키지티켓 매진 기염...국내외 최신작 18편 소개 iconCIX, 5인5색 화보 공개…“우리의 경쟁력? 다섯명의 각기 다른 매력” icon‘좋아하면 울리는’ 김소현-정가람-송강, 오늘(22일) 런칭! 설렘유발 비주얼 icon삼성전자, '갤럭시 노트10' 23일 70개국 출시...내달 초까지 130개국 icon‘배가본드’ 이승기, 벌크업의 좋은 예? 종합무술 18단 ‘야성미 폭발’ icon티몬 피자헛반값, 18000원 할인쿠폰 쏜다! 선착순 1만명 혜택 icon장대현, 첫앨범 타이틀곡 '던져' 작사가 변신…실력파 뮤지션 능력 뿜뿜 icon초가을 오감만족 서울국제음식영화제, 프로그래머PICK 10 추천작 공개 icon‘해피투게더4’ 줄리엔강, 안일권 첫 만남에 “딱 개그맨같이 생겼다” icon'슈스케' 출신 천단비X김필, '월간윤종신' 8월호 이별노래 호흡 icon김응수X변희봉X이창훈, 영화 '양자물리학' 매력철철 악역 3인방 스틸 대공개 iconLG전자 실속형 스마트폰 2종 가을출시, 화면·배터리·카메라 다 잡았다 icon양세종 '나의 나라' 무사 전격변신...시선 압도하는 비장미 icon이플래쉬-OK캐쉬백 천백만원퀴즈, "ㄲㅈㅎㄱㄹ" 초성퀴즈 정답은? icon'연애의맛' 천명훈, ♥조희경 행방불명에 눈물 왈칵...무의도 데이트 공개 icon‘X1 FLASH’ X1(엑스원), 데뷔 앞두고 “어떻게 봐주실지 무섭다” 고백 icon영화 '나쁜녀석들', '그 현장이 알고 싶다' 현장 비하인드 대방출 icon독도관광 인기↑...NHN여행박사, 울릉도+독도 패키지 제공 icon‘TV는 사랑을 싣고’ 우지원-서장훈, 국대 훈련 중 일탈? “한상수 찾아갔다” icon예술과 가전의 만남, 삼성 비스포크 냉장고, '아트슈퍼마켓' 전시 icon안재현-구혜선, 인스타 공방ing “괜한 고생 마세요, 배신자야” icon‘쌉니다 천리마마트’ 이동휘VS김병철, 운빨과 美친자의 역대급 만남 icon센스甲 추석선물, 미리 준비하자...음파전동칫솔부터 명절빔까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