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연예
‘신입사관 구해령’ 차은우♥신세경, 수목극 전쟁 선점? 시청률 1위로 출발

신세경, 차은우가 치열한 수목극 전쟁에서 우선 1승을 거뒀다.

17일 첫 방송된 MBC 수목드라마 '신입사관 구해령'(극본 김호수/연출 강일수, 한현희/제작 초록뱀미디어) 2회가 전국시청률 6.4%(TNMS 전체가구 시청률 기준)을 기록하며 같은날 첫 방송된 ‘저스티스’, ‘닥터탐정’보다 우위를 점했다.

이날 방송에는 구해령(신세경)과 이림(차은우)의 첫 만남이 그려졌다. 구해령은 자신의 자명종을 훔쳐간 소년을 뒤쫓다 왈짜패 두목(이종혁)을 마주하게 됐다. 그러나 "요놈은 내 노비요"라고 말에 이렇다 할 방도 없이 뒤돌아 섰다.

때마침 이림은 운종가의 새책방을 찾았고, 이 곳에서 구해령과 마주치게 됐다. 이림은 자신이 쓴 서책들의 맨 뒷장 덧글란을 채운 '매화'에 대한 칭송을 직접 확인하고 승천하는 광대를 어쩔 줄 몰라했다. 책비 자리를 구하기 위해 새책방을 찾은 구해령은 '매화'가 쓴 '월야밀회'를 집어 들고 읽기 시작했고, 이런 그녀의 모습이 이림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이림은 구해령의 아름다움에 다가섰으나 이내 입이 찢어져라 하품을 하는 모습에 환상이 깨져버렸다. 이어 "책이 너무 지루해서 말입니다. 서서 잠들뻔했네"라며 '매화'의 소설에 일침을 날리는 모습에 발끈했다.

두 사람은 이 일로 티격태격했고, 왈짜패들이 나타나서야 사태가 진정됐다. 구해령은 이런 가운데 소년을 구하기 위해 ‘매화’ 행세에 나섰다. 낭독회 당일, 사람들 앞에 직접 나서지 않고 발 뒤에서 소설을 낭독하고 사인회를 진행하는 해령의 앞에 이림이 다가와 "질문이 있습니다"라고 말해 호기심을 자극했다.

이어 굳어 있는 해령 앞에 발을 살짝 걷고 얼굴을 드러낸 사내는 다름아닌 이림이었다. 이림은 "제 이름, 매화라고 적어주시겠습니까"라고 말하고 나서야 해령을 알아봤고, 해령의 당혹스러운 모습과 이림의 놀란 모습이 오버랩 되며 엔딩을 장식했다.

신세경, 차은우, 박기웅이 출연하는 '신입사관 구해령'은 오늘(18일) 밤 8시 55분에 3-4회가 방송된다.

사진=MBC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바캉스철에 모피·롱패딩 산다! 유통업계 ‘역시즌 마케팅’ 주목 icon‘닥터탐정’ 봉태규, 똘끼충만 천재의사? 곽동연 산재사고 사망에 분노 icon‘흙턴’이라도 좋아! 구직자 65%, 인턴십 원해 icon리니지M, 정기점검 시간 오전 7시까지로 연장…현재 완료 icon롯데마트 ‘핫썸머 페스티벌’...바캉스용품 최대 30% 할인 icon노노재팬, 일본 불매운동 확산에 관심↑…대체상품 제안 iconSSG페이, '신세계포인트 20배' 적립 프로모션....전단행사상품 대상 icon‘신입사관 구해령’ 신세경, 걸크러쉬? 따뜻한 감성의 소유자(ft.차은우) icon[오늘날씨] 서울-경기도 소나기 소식만…태풍 다나스 북상 중 icon'허안나 결혼식 축가' 동영상 본 이태성 "안영미 빙의돼 보였다" icon한지혜 "정우성과 이탈리아서 만남, 뭐든 도전하라고 조언"(라디오스타) icon강다니엘, 공식 트위터 개설 기념 '멍뭉美' 셀카 "무명이들에 선물" icon예학영, 또 음주운전 적발...혈중알코올농도 0.048%로 면허정지 수준 icon오지은 "윤종신, 내 결혼식에 홀로 양복차림...외국 사신으로 소개"(라디오스타) icon'성폭행 혐의' 강지환, 마약 검사도 의뢰 "범행 뒤 노래 부르고 있었다" icon포방터 돈까스 사장, 에비돈집 가츠동에 "안 팔았으면, 고기 퍽퍽해" 혹평 icon이상우 "심형탁 '라스'서 속옷 사업 홍보, 효과 톡톡"...안영미 19금 토크 icon‘WWW’ 임수정·이다희·전혜진, 세 여자의 로맨스 모두 파국 예고 icon베트남 아내 폭행남 母 "아들, 아이만 5명 중학교때 첫 아이"(실화탐사대) icon‘라이온 킹’ 박스오피스 1위...‘알라딘’ 제치고 역대 디즈니 최고 오프닝 icon‘닥터탐정’ 박진희-봉태규, 곽동연 스크린도어 사고로 시작…최고 6.6% icon위메프 빕스, 만원 상품권 90% 할인…8월 31일까지 사용가능 icon‘레벨업’ 성훈VS한보름, 서울까지 따라온 부산의 악연? 본격 로코 모드 icon‘사자’ 박서준, 은혜로운 사제복 핏? 강렬한 액션까지 icon방탄소년단 세 번째 영화 ‘브링 더 소울’, 스크린 가득 채울 환상의 비주얼 icon‘저스티스’ 나나, 최진혁 동생과 7년전 미제사건 고리 포착…美친 몰입감 icon김소현, 여신자태 프사 공개...‘청순과 고혹 사이’ icon‘미스터시간제’ 윤균상, 시작부터 엔딩까지 소름유발…OCN표 학원스릴러 icon‘라디오스타’ 이상우 속옷+오지은 신혼생활…뜻밖의 웃음 조합 icon‘검블유’ 대표 전혜진X돌아온 권해효, 역대급 사이다…2049 시청률 1위 icon‘나혼자산다’ 성훈, 싱가포르 쿠킹클래스 참여! 박나래앓이 이유는?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