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영화
‘벌새’ 개봉 13일차 5만 관객 돌파! 입소문 타고 ‘장기흥행’ 청신호

‘벌새’가 개봉 13일차에 5만 관객을 돌파했다.

10일 개봉 이후 꾸준한 실관람객들의 호평 릴레이가 이어지고 있는 ‘벌새’(감독 김보라)가 5만 관객을 돌파하며 한국독립영화의 저력을 과시했다.

‘벌새’는 1994년 알 수 없는 거대한 세계와 마주한 14살 은희(박지후)의 아주 보편적이고 가장 찬란한 기억의 이야기를 담고 있다. 전세계 25관왕 달성으로 세계 유수의 영화제를 비롯, 거장 감독들로부터 찬사를 받으며 개봉전부터 뜨거운 관심을 받았다.

개봉 8일만에 3만 관객돌파에 이어 11일차 최다 관객 동원과 함께 4만 관객을 돌파하며 장기 흥행에 청신호를 켠 ‘벌새’. 실관람객들의 폭발적인 입소문에 힘입어 N차 관람 열기를 타고 추석 대작들 속에서도 장기 흥행을 기대하게 만들고 있다.

한편 영화 ‘벌새’는 오는 13일(현지시각)까지 열리는 제63회 런던국제영화제 장편데뷔작 경쟁 부문에 초청되는 쾌거를 이렀다.

에디터 강보라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강보라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터미네이터:다크 페이트’ 카메론&오리지널 캐스트...‘위아백’ 영상 최초공개 icon[추석특선영화] '신과함께'→MCU까지...지상파·케이블 '한가위 대작' 라인업 icon추석 성수기, 아이부터 어르신까지 ‘건강족’ 공략 건기식 주목 icon비-소유 특급 콜라보 성사 '시작할까, 나' 녹음실 열창 스포일러컷 공개 icon연예계 금손 한보름vs재희 추석특집 '수작남녀'서 맞대결...승자는? icon'WC예선' 한국, 투르크메니스탄전 '전술 결단' 必...벤투 감독 선택은? icon서울시향, 제100회 전국체전 기념 무대...시각장애가수 이아름 협연 icon토스 송금(송편)지원금 10만원, 회원·비회원 모두 혜택 제공 "풍성한 한가위" icon명절 '꾸안꾸' 메이크업 팁 아이템3...베이스부터 색조까지 icon[인터뷰②] '힘내리' 차승원 "최근 극과 극 역할 제안...나를 재발견하는 느낌" icon추석 파일럿 '맛남의 광장' 백종원 "♥소유진 요리 내 몫" 달달 남편美 뽐내 icon조국, 서울대 또 휴직→'원포인트' 인사...검찰개혁 작업 본격 시동 icon2PM 닉쿤, 맥도날드 콘파이 통해 '태국맛' 알린다...문화가교 역할 톡톡 icon"주부들 명절 기간동안 16시간 일한다"...음식 장만에 4시간 소요 icon[인터뷰①] '힘을내요 미스터리' 차승원 "대구 지하철 참사, 생명 지킨 이들에 감사" icon[공식] 김민준♥권다미 10월 11일 결혼…서울 모처서 비공개 진행 icon라이크아임파이브, 추석 배송지연 기간동안 할인 프로모션 icon"단열 유리로 난방비 절감하자"...이건창호, 진공유리 연말까지 할인 icon[종합] ‘배가본드’ 이승기-배수지, 포만감 주는 250억 대작#액션#캐스팅 icon‘태양의 계절’ 윤소이VS하시은, 오태양 아들로 힘겨루기 “그러게 잘하지” icon‘태양의계절’ 최성재, 오창석-윤소이 의심 “네들끼리 짠 거 아니지?” icon‘여름아부탁해’ 이채영, 김기리에 윤선우 미행 지시 “못 만나게 막아” icon신구, 나래바 최고령 손님? “거기가 어디야” 해맑은 미소 icon‘여름아부탁해’ 김사권, 윤선우 아들 찾기에 코웃음 “잘 살고 있겠지” icon‘비스’ 손숙 “송강호, 안면인식장애로 못 알아봐…지인 남편인 줄” icon‘덕화다방’ 전영록, 불티나록볶이 컴백? 이덕화-김보옥 결사반대 icon김강현, 2800만 관객 ‘흥행배우 1위’…“튀지 않는 스타일이 비결” icon장성규, SBS 첫 진출 “욕심나는 프로그램은 8시 뉴스” icon‘열여덟의 순간’ 옹성우, 심이영 경제적 어려움에 “나도 엄마 보호자야” icon김용명, “80cm까지 잡아봤다” 20년차 낚시꾼?…뱃멀미 고해성사 icon‘BTS예능연대기’ 방탄소년단 뷔, 백윤식 성대모사에 컨닝페이퍼 동원 icon박찬숙 딸 서효명, 금지옥엽 맏딸? “나도 밥 한번 안하고 결혼” icon‘BTS예능연대기’ 제이홉, 인지도로 소개팅 굴욕 “방탄소년단 모른다” icon‘사람이좋다’ 서효명 “엄마 박찬숙, 늘 강한 척…마음 아팠다”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