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스트레이트’ 서산개척단, 끝나지 않은 비극? 변상금 압박받는 피해자들

서산개척단 인권유린의 끔찍한 실체가 공개된다.

끈질긴 추적 저널리즘 MBC 탐사기획 '스트레이트' 오늘(11일) 방송에서는 강제노역과 폭행 의문사로 이어진 서산개척단의 진실과 불순물 섞인 저질 석탄 문제를 추적한다.

사진=MBC

1961년 5.16 쿠데타 직후 군사정권은 충남 서산 앞바다에 대규모 간척 사업을 벌였다. 할머니 댁에 가려고 혼자 기차를 탔던 10살 어린이가 끌려올 정도로 군사정권은 닥치는 대로 사람들을 끌어 모았다. 알려진 규모로만 1700여 명이 강제 수용됐다.

서산개척단 수용자들은 산에서 돌을 날라 바다에 둑을 쌓고 폐염전을 논으로 만드는 중노동에 시달렸다. 새벽 6시에 눈을 뜨면 종일 매타작과 배고픔을 견뎌 가며 강제 노역에 시달렸고, 수많은 목숨이 억울하게 세상을 등져야 했다. 개척 사업이 길어지면서 생면부지의 젊은 남녀들은 강제 결혼으로 내몰렸다. 심지어 위안소까지 설치됐었다는 증언까지 나올 정도로 인권유린은 심각했다.

지금은 절경을 자랑하는 대관령에도 영문도 모르고 끌려온 이들의 피땀과 눈물이 뿌려졌다. ‘거지왕’ 김춘삼 씨가 관리자 노릇을 했다는 ‘대관령 개척단’ 역시 강제 노역을 통한 황무지 개간에 동원됐다. 박정희 정권은 이런 사업을 통해 ‘하층민들을 쓸어내 도시를 맑게 하고 쫓겨난 사람들은 인간 개조의 장으로 이끌겠다.’고 선전했다. 이런 ‘사회 정화 사업’은 전두환 정권의 삼청교육대로 이어졌다.     

서산 개척단의 비극은 단지 과거의 일이 아니다. 서산 개척단에 끌려갔던 이들에게 최근 날아들고 있는 정부의 변상금 고지서. 이들은 왜 아직도 정부로부터 사과와 보상을 받기는커녕 변상금 압박에 시달리는 것일까?

끝나지 않은 서산개척단의 비극은 저녁 8시 55분 방송되는 MBC ‘스트레이트’에서 추적한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디올, 사진작가 故 피터 린드버그와 함께한 마지막 프로젝트북 발간 icon엠마스톤→제시 아이젠버그 '좀비랜드', 韓팬 위한 인사영상 공개 "모두 주목!" icon'삼성화재 다이렉트 실손의료비보험' 그대로 'OOO' 오퀴즈 정답은? icon‘연애의 맛’ 김빈우, 남편 전용진 최초공개 “만난지 한달만에 동거 시작” icon달콤커피, '흑임자라떼' 3종 출시...트렌드세터 소비자 저격 icon'U-17 월드컵' 김정수호, 멕시코에 0-1 패배...사상 첫 4강行 좌절 iconGOT7 ‘Call My Name’, 가온 45주차 주간 소매점 앨범차트 1위 icon‘옥탑방’ 장윤정, ♥︎도경완 1주년 특집 동반출연…남편 기살리기 내조 icon성민, 22일 오후 6시 첫 솔로앨범 ‘오르골’ 발매...따뜻한 힐링 감성 icon정일우·강승호·곽동연, 내일(12일) 2차티켓 오픈 '엘리펀트 송' 캐릭터컷 icon'날씨의 아이', 수능 응원 영상 공개...3주차 특전 이벤트 라인업은? icon헤지스X징징유, SS시즌 겨냥 고급스런 매력 하퍼백 화보 공개 icon'겨울왕국2' 개봉 D-10, 전체예매율 1위...또 한번 '신드롬' 예고 icon고생한 수험생, 뮤지컬로 스트레스 해소! '아이다' 40% 할인 이벤트 icon경찰, 오늘(11일) '프듀' 조작의혹 결과발표...아이즈원·엑스원 '진짜' 순위 공개하나 icon오스카 후보 '고흐, 영원의 문에서', 12월 개봉 확정...티저포스터 공개 icon'패셔니스타' 손나은, 내추럴-시크 넘나드는 공항패션 icon‘동백꽃 필 무렵’ 손담비, 까불이 사건 아니다? 김지석-염혜란 범행 개연성 icon김민규, 첫 태국 팬미팅서 120분간 현지팬과 특별한 시간 '글로벌 대세' 도약 icon'빅스마일데이', 토스 행운퀴즈 등장...빈칸넣기 정답은? icon‘김현정의 쎈터뷰’ 양현정, 1154일간의 멕시코 수감생활 icon'심포유' 첸X조정치, 담양-광주 버스킹...프로 예능러 등장에 '웃음폭탄' icon11번가, '십일절' 매 시각 완판...오후엔 삼성 공기청정기·UHD TV 등 마련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