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박정민 “장성규 보다 펭수, 엄마도 이기기 쉽지 않아”

박정민이 장성규를 만났다.

6일 MBC 파워FM ‘장성규의 굿모닝FM’에는 영화 ‘시동’ 개봉을 앞두고 있는 배우 박정민이 출연했다.

사진=MBC FM4U

박정민은 자신의 팬이라는 장성규에게 “가끔씩 천재적인 감각으로 감동을 주는 사람을 좋아하고 부러워하는데 그런 분이신 거 같다”라며 마찬가지로 호감을 드러냈다.

장성규는 이런 박정민에게 고마워하면서도 “저는 인간이고, (좋아하는) 동물도 있으니까”라며 “장성규VS펭수”라며 양자택일을 당부했다. 박정민은 1초도 고민 없이 펭수를 선택하며 “엄마도 이기기 쉽지 않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러면서도 장성규의 유튜브 ‘워크맨’을 즐겨보고 있다며 “얼마 전에 주유소 가신 것도 봤다”라고 밝혔다. 장성규는 이에 일말의 희망을 가지고 워크맨VS자이언트 펭TV를 선택해달라고 했다.

이번에도 박정민이 “자이언트 펭TV”라고 바로 답하자 장성규는 “고민 좀 해라”라고 말했다.

장성규는 ‘뀨디’라는 똑같은 애칭을 쓰게된 데 대해 “먼저 뀨디로 불렸는데, 오히려 양해를 구해줘서 정말 젠틀하시다고 느꼈다”라며 “어쩌다 뀨디가 되셨나”라고 물었다. 이에 박정민은 “이게 만들어질 때까지만 해도 제가 연기한 역할 중에 ‘규’자가 들어가는 배역이 많았다 그래서 청취자들이 정해주셨다”라고 전했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한신포차, 9일 ‘한신통닭’ 50% 할인...기념잔 증정 이벤트 icon‘맛남의 광장’ 백종원, 양미리 판매에 확신 “5일 이후엔 정신 못차린다” icon투썸X남주혁, ‘마이 홀리데이 위시’ 토크쇼 성료 icon‘나혼자산다’ 남궁민, 일할 때는 궁서체! 무인도 포류기까지 icon"유고스타→ 유산슬→라면 고수?"...'놀면뭐하니' 유재석 또 다른 변신 예고 icon특별한 디저트 모먼트! 하겐다즈, ‘아이스크림&디저트 와플’ 출시 icon‘99억의 여자’ 조여정VS김강우, 악연의 서막? 폐가서 대면…수목 1위 굳히기 icon‘겨울왕국2’, 포맷불문 N차관람 열풍 시작...보고 또 보고 icon'초콜릿' 윤계상X하지원, 그리스 요리대회서 재회...냉랭한 기운 포착 icon‘보이스퀸’ 안이숙, 폐암투병 남편 위한 ‘그대 내 친구여’…최고시청률 9.3% icon'프듀X' 출신 김민규, 본격 활동 신호탄...뷰티 예능 '핑크페스타' MC 출격 icon위메프, ‘R&B 뮤지션 칼리드 내한공연’ 티켓 판매 icon‘연애의맛’ 윤정수♥김현진, 브레이크 없는 로맨스? 가족 식사초대까지 icon'사랑의 불시착' 손예진, 능력+재력에 미모까지 다 갖춘 '이슈 아이콘' icon일화, 고함량 비타민C 영양제 ‘스타C1000’ 출시 icon사이먼 앤 가펑클, ‘500일의 썸머’ OST 수록된 ‘해체 그룹’ 눈길 icon나문희, '감쪽같은 그녀'서 부산 사투리 코믹대사로 유행어 新 탄생예감 icon‘씨름의희열’ 박정우VS윤필재, 팀메이트 맞대결 결과는 icon‘1박2일’ 시즌4, 新 멤버 자존심대결? 운명의 인지도테스트 icon방탄소년단, 2019년 케이팝 레이더 뮤비 조회수 ‘최다 뱃지’ 주인공 icon‘굿모닝FM’ 박정민 “펭수 성대모사 이제 NO, 이용하는 것처럼 보일까봐” icon'나쁜 녀석들: 더 무비'-'신서유기7', 홈초이스 11월 넷째주 VOD 1위 icon‘VIP’ 장나라, 이상윤 여자 표예진과 화기애애? 반전 촬영현장 icon정승환, 아이유X제휘와의 재회 통했다...'십이월 이십오일의 고백' 음원차트 1위 icon이해인, 주니어 그랑프리 파이널 쇼트 6위…프리로 역전할까 icon'공부가머니' 박종진 막내딸, 뮤지컬 배우 꿈 위해 고군분투 "아빠 나한테 관심좀" icon보아, 타이틀 곡 ‘Starry Night’ 크러쉬 지원사격...겨울감성 담았다 icon태연 ‘펫셔니스타 탱구’→웹드 ‘라이크’까지… 풍성한 12월 V오리지널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