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사회 사회
‘흔들린 우정’ 교도소 동기 5명, 26차례 금품 절도 혐의로 검거

교도소 동기들이 빈집털이 후 검거됐다.

사진=연합뉴스

8일 서울 성북경찰서는 아파트, 고급빌라에 침입해 26차례 금품을 훔친 일당 5명을 검거, 구속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일당 5명은 교도소 수감 동기이며 최근 출소해 생활비 마련 목적으로 빈집털이를 계획했다고 전했다.

이들은 올해 6월부터 10월까지 서월, 대전 등 전국 10개 도시를 돌아다니며 범행을 저질렀다.

이들의 계획은 빈집을 터는 것이었다. 총 3억5000만 원에 달하는 현금과 귀금속을 절도한 혐의를 받고 있다.

범행 당시 경찰의 추적을 따돌리려고 대포차량, 대포폰, 지인 명의 렌터카 등을 이용했고 무전기를 이용해 연락을 주고받았다.

초인종을 눌러 빈집인지를 확인한 후 특수제작한 드라이버로 출입문을 부수며 범햄을 시도했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공식] ‘킹덤’ 2019년 1월 25일 넷플릭스 공개…배두나X주지훈X류승룡 출연 icon‘11세 연상연하’ 빅플로 론♥이사강, 내년 1월 결혼...1년 6개월 연애 결실 icon‘사무소 개업’ 기안84, 웹툰 작가에 이어 ‘사장님’ 변신 icon[공식] 이승기, ‘범인은 바로 너!’ 시즌2 합류…박민영 “은근히 우리과다” icon야속한 비...한국시리즈 4차전 우천 순연, 9일(내일) 재개 icon‘업그레이드’ 제네시스 G90, 新 디자인·아이템 눈길...27일 출시 icon공부하느라 수고했어 ‘마틸다’ ‘더플레이댓고우즈롱’ 수험생 할인 icon‘믿듣뮤’ 폴킴, 신곡 '너를 만나', 가온차트 디지털·다운로드·BGM 차트 1위 '3관왕 기염' icon[현장] ‘모글리’ 앤디 서키스 “정글북은 어두운 이야기, 아웃사이더 소재 담고싶었다” icon정부, ‘고농도 미세먼지’ 재난 수준 대응+‘클린디젤’ 정책 폐기 icon신혜선, '결백'으로 스크린 첫 주연...배종옥과 모녀호흡 '12월 크랭크인' icon라인프렌즈x헬베티카 vs 카카오프렌즈x콰르텟...흥미진진 콜라보 icon여야 원내대표, 기무사 계엄문건 청문회 실시 합의...“올해까지 입법화” icon1호선, 또 고장으로 멈췄다...기계적 문제로 종로5가 역서 10분간 정차 iconCGV '신비한 동물사전' 굿즈 뭐기에 49종?..수현도 있나 icon'키 186cm' 정우성, 롱패딩으로 뽐낸 우월 기럭지 icon화려·강렬 가을맞이 클래식 공연...'피아노배틀'부터 '바이올린 가이즈'까지 icon[현장] ‘킹덤’ 김성훈 감독 “주지훈, 내가 아는 배우 중 가장 똑똑해” icon‘소이증’ 불평등 해소?, 주민등록증 사진 규정 삭제...“눈썹·귀 제외” icon[현장] ’킹덤’ 김은희 작가 “잔인한 크리처물, 넷플릭스 만나 자유롭게 창작활동” icon‘미투’ 벗어난 남궁연, 성추행 의혹 제기 9개월 만에 ‘무혐의’ 처분 icon이대로 끝낼 수 없다...‘보헤미안 랩소디’ 싱어롱 상영회 연장 확정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