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영화
일본영화 전용 스크린 ‘먼데이캐슬’, 18일부터 6편 상영 “月요일마다 만나요”

보고 싶어도 보지 못한 일본영화를 만날 기회가 생겼다.

사진=미디어캐슬 제공

일본영화 전문 수입사 미디어캐슬이 씨네Q와 손잡고 ‘일본영화 전용 스크린’을 열었다. 2월 18일부터 매주 월요일 씨네Q 신도림은 뛰어난 작품성을 인정받고도 개봉에 어려움을 겪는 최신 일본영화들을 소개한다.

매주 월요일 총 6편의 작품이 상영되며 같은 프로그램이 4주간 상영되는 형태의 이 전용 스크린은 미디어캐슬 이름을 따 ‘먼데이캐슬’로 불린다. 첫 상영으로 2월 18일부터 4주간 ‘최저’ ‘벼룩 잡는 사무라이’ ‘분노’ ‘도쿄 구울’ ‘우리 삼촌’ ‘너의 이름은.’이 관객을 맞이한다.

‘최저’는 실제 AV 탑클래스 배우인 사쿠라 미나의 자전적 동명 소설을 원작으로 한 작품이다. 여성의 입장에서 본 성(性)과 삶에 대한 진솔하고 솔직한 묘사로 화제를 모았다. ‘벼룩 잡는 사무라이’는 일본 국민배우 아베 히로시가 출연한 코믹에로시대극으로 일순간에 벼룩잡이가 된 사무라이가 영주들의 사모님에게 몸을 파는 신세가 된 상황을 야릇하교 묘사한 작품이다.

사진='분노' 스틸컷

‘분노’는 재일교포 이상일 감독의 웰메이드 작품이다. 개봉 당시 큰 화제를 불러일으키며 반전의 묘미를 느낄 수 있게 해준 영화다. ‘도쿄 구울’은 베스트셀러 만화를 원작으로 한 실사영화로서 일본 개봉 당시 팬들의 열렬한 지지를 받아 현재 2편이 제작 중이다.

‘우리 삼촌’은 키타노 다케시의 ‘기쿠지로의 여름’을 생각나게 하는 철없는 삼촌과 지나치게 철든 조카의 하와이 여행을 순수하고 감독적으로 그린 로드 무비이며 ‘너의 이름은.’은 흥행 열풍을 이끌었던 신카이 마코토 감독의 애니메이션이다.

‘먼데이캐슬’은 2월 18일부터 매주 월요일 관객들에게 일본영화를 보여줄 예정이다. 

에디터 박경희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박경희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CJ CGV, 지난해 4DX·스크린X 역대 최다 관람객...매출 1조7694억원 icon‘양봉업자’ 손흥민, 챔스 16강 도르트문트 저격 가능?...‘우리흥’에 달린 토트넘 운명 icon기안84, 밸런타인데이 의리 초콜릿도 못 받을 것 같은 스타 2위 icon‘플라이팬’, 韓 최초 중앙아시아 공연...타악기+한식의 '맛있는' 만남 icon심석희 귀국, 송경택 감독 ”쇼트트랙 월드컵, 역경 딛고 최선의 결과 냈다“ icon[현장] 있지(ITZY) 예지 "트와이스 '우아하게'로 JYP 오디션 봤다" icon미나토 가나에 원작, 연극 ‘왕복서간’...프로필 촬영 현장 공개 icon“이번엔 어촌이다!”...‘미추리2’, 돌아온 ‘미스터리 추리게임’ 메인이미지컷 공개 icon[현장] 있지(ITZY) 채령 "쌍둥이 아이즈원 채원과 무대서 만날 수 있어 설레" icon‘해치’vs‘아이템’vs‘눈이부시게’…장단점 확실한 新 월화드라마 3파전 icon김보라·김동희·조병규·윤세아·이태란·오나라, ‘캐슬퀸’부터 ‘아이들’까지 #포상휴가 #훈훈 icon[현장] ITZY(있지) 리아-유나 "신인상 목표, 2019년 '있지의 해'로 만들고싶어" icon‘킹덤’ 주지훈 “해외 반응? 외국인 시선에 '갓'이 이상하다고 하더라" icon[현장] ITZY(있지), 데뷔곡 '달라달라'MV 2100만뷰 돌파 "과분한 관심 감사, 보답할 것" icon[현장] ITZY(있지) "'틴크러시' 新 장르 개척+괴물신인이 목표"(종합) icon‘해피데스데이’ ‘메리포핀스’ ‘험악한 꿈’, 밸런타이데이 맞춤 극장 영화 icon2019년 개별공시지가 조회, “내 땅은 얼마일까” 확인 방법은? icon차우찬-오지환-임찬규-심수창 ‘카지노 출입 논란’, LG트윈스 “엄중 경고” icon[인터뷰①] '증인' 김향기 "계산된 내 연기 별로라 생각, 자연스럽게 했다" icon[인터뷰②] 김향기 "'증인' 촬영 현장=영화가 주는 메시지" icon’https’ 접속, 방통위 차단 시작...국민청원 등장 “인터넷 검열 시초 우려” icon‘왼손잡이 아내’ 이수경, 김진우 정체확인 돌입 “송원석처럼 느껴져요” icon플레디스 팬클럽차별, 뉴이스트 완전체 활동 앞두고 잡음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