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야구
키움 박병호, 시범경기 첫 4번 타자 출전 ‘2타수 1안타 1타점’...기아 제압

박병호가 시범경기 첫 4번 타자로 출전했다.

사진=연합뉴스

19일 고척스카이돔에서 2019 KBO 시범경기 키움히어로즈와 기아타이거즈의 대결이 펼쳐졌다. 이날 박병호는 시범경기 첫 4번 타자로 출전했다. 장정석 감독이 시범경기 시작부터 2번 타순 또는 3번 타순에 박병호를 올려놓아 이번 타순 변경은 의외의 선택으로 보였다.

경기전 장 감독은 “(박)병호는 2번이나 3번에 포진해도 문제가 없다. 4번 타순 이하로 내리지는 않겠지만 정규시즌 때에도 전력 극대화를 위해 탄력적으로 기용할 것”이라고 말했다. 미국 애리조나 스프링캠프 때부터 2번 타자로 주로 나섰던 박병호는 시범경기 들어 3번 타자로 자리를 옮기기도 했다.

장 감독은 “타격에 대한 모든 지표가 박병호는 리그 최상위 선수라는 걸 말해준다. 병호를 상위타순 어디에 포진해도 걱정할 게 없다. 병호가 가장 편안해하는 타순에 기용하는 것이 첫 번째 고려사항일 뿐 타격에 관한 걱정은 전혀 없다”고 강조했다.

한편 이날 경기에서 키움은 기아를 4-3으로 제압하며 2연패에서 탈출했다. 박병호는 2타수 1안타 1타점을 기록하며 어느 타순에서도 존재감을 뽐낸다는 것을 드러냈다. 

에디터 박경희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박경희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이강인-백승호 합류, 벤투호 전원 소집 완료 “좋은 기회 얻어 행복하다” icon배우 김석훈, 5년 연속 ‘마티네 콘서트’ 진행…클래식에 애정 icon윤지오, 왕종명 앵커 ‘장자연 사건’ 실명 요구 사과받아 “나도 죄송한 마음” icon김상교 버닝썬 체포상황, 경찰이 부풀렸다? 인권위 “서류 허위 작성” icon[인터뷰] ‘악질경찰’ 전소니 “세월호 이야기로 상업영화 첫 도전, 가치있는 시도” icon타파웨어, 세계물의날 맞아 ‘에코 라이프’ 캠페인 시동 icon제20회 전주국제영화제, 한국경쟁 본선 진출작 10편 선정 icon‘Again 학전콘서트’ 스윗소로우 김영우 "유재하동문회...젊은 친구에게 기회주고파" icon‘사이코메트리 그녀석’ 박진영X신예은, 2년만의 재회→본격 공조수사 icon네이처리퍼블릭, 세계물의날 기념 ‘나눔’ 프로모션...토너 전품목 30% 할인 icon박한별, 유리홀딩스 유인석 논란에 “함께 책임 통감”…‘슬플때 사랑한다’ 하차 NO icon[현장] 정세운 "김윤아, '고잉홈' 리메이크 흔쾌히 허락 감사했다" icon[현장] 정세운 "'싱어송라이돌' 수식어, 나를 따라오게 만들고 싶었다" icon‘Again 학전콘서트’ 윤도현 "공연 콘셉트? 과거로 돌아가는 YB" icon[현장] 정세운, 또 한번 '성장·성숙·성공'한 싱어송라이돌 icon‘이희진 父母 피살’ 피의자 김씨 5억원, 부가티 차량 매각금 일부 icon‘Again 학전콘서트’ 전인권·강산에·YB 등, 세대를 아우르는 ‘그 시절’ 향기 (종합 ) icon슈가 아유미, 본부이엔티와 손잡고 본격 韓 활동 시작 "'인생술집' 촬영 마쳤다"(공식) icon걸스데이 소진, 눈컴퍼니서 새둥지..."다방면으로 지원할 것"(공식) icon'글로컬 뮤지컬 라이브'시즌3, 日쇼케이스 '아서 새빌의 범죄' 선정 icon'해치' ‘청년 영조’ 정일우vs‘경종’ 한승현, 대립각 암시...긴장감 大폭발 icon선미·정가람·김보라, 과감하거나 상큼하거나! '극과극' 매력 발산 icon정부, ‘미세먼지 3법’ 의결…미세먼지 사회재냔 규정 icon'감성 싱어송라이터' 헤이즈 VS 정세운, 오늘(19일) 컴백...백예린과 맞대결 icon마마무, 4월 단독 콘서트 개최...'포시즌 포컬러 프로젝트' 화려한 피날레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