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소셜 정치
여야 3당, '외교기밀 누설' 강효상 비판 "엄중책임 물어야"

여야 3당이 강효상 의원을 비판하고 나섰다.

사진=연합뉴스

23일 더불어민주당, 민주평화당, 정의당은 현직 외교관이 강효상 자유한국당 의원에게 문재인 대통령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전화통화 내용을 유출한 것과 관련해 일제히 우려를 표시하고 강 의원에 엄중한 책임을 물어야 한다고 촉구했다.

다만 바른미래당은 외교 당국의 허술한 정보 관리에 초점을 맞추면서 청와대 또한 국민에 정확한 정보를 전달하지 못했다고 비판했다. 민주당 이재정 대변인은 논평을 통해 "이번 외교기밀 누설행위는 한미동맹을 훼손할 뿐만 아니라 향후 정상외교에도 부정적 영향을 끼칠 우려가 매우 크다"고 말했다.

이어 "정부는 해당 외교관 및 연루자를 철저히 밝혀 엄중한 법적 책임을 물어야 할 것이며 공직사회 기강을 철저히 점검해 다시는 재발하지 않도록 필요한 모든 조치와 대책을 마련하여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 "무엇보다 국가기밀 누설 행위를 배후조종, 공모한 강효상 의원의 책임이야말로 엄중하게 물어야 한다. 정치공세로 동조한 한국당 역시 그 책임이 크다"고 질타했다.

평화당 김정현 대변인은 논평을 내고 "유출한 공무원은 일벌백계해서 다시는 향후 국가기밀이 유출될 수 있는 가능성을 차단해야 한다"며 "국가기밀을 정략적으로 활용한 아주 죄질이 나쁜 사례다. 강 의원도 응분의 책임을 져야 한다"고 비판했다.

사진=연합뉴스

정의당 최석 대변인은 논평에서 "국회의원으로서 해서는 안 될 선을 넘고 만 것이다. 이것은 국민의 알 권리를 넘어서 국가를 공격하고 국격을 파괴하는 행위"라며 강 의원과 해당 공무원을 엄벌에 처해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바른미래당 이종철 대변인은 논평에서 "당시 야당 의원이 공개한 사항이 외교 기밀로 분류된다면 이는 외교관의 명백한 잘못이다. 이유 여하를 막론하고 현직 외교관이 외교 기밀을 누설한 것은 중대한 국기 문란 행위"라며 철저한 진상 조사는 물론 외교부가 허술한 정보 관리 체계 점검을 요구했다.

한편 이날 강 의원은 논란에 대해 "국민적 관심사안에 대해 정보를 숨기는 정부를 견제하기 위한 의정활동이었다"고 말했다. 나경원 한국당 원내대표 역시 "우리가 밝힌 내용을 보면 이 정권의 굴욕외교 실체를 일깨워 준 공익제보 성격이 강하다"라고 강조했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스타일난다 김소희 前대표, 문화재 한옥 96억 매입 '전액 현찰' icon전인화, MBN 유일용 PD와 손잡고 데뷔 첫 예능 도전 "新소확행 힐링 예능" icon"아시아로 짧고 굵게 여행!"...카드 해외사용 3.3%↓ icon이른 무더위 효과? 여름메뉴 배달앱 주문수 3배↑ icon토스 펭귄문제 '부대찌개 3인분을 먹으면?' 정답공개는 5월 24일 12시! icon택시 서비스 '불만족' 53%, 대부분 지역-계층 부정적 입장 icon밀레, 독일 자사 공장서 2천만번째 식기세척기 생산 '90년만' icon벤투호, 27일 6월 '호주-이란' A매치 소집 명단 발표...선수단 변화 불가피 icon'스포트라이트' 제주 보육교사 살인사건...과학수사로 '그날'의 진실 밝힌다 icon과체중-비만 아동 73%, 주1회 이상 가공음료 섭취 icon[포토] AB6IX(에이비식스) '워너원·MXM 활동 도움 많이 됐어요~' icon김현미, '3기 신도시 반대' 주민 달래기? "인천2호선, 일산까지 연결" icon코트라, '가정간편식 신제품 발표회' 진행...1인가구 트렌드 공유 icon[현장] 뮤지컬 ‘안나 카레니나’ 김소현X윤공주, 2色 안나보여주다...화려함 절정의 무대 icon[포토]AB6IX '데뷔곡 '브리드' 미세먼지 메시지 담았어요~' icon'연애의 맛' 고주원·김보미, 장거리 '썸'에 닥친 위기..냉기류에 안절부절 icon[내일날씨] 서울 올해 첫 '폭염주의보'...전국 대부분 한여름 기온 icon'구해줘2' 천호진, icon스타디온, 휴먼 무브먼트 향상 '에너지 플로우™ 1.0' 프로그램 icon롯데주류, 처음처럼·청하·클라우드 출고가 '최대 10%' 인상 icon'왼손잡이 아내' 기억 잃은 진태현, 이수경 가족 살렸다 '강남길 병원行' icon강릉과학단지 수소탱크 폭발, 2명 사망 4명 부상 '수색작업 중' icon'왼손잡이 아내' 이승연, 김병기 회장에 "미술관 담보로 500억 빌려달라" icon'故노무현 전 대통령 10주기' 정우성 생전 사진과 함께 추모 "새로운 노무현" icon한지선, 지난해 만취해 택시기사·경찰 폭행...벌금형 집행유예 선고 icon'택시기사 폭행' 한지선 소속사 "잘못 뉘우치고 깊이 반성 중"(공식입장) icon이대휘 허리 22인치, 박우진 허벅지 사이즈와 같아 '충격'(TMI NEWS) icon'봄밤' 정해인, 노래방서 급히 병원行...한지민 신경쓰며 짜증 icon'봄밤' 한지민, 정해인 결국 약국 찾아갔다 "친구해요 우리" icon정아라 '♥강태성' 결혼 앞두고 "축하해 주신 모든 분들 감사" icon한지민, 김준한과 결혼 망설였다 "시간 좀 갖자"(봄밤) icon'봄밤' 김준한에 "시간 갖자"던 한지민, '친구' 정해인과 만났다 icon남규탁, 아내 안혜상 위해 푸짐한 아침상 준비 "빠빠 먹어야죠" icon신혜선, 장현성 각막 받고 시력 돌아왔다 "누구 맘대로!" 절규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