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연예
‘슈돌’ 5주년 특집, 삼둥이-방탄소년단등 축하에 동시간대 시청률 1위 '최고 13.5%기록'

'슈퍼맨이 돌아왔다' 시청률이 연속 1위를 기록하고 있다.

(KBS 2TV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 캡처)

5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4일 방송된 KBS 2TV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 250회는 ‘한라에서 백두까지 두 번째 이야기’ 편은 전국 기준 시청률 9.4%를 기록했다.

‘슈돌’ 250회와 같은 시간 방송된 MBC ‘미스터리 음악쇼 복면가왕’은 평균 6.35%(1부: 4.7%, 2부: 8.0% 전국), SBS ‘2018 프로야구 한국시리즈 1차전’은 7.1% 수치를 기록했다. 이로써 ‘슈돌’은 일요예능 동 시간대 시청률 1위 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이날 방송에서 가장 높은 시청률을 기록한 장면은 벤틀리와 건후가 차지했다. 숙소로 돌아온 박주호-나은 부녀, 추성훈-추사랑 부녀, 샘-윌리엄 부자, 봉태규-봉시하 부자는 벤틀리와 건후에게 시선을 집중시켰다. 귀요미들의 달리기 대결이 시작됐기 때문.

벤틀리와 건후는 어린아이답지 않게 진지하고 비장하게 달리기 대결을 준비하는 모습을 보여 시청자를 빵 터지게 만들었다. 특히 건후가 쌩 달려나가는 장면, 그 모습을 보고 깜짝 놀라 털썩 주저앉는 벤틀리의 모습은 13.5%를 기록하며 이날 ‘최고의 1분’을 장식했다.

지난주 방송에 이어 ‘슈돌’ 250회도 5주년 특집으로 꾸며졌다. 재미와 감동, 반가운 얼굴들의 깜짝 등장까지 알차게 꽉 채운 회차였다. 특히 폭풍 성장한 대한-민국-만세 삼둥이의 5주년 축하 인사는 TV 앞 시청자들에게 흐뭇한 미소를 선사했다. 반가운 삼둥이의 깜짝 등장이 안방극장을 훈훈하게 물들였기 때문이다.

그런가 하면 백두산으로 떠난 서언-서준-승재-시안이는 본격적인 여정을 시작했다. 아이들은 오랜 이동시간에도 의젓하게 견디는 모습을 보여 시청자들을 깜짝 놀라게 했다. 출발 27시간 만에 첫 번째 목적지인 비룡폭포에 도착한 슈퍼맨 가족들은 특별한 인증 사진을 찍고 맛있는 밥을 먹는 등 행복한 시간을 보냈다. 씩씩하게 도전에 임하는 아이들은 과연 천지를 볼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슈돌’이 일요예능 동 시간대 시청률 1위 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5주년을 축하하기 위해 등장한 삼둥이와 스타들의 의리, 그리고 아이들의 순수하고 사랑스러운 모습이 가득한 회차였다.

한편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는 매주 일요일 오후 4시 50분 방송된다.

 

노이슬 기자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이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야성美 넘치는 하정우표 액션, 'PMC: 더 벙커' 티저 예고편 공개 icon'백일의 낭군님' 종영이 불편했던 시청자에 마지막 선물...9일 '별책부록' 편성확정 icon'일단 뜨겁게 청소하라' 메인 포스터, 윤균상X김윤정 달달 분위기 '설렘유발' icon판초형 패딩·데스크 히터...‘갬성’ 터지는 이색 방한용품 인기 icon'미우새' 김건모X강부자 '미안해요' 환상 하모니...시청률 21.9% '최고의 1분' icon트와이스, '치어 업' MV 3억뷰 돌파...신보 'YES or YES ' 컴백 앞서 겹경사 icon동방신기, 2018 日 콘서트 동원력 1위..아라시-아무로 나미에 제쳤다 icon[인터뷰] ‘폴란드로 간 아이들’ 추상미, 전쟁을 껴안은 여배우 icon'런닝맨' 안효섭, 서툴지만 순수한 예측불허 매력 通했다 '예능 신생아' icon‘완벽한 타인’ 100만 돌파+주말 박스오피스 1위...‘보헤미안랩소디’ 제압 icon성인남녀 주 평균 ‘3.5회’ 편의점 이용...최애 상품&서비스 톱5 icon"방탄소년단X찰리푸스-워너원 컬래버부터 트와이스까지"...‘2018 MGA’ 관전 포인트 넷 icon신입사원 평균 근속연수 2.8년...청년세대 고단한 현실 반영? icon'데뷔 1주차' 아이즈원, 한층 업그레이드 된 퍼포먼스로 연일 '장밋빛 행보' icon故 신성일, '아름다운예술인상' 공로예술인 선정..."한국영화 발전 이바지" icon'복면가왕' 조커는 워너원 이대휘였다..."아이돌 그룹 선입견 깨고 싶었다" icon'뷰티인사이드' 측 "서현진X이민기, 사랑 앞에 결정적 위기 찾아올 것" 전환점 예고 icon‘12경기 연속 무승’ FC 서울, 대구와 1-1 무승부...“강등 위기 걱정” icon아동수당, 소득수준 관계없이 만 6세 미만 자녀 둔 모든 가정에 지급 icon솔로변신 키, 브이로그 ‘Key-log’ 6일 오후 4시 첫공개...셀프캠 촬영 icon‘보헤미안 랩소디’ 전세계 50개국 박스오피스 1위...‘라라랜드’ 제친 “머큐리 파워” icon'라돈사태' 이번엔 온수매트..기준치 10배 넘는 1천 520 Bq/㎥가 검출 icon'솔지 합류' EXID, 2년만에 완전체로 돌아온다..."11월 중 컴백한다" icon하나투어, ‘하나장터: 나의 최愛저가 항공권’ 특가 이벤트 진행 icon푸조, ‘2019년형 푸조 SUV’ 라인업 공개...“신형엔진+자동변속기 탑재” icon방탄소년단, 'MTV 유럽뮤직어워드' 베스트그룹상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