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뮤직
"'하바나' 열풍 주역" 카밀라 카베요, 2개 싱글 동시발매로 컴백 '자전적 이야기'

음원 스트리밍 역사상 가장 많이 재생된 여성 아티스트의 곡 '하바나'의 주역 카밀라 카베요가 2개의 싱글로 돌아왔다.

5일 공개된 카밀라 카베요의 2개의 싱글은 정규 2집 앨범 'Romance'에 수록될 예정인, 'Liar'와 'Shameless'다.

'Liar'는 라틴 음악을 베이스로 하는 중독적인 훅이 인상적인 곡이어서 제2의 '하바나'열풍이 기대되며, 'Shameless'는 카밀라 카베요의 뛰어난 가창력이 드러나는 곡이다. 이번에 발매되는 2곡은 지금까지 카밀라 카베요가 발표했던 어떤 음악보다도 가장 개인적인 작품으로, 자전적인 경험으로부터 직접 영감을 받아 쓰인 곡들이다. 

카밀라 카베요는 "이 곡들은 지난 2년간의 내 삶과 그 속에서 쌓아온 이야기 그 자체이다. 나는 이미 오래전부터 이 앨범의 타이틀이 'Romance'이기를 바랐는데, (내가 쌓아 온) 이야기들이 사랑에 빠지는 것에 대한 것이기 때문이다"고 말했다.

앞서 지난주 카밀라 카베요는 MTV VMA에서 숀 멘데스와 함께 'Señorita'의 첫 라이브 퍼포먼스를 가졌다. 해당 곡은 빌보드 차트 1위를 차지했을 뿐만 아니라 '올여름 스포티파이에서 가장 많이 스트리밍 된 노래'로 기록됐다.

작년에 발매된 첫 솔로 데뷔 앨범 'Camila'는 총 109개 국가에서 아이튠즈 1위를 차지했으며, 그녀의 음원은 총 88억 스트리밍, 영상은 35억 시청 수를 돌파하며 최고의 여성 아티스트 반열에 올랐다.

한편 동시 발매된 2개의 새로운 싱글 'Shameless'와 'Liar'는 현재 국내 모든 음원 플랫폼에서 감상할 수 있다.

사진=소니뮤직

노이슬 기자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이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BTS 협업' 니키 미나즈, 돌연 은퇴 선언 "음악보다 가족이 더 중요" icon'퍼펙트맨', 설경구X조진웅 상극 케미 포인트 #헤어 #패션 #입맛 icon7일 컴백 '아스달 연대기', 탄야 김지원 2종 포스터 비하인드 공개 icon마켓컬리 김슬아 대표의 돈버는 비법은? SBS스페셜 '체인져스' 혁신법 대공개 icon'클럭 마사지기' 추석 패키지, 쿠팡서 사전예약시 11일 오전 수령 icon휠라, ‘래비지먼트 2000 플러스X와디’ 트레일 슈즈 론칭 icon'대세' 이진혁, 추석(13일) 고척돔 뜬다...키움히어로드 홈 최종전 시구 icon'티몬 타임특가' 놓치면 손해!...알리미 앱 '타임워치' 출시기념 적립금 이벤트 icon‘멜로가체질’ 전여빈, 대본 삼매경! 포스트잇으로 엿본 ‘연기 열정’ icon도미노 취존허재, 캐시슬라이드 초성문제 출제...'ㄹㅇㅂㄱㄱㅎㅊㅋ'의 정답은? iconG9 추석맞이 떡방앗간 기획전...온라인 떡 판매 전년대비 6배 증가 icon내한 체인스모커스, 오늘(6일) 'NOW.'서 방탄소년단과 작업비화 공개 icon‘사랑은 뷰티풀’ 김재영, 매력 대폭발 남주#비혼주의자#재벌2세#냉미남 icon"압도적 미스터리 분위기"...SuperM(슈퍼엠), 태용 트레일러 영상공개 icon‘멜로가 체질’ 천우희, 작업실 개업...안재홍, 이유진에 스태프 다 뺏겨 ‘멘붕’ icon‘아이나라’ 황치열, 김가연 돌직구에 진땀 “연상이랑 연애해 봤어요?” icon'나혼자산다' 이시언→헨리까지 네 얼간이, 래프팅 도전...웃음 대폭발 예고 icon제13호 태풍 링링, 제주바다 태풍경보 발효...강도 '매우 강' 주말내내 폭우 예고 icon김연아와 뮤즈들, 제이에스티나 캠페인 비하인드컷 공개 icon[조국 청문회] 김도읍 “조국 청문회, 국가적 망신이라는 지적도 있어” icon'세빌리아의 이발사' 이민정 무장해제 엉뚱미美 반전매력 자랑 icon조지아전 졸전...벤투 감독·주장 손흥민 쓴소리 "경기력 최악, 우리는 약체" icon'쇼미더머니8' 펀치넬로, 윤훼이 실수 재현 '전쟁 선포'...크루 디스배틀 시작 icon악동뮤지션, 정규 3집 '항해' 무대 티저...파도소리 속 수현의 성숙보컬 icon조국 청문회 모두발언 “과분한 혜택 누리고 살아, 국민 여러분께 죄송” [전문] icon'더콜2' 오늘(6일) 신곡대전 2차전, 역대급 스케일 예고 icon보람튜브 운영 보람패밀리 '그것이 알고싶다' 반박 "95억 강남빌딩 매입비 20억 불과" icon'미우새' 박수홍, 이동우 父女 '피지 투어' 가이드 자처...모벤져스 감동 사연은? icon"민트가 대세"...아이유부터 방탄소년단 정국도 빠진 '청량+깔끔美' icon조국 "최성해 총장과 전화통화, 사실 밝혀달라고 했을 뿐" icon태풍 링링 경로 주말 한반도 예상...'파주포크페스티벌' 7일→8일로 연기 icon김소현, 뮤지컬 '마리앙투아네트' 비운의 왕비로 완벽변신 '싱크로율 200%' icon'신과함께-인과연' TV 최초 방송...역대급 라인업! SBS 추석특선영화 8 icon‘삼시세끼’ 오나라, 피시소스 진가 발휘? 동남아 향기나는 특급별미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