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S라이프 1인가구 필수템
[1인가구 필수템] 한손에 쏘옥~테팔 ‘포켓파워 미니 드라이어&고데기’

종합 생활가정용품 브랜드 테팔이 한 손에 쏙 들어오는 초소형 사이즈에 강력한 성능을 갖춘 휴대용 미니 드라이어와 고데기를 출시했다.

‘테팔 포켓 파워 미니 드라이어’는 17cm의 작은 사이즈에 접이식 손잡이, 250g의 초경량 디자인으로 휴대와 보관이 간편해 외출 또는 여행, 출장 시 편리한 사용이 가능하다. 110V와 220V 모두 사용할 수 있는 이중 전압 기능으로 전 세계 어디서든 걱정 없이 사용할 수 있어 해외여행 필수템으로 유용하다.

가장 큰 장점은 작지만 강력한 바람이다. 최대 90km/h의 바람이 모발을 빠르게 건조해 모발 건조 시간을 줄여준다. 11mm 집중 노즐이 설계되어 있어 모발 건조뿐 아니라 다양하고 손쉬운 스타일링이 가능해 여행지에서도 완벽한 스타일링을 도와준다. 뿐만 아니라 이온 기능으로 모발의 윤기를 부여하고, 분리형 공기 흡입구 설계로 오랫동안 사용하지 않아 내부 먼지가 쌓이더라도 깔끔한 청소가 가능하다. 2만7000원.

‘테팔 포켓 파워 미니 고데기’는 손바닥보다 작은 15cm의 미니사이즈에 90g의 가벼운 무게를 자랑해 휴대용으로 적합하다. 여기에 제품 헤드에 씌울 수 있는 보호 캡을 기본 액세서리로 제공해 사용 편의성을 높였다. 200℃ 온도까지 사용할 수 있어 자사 일반 고데기(모델명: HS1510K0)와 동일하게 빠르고 오래가는 스타일링이 가능하다.

유선형 헤드 디자인으로 스트레이트와 컬링 모두 자유자재로 연출할 수 있으며 1.5cm 너비의 슬림한 열판이 모발 뿌리, 앞머리 등 섬세한 부분의 정교한 스타일링까지 도와준다. 뿐만 아니라 우수한 열전도의 세라믹 코팅이 모발 손상을 최소화하고 모발에 자연스러운 윤기를 부여한다. 2만2000원.

신제품은 전국 백화점, 할인점, 온라인 쇼핑몰 등을 통해 구매할 수 있다. 한편 테팔은 ‘10년 수리 가능 서비스’를 제공한다. 현재 전 세계적으로 6500개의 공인 서비스센터와 국내 약 44개소 센터에서 수리 서비스를 운영 중이다. 2012년 이후 판매 제품의 97%가 본 서비스 적용 대상이며 서비스의 정확한 해당 여부는 10년 수리 가능 서비스 로고 혹은 Tefal 고객센터 문의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사진= 테팔 제공

용원중 기자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용원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LG전자, 'LG 그램' 캐나다 출시...저글링·공중곡예 등 퍼포먼스 눈길 icon밀레, 역대급 공간인식 로봇청소기 '스카우트 RX2 홈비전' 출시 icon슈피겐X진로, '갤럭시 S20' 시리즈 콜라보 패키지 출시...2030세대 공략 icon삼성전자, 16일까지 2020년형 'QLED 8K' 사전 판매...고객 혜택 제공 icon쉬고 먹고 관리하라! 밀레니얼 취향저격 생활가전 인기 icon바이러스 박멸! 삼성 ‘그랑데 AI건조기’, 최단기간 1만대 돌파 icon삼성전자, '갤럭시 워치 액티브2' 신규모델 2종 출시 icon맥심, 고속 자율주행 차량용 초소형 '라이더 IC' 3종 출시 icon삶의 질 UP!...'편리미엄' 취향 중심 커스터마이징 가전 icon커세어, 게임 최적화 ‘시미터 RGB 엘리트’ 마우스·초대형 패드 출시 icon작지만 꽉 찬 기능!...새학기 자취생 취향저격 '알짜 소형가전' iconG9, ‘스마트하게 살기’ 기획전...인기 IoT·AI 제품 총망라 icon넷기어, 뮤럴 디지털 캔버스 色 4종 확대 출시...개인 취향 선택 가능 icon인천 40대 중국인 여성 확진자, 신천지 예배 참석 확인…청전동 거주 icon'마리 퀴리', 공연 실황 중계 21만뷰...대세 뮤지컬 인기 입증 icon필리핀관광부, 3월 '전국 쇼핑 페스티벌' 연기 결정...코로나19 확산 우려 icon‘메모리스트’ 유승호 “이세영, 선미役 연기할 때는 서운할 정도로 차가워” icon'용길이네 곱창집', 연극계 거장 정의신 감독+이정은·김상호 조합 기대UP icon대구 신천지 교인 2300여명, '코로나19' 확진 판정 icon해군 "고속정서 수류탄 폭발, 2명 중상·4명 경상"...사고 원인 조사中 icon故 구하라 친오빠, 동생 향한 그리움 "조카 보고 싶다더니...잘 크게 지켜봐줘" icon'타오르는 여인의 초상', 오리지널 전시 성황...아델 에넬 영화제 반응 화제 icon‘메모리스트’ 고창석 “전효성, 초면에 방탈출 제안…흔쾌히 수락해줘” iconAOMG 측 "이하이와 전속계약 논의 중...결정된 사항無" (공식) icon전북 최보경, 시드니와 ACL 대결에 "반드시 승리...韓챔피언이 더 강하다" icon신천지 관계자 “이만희, 박근혜 시계 착용? 정치 관련無...가진 게 그것 뿐“ icon남산 스며든 봄, 그랜드하얏트서울 ‘봄맞이 조식 패키지’ 선봬 icon[1인가구 필수템] 크린토피아, ‘의류보관서비스’ 론칭 icon잘못된 자세교정 필수템! 시디즈 ‘2단 발받침’ 선봬 icon카페드유라·라바짜·블루보틀…스페셜티 커피원두 성지 ‘유라 UX관’ icon라인프렌즈, 역대급 귀요미 ‘BT21 베이비’ 컬렉션 론칭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여백
Back to Top